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청년어선임대사업 첫 걸음을 떼다

2022.03.21 해양수산부

청년어선임대사업 첫 걸음을 떼다
- 청년어선임대사업 참여 청년을 대상으로 2주간 귀어학교에서 교육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3월 21일(월)부터 4월 1일(금)까지 청년어선임대 사업에 참여하는 청년어업인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청년어선임대사업은 고령, 질병 등의 이유로 어선어업을 영위하기 어려운 기존 어업인들의 어선을 청년들에게 임대해주는 사업으로 올해 처음 시작하는 사업이다. 해양수산부는 지난해 말부터 지자체와의 사전협의와 어업인 의견수렴을 통해 전라남도와 전라북도를 사업 대상 지역으로 선정하였고, 해당 지역에서 어업활동을 펼치고자 하는 청년어업인을 모집하여 서류심사와 면접을 실시한 결과 총 10명의 청년어업인과 8명의 후보자*를 선발하였다.

 

  * 대상 어업인이 사업 포기 시 후보자에게 사업 참여기회 우선 부여

 

  해양수산부는 3월 21일(월)부터 4월 1일(금)까지 10일 간 강원귀어학교에서 청년 어업인과 후보자를 대상으로 청년어업인 교육을 실시한다. 청년어업인 교육은 수산관계법령, 주요 위반사항, 어선안전조업 교육, 귀어귀촌 지원정책 및 성공사례 등을 포함한 이론교육과 어선승선, 어로장비 사용법 등 실습교육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교육을 수료한 청년어업인들은 임대할 선박을 선정해 4월 중 한국수산자원공단과 선박 임대차 계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해양수산부는 임대차 계약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임대료를 지원하는 한편, 가격 협상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또한, 어업활동을 영위한 지역의 우수 어업인들과 함께하는 현장 멘토링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최용석 해양수산부 어업자원정책관은 “지속가능한 수산업과 안전한 조업을 위해서는 어촌에서 새로운 삶을 꿈꾸는 청년들이 필요하다.”라며, “이들에 대한 교육과 지원을 이어가는 한편, 이들이 어촌으로 쉽게 들어올 수 있도록 진입장벽을 낮추겠다.”라고 말했다.

    

 

“이 자료는 해양수산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