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청원 답변]‘심신미약 감경 반대’ 관련

밸런타인데이, 다른 나라는 어떤 선물 주고 받을까

박준우 칼럼니스트·요리연구가 2018.02.12

박준우 칼럼니스트·요리연구가
박준우 칼럼니스트·요리연구가
곧 설이기는 하지만, 이제는 그 전에 치러야 할 일이 하나 더 생겼다. 밸런타인데이다. 과거에는 우리의 전통과는 상관 없는 서구의 문화이고, 지나치게 상업적인 날이라며 좋지 않은 이야기를 들었지만, 이제는 젊은 층뿐만이 아닌 대부분의 연인들이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며 거리낌 없이 즐길 수 있는 날이 됐다.

이 밸런타인데이(St. Valentino)는 여느 기념일과 마찬가지로 숱한 속설들을 가지고 있는데, 그 기원은 고대 로마의 미신에서 시작된다고 한다. 가축의 번식을 주관하고, 풍요를 상징하는 늑대신 ‘루페르쿠스’를 기리며 행해지던 ‘루페르칼리아’라는 목신 축제를 기독교에 흡수하여 만들어낸 것이다.

본래의 ‘루페르칼리아’ 축제는 2월 13일부터 15일까지 사흘 동안 진행이 됐는데, 축제기간 동안 젊은 미혼 남성은 이성의 이름을 추첨 형식으로 뽑을 수 있었다고 한다. 남자들은 자신이 뽑은 이름을 가진 여인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축제 기간 동안 모든 노력을 기울였다고 한다. 그리고 함께 축제를 보내고 나면 그 인연이 연인관계로 발전하거나, 결혼까지 성공할 수도 있었다.

하지만 5세기 후반에 이르러 교회는 이교도들의 이러한 풍습을 탐탁지 않게 여겼고, 교황 젤라시오 1세가 목신 축제를 금지하는 법령을 내려 교회 차원에서 2월 14일을 ‘사랑의 날’로 지정하기에 이른다. 그 과정에서 로마 기독교는 이를 위해 3세기에 순교한 발렌티노 신부를 연인들의 수호성인으로 선정한다.

3세기경, 전쟁을 치르고 있던 로마제국은 병사들을 모집하는 데에 있어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당시 황제였던 클라우드 2세는 이를 남자들이 국가보다 자신의 가정을 우선시하기 때문이라 여겨 결혼을 금지시킨다. 그런 황제의 명령으로도 남녀 간의 사랑을 막을 수는 없었는데, 이런 이들을 위해 교회의 이름으로 비밀 결혼식을 진행해준 사람이 바로 발렌티노 사제였다. 그러나 결국에는 그런 행동이 왕에게 발각돼 감옥에 갇히게 된 인물이다.

유럽에서는 밸런타인 데이의 가장 중요한 선물은 초콜릿이 아니라 바로 사랑의 단어들이 적힌 카드라고 하는데, 그것 역시 발렌티노 사제에 의해 생긴 것이라는 설화가 있다. 감옥에 갇힌 발렌티노의 담당 간수에게는 앞이 보이지 않는 딸이 하나 있었는데, 사제의 기도로 다시 앞을 보게 돼 이에 감격한 딸이 발렌티노가 처형 될 때까지 그를 돌봐주며 서로 사랑의 감정을 느끼게 됐다고 한다. 그리고 270년 1월 14일, 발렌티노가 형장으로 끌려가며 사랑하는 그녀에게 자신의 마음을 담은 편지를 남기며 마지막 구절에 ‘당신의 발렌티노’라고 쓴 것이 밸런타인 데이 카드의 유래가 됐다고 전해진다. 하지만 수호성인에 대한 다양한 일화들은 대체로 후대에서 만들어졌다고 보이는 편이라 정설로 인정받고 있는 것은 아니다.

그 유래야 어찌됐건 중세에 이르러 이 ‘사랑의 날’은 그 자리를 잡아가기 시작한다. 14세기 영국의 ‘제프리 초서’의 기록에 의하면 당시의 젊은 남녀들은 편지를 주고 받으며 서로를 서로의 밸런타인이라고 부르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기도 했다고 하는데, 아마 그쯤 영국에서도 이 ‘사랑의 날’이 젊은 남녀들에게 영향을 줬던 것 같다. 우리에게 익숙한 ‘고백을 하는 밸런타인 데이’의 모습을 14세기 영국의 풍습에서 찾아볼 수 있기 때문이다.

