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통일부 “북, 적십자회담 제안 반응 없어…조속호응 촉구”
“인내심 가지고 차분하게 기다릴 것”
통일부는 24일 이산가족 상봉 행사 개최를 위한 적십자회담 제안에 북한이 아직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며 조속한 호응을 촉구했다. 첫 브리핑 하는 통일부 백태현 신임 대변인.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백태현 신임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대한적십자사가 북측에 8월 1일 적십자회담 개최를 제의했던 것과 관련, 아직까지 북한의 반응이 없는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백 대변인은 남북관계가 쉽게 가는 적은 여태까지 없었다면서 잘 가는 적도 있었고 굉장히 어려운 상황에 직면한 적도 많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인내심을 가지고 차분하게 북한의 반응을 기다리겠다며 북측도 우리 측의 진정성 있는 제안에 조속히 호응해 나오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앞서 대한적십자사는 지난 17일 남북 이산가족 행사 개최를 위한 남북적십자회담을 다음달 1일 개최하자고 제의했다. 한편, 백 대변인은 탈북자 중 재입북한 25명의 사례와 관련된 질문에 대해서는 경찰청에서 지금 현재 조사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상황들을 보면서 정부의 적절한 조치를 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통일부 2017.07.24

Newsletter

뉴스레터 구독을 원하시면 이메일을 입력해주세요

정책퀴즈

[213회] ‘ㅇㅇ의 나라, ㅇㅇ로운 대한민국’. 앞으로 5년 동안 어디로, 무엇을 위해, 어떻게 나갈지 나침반 역할을 하게 될 문재인 정부의 국가비전은?
hint 바로가기 응모하기 이전 회차 당첨자 보기
열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