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로나 19 수정본3

img-news

콘텐츠 영역

올 11월 기온 평년보다 높아 전력수요 감소

KTV 2019.12.01

임보라 앵커>

겨울철에 접어든 지난달 기온이 평년보다 높은 수준을 보이면서 전력 수요도 지난해보다 대체로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력거래소에 따르면 지난달 최대전력 평균은 6천 697만kW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6천 828만kW보다 1.9% 감소했습니다.

지난달 최대전력이 전반적으로 지난해보다 떨어진 것은 기온이 평균 수준을 웃돌았기 때문으로 아직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되지 않았지만 올해는 전력 공급력이 역대 최고수준이어서 전력 수급에는 별다른 차질이 없을 전망입니다.

 


( KTV 국민방송 케이블방송, 위성방송 ch161, www.ktv.go.kr )
< ⓒ 한국정책방송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자료는 KTV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