당시 영국에서는 2월 14일을 ‘새들이 사랑을 시작하는 날’로 여겼다고 하는데, 당시 영국의 소녀들은 2월 14일 아침을 맞이하며 가장 먼저 만나는 새로 자신들의 결혼을 점쳤다고 한다. 만약 아침에 일어나 가장 먼저 보게 되는 새가 울새라면 가난한 남자와 결혼을 하게 되는 것이고, 참새라면 가난하지만 행복한 결혼을, 또 방울새라면 부유한 남자와 결혼을 하게 된다 믿었다고 한다. 그런 분위기에 더불어 남자들은 자신의 미래를 점치며 꿈에 부풀어 있는 여자들에게 용기를 내어 고백을 시작했다고 한다. 아마 날이 날이니만큼, 고백을 받는 여인들도 상대방에게 비교적 호의적이었던 모양이다.

이러한 시기들을 지나 19세기에 이르러 비로서 우리가 아는 밸런타인데이의 모습이 생겨났다. 유럽 내에서는 하트가 그려진 카드를 만들어 연인들끼리 주고 받기 시작하고, 19세기 중반에 이 유행을 이어받은 미국인들이 여러 가지 디자인을 넣은 밸런타인데이용 특별 카드를 만들어 상품화하기 시작한다. 더 이상의 이름 뽑기나, 행렬 등의 의식이 있는 종교적인 축제가 아니게 변모한 것이다. 그리고 이제는 나라마다 각각 다른 모습으로 정착돼 발전됐다.

프랑스의 경우에는 연인끼리 저녁식사를 함께하며 꽃다발과 선물을 주고받고, 중국은 80년대에 들어 마찬가지로 식당에서 외식을 하고 영화관에서 영화를 보며 데이트를 즐긴다고 한다. 그리고 일본은 우리가 알고 있는 것처럼 여자들이 남자들에게 초콜릿을 선물한다. 한국에서 연인은 물론, 이성친구와 직장동료 모두에게 초콜릿을 돌리는 것은 일본에서 넘어온 유행이다. 그리고 미국에서의 밸런타인은 연인 뿐만 아니라 가족과 친구 등 다양한 의미의 사랑을 표현하며 카드를 주는 모습으로 자리잡았다고 한다. 이렇게 2월 14일은 전세계적으로 수천만이 다양한 사랑을 이야기하는 날이 됐다.

정책브리핑의 기고, 칼럼의 저작권은 원작자에게 있습니다. 전재를 원할 경우 필자의 허락을 직접 받아야 하며, 무단 이용 시 저작권법 제136조
제136조(벌칙)
①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이를 병과할 수 있다. <개정 2011. 12. 2.>
1. 저작재산권, 그 밖에 이 법에 따라 보호되는 재산적 권리(제93조에 따른 권리는 제외한다)를 복제, 공연, 공중송신, 전시, 배포, 대여, 2차적저작물 작성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
2. 제129조의3제1항에 따른 법원의 명령을 정당한 이유 없이 위반한 자
②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이를 병과할 수 있다. <개정 2009. 4. 22., 2011. 6. 30., 2011. 12. 2.>
1. 저작인격권 또는 실연자의 인격권을 침해하여 저작자 또는 실연자의 명예를 훼손한 자
2. 제53조제54조(제90조 및 제98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에 따른 등록을 거짓으로 한 자
3. 제93조에 따라 보호되는 데이터베이스제작자의 권리를 복제ㆍ배포ㆍ방송 또는 전송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
3의2. 제103조의3제4항을 위반한 자
3의3. 업으로 또는 영리를 목적으로 제104조의2제1항 또는 제2항을 위반한 자
3의4. 업으로 또는 영리를 목적으로 제104조의3제1항을 위반한 자. 다만, 과실로 저작권 또는 이 법에 따라 보호되는 권리 침해를 유발 또는 은닉한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 자는 제외한다.
3의5. 제104조의4제1호 또는 제2호에 해당하는 행위를 한 자
3의6. 제104조의5를 위반한 자
3의7. 제104조의7을 위반한 자
4. 제124조제1항에 따른 침해행위로 보는 행위를 한 자
5. 삭제 <2011. 6. 30.>
6. 삭제 <2011. 6. 30.>
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한눈으로 보는 정책 포용국가

아래 뉴스를 좋아하실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