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전남 신안 대기점도에 ‘어복버스가 도착했습니다~!’

8일부터 섬 주민에 비대면 진료, 이발·미용 등 생활서비스 등 제공

전국 50여 개 어촌계·섬 거주자 3000명 대상 내년부터 본격 시행

2024.03.07 해양수산부
인쇄 목록

어업인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의료·생활·행정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촌)복(지)버스’(이하 어복버스)가 어촌과 섬을 찾아간다.

해양수산부는 오는 8일 전남 신안군 대기점도에서부터 ‘어복버스’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어복버스는 지난해 어업인들과 진행했던 권역별 전국 간담회에서 어업인들이 삶의 질 개선을 위해 가장 필요하다고 꼽은 의료·생활·행정 서비스를 직접 어촌과 섬에 찾아가 제공하는 생활 복지사업이다.

어복버스 시범사업. (인포그래픽=해양수산부)
어복버스 시범사업. (인포그래픽=해양수산부)

해수부는 올해 어복버스 사업 시범운영을 통해 전남 신안군 대기점도를 시작으로 전국 50여 개 어촌계·섬에 거주하는 3000명의 어업인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어복버스를 통해 어촌지역의 어업인들은 주로 발생하는 근골격계 질환과 같은 직업성 질환에 대해 의료기관의 진단 등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도심까지 이동하기 어려운 섬 지역 어업인은 비대면 진료와 이발·미용·목욕 등 생활서비스도 함께 받을 수 있다.

또 전국 우수 어촌계를 대상으로 경영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행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노무·세무 상담 서비스도 제공한다.

강도형 해수부 장관은 “활력이 넘치고 살기 좋은 어촌을 만드는 데 있어 가장 필요한 것은 먼저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 것”이라며 “올해 어복버스 사업 시범운영을 통해 미비한 점을 꼼꼼히 보완해 내년부터 본격 시행하는 한편, 어촌 활력 제고를 위한 정책적 방안들을 다각적으로 모색해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문의 : 해양수산부 수산정책관 소득복지과(044-200-5461)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