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10월의 걷기여행길 5선, 아름다운 황금들녘 길

우리에게 필요한 건 화합과 경쟁

[한국힙합의 결정적 노래들-16] 다이나믹 듀오 ‘동전 한 닢 Remix’

김봉현 힙합 저널리스트/작가 2019.05.16

글을 시작하기에 앞서 고백할 게 있다.

사실 ‘동전 한 닢 Remix’는 다이나믹 듀오라는 팀의 역사와 정체성을 대변하는 노래는 아니다. 즉, 제대로 된 선례 없이 힙합 음악으로 대중음악계에 안착하기 위해 선두에 서서 오랜 시간을 보내온 그들에 대해 논하려면 다른 노래를 택하는 편이 낫다.

하지만 ‘동전 한 닢 Remix’를 택한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 이 노래는 다이나믹 듀오보다 ‘거대한’ 노래이기 때문이다. 다이나믹 듀오의 노래라기보다는 ‘한국힙합’의 노래이기 때문이다.

다이나믹 듀오는 2000년 3인조 힙합그룹 CB Mass로 데뷔한 후 2004년 2인조로 개편해 1집 <Taxi Driver>를 발표, 현재까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다이나믹 듀오는 2000년 3인조 힙합그룹 CB Mass로 데뷔한 후 2004년 2인조로 개편해 1집 <Taxi Driver>를 발표, 현재까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동전 한 닢 Remix’는 말 그대로 ‘동전 한 닢’이라는 노래의 리믹스다.

‘동전 한 닢’은 다이나믹 듀오의 세 번째 앨범 <Enlightened>>에 수록돼 있는데, 이 앨범은 2007년에 발표되었고 '동전 한 닢 Remix' 역시 2007년에 세상에 나왔다.

리믹스(Remix)라는 꼬리표 때문에 이 노래를 모르는 사람들은 사운드가 어떻게 재창조되었는지, 혹은 구성이 어떻게 바뀌었는지에 관심을 가질 수도 있겠다.

그러나 이 노래의 초점은 그런 것이 아니라 다른 래퍼들의 ‘참여’ 그 자체이고, 더 정확히 말하자면 참여한 래퍼들의 ‘숫자’라고 할 수 있다. 실제로 이 노래의 제목을 제대로 말하려면 최소한 A4로 6줄 정도는 필요하다.

Dynamic Duo ‘동전 한 닢 Remix’ (Feat. Sean2Slow, Bizzy, Leo Kekoa, Ignito, Double K, Young GM, Koonta, Paloalto, Deepflow, MC Meta of 가리온, MYK, Verbal Jint, 각나그네 a.k.a Jazzy Ivy, Dok2, The Quiett, Addsp2ch, Topbob of TBNY, 넋업샨 a.k.a Nuck, Simon Dominic, E-Sens, Nachal of 가리온, Fana, Kebee, Yankie of TBNY, P-Type, Joe Brown, Mithra Jin of Epik High, Tablo of Epik High, Maniac)

이 글을 쓰기 위해 나는 다이나믹 듀오에게 직접 전화를 걸었다. (다음은 그들과의 간단한 통화 내용이다.)

김봉현: 이 노래를 만든 동기는 무엇인가?

다이나믹 듀오: 독립 후 아메바 컬쳐를 설립한 뒤 처음으로 낸 앨범이 <Enlightened>였다. 이것저것 하고 싶은 것이 많았다. 특히 실력 있는 래퍼들을 한자리에 모으고 싶었다. 그래서 ‘동전 한 닢 Remix’를 만들게 됐다.

김봉현: 섭외는 어떻게 진행됐나? 모두 친한 래퍼는 아니었을 텐데.

다이나믹 듀오: 일단 메일로 비트를 래퍼들에게 보내줬다. 메일 내용을 초대장처럼 써서 전송했던 기억이 난다. 섭외한 래퍼 중에는 친한 사람도 있었지만 전체를 통틀어 절반 이상은 처음으로 대화를 해보는 사람들이었다. 처음 연락한 래퍼 중에는 지방에 사는 사람도 있었는데, 우리가 기차표도 대주겠다고 했다. 고맙게도 래퍼들이 거의 다 한 번에 오케이를 해줬다.

김봉현: 메이킹 필름을 보면 녹음현장이 나온다.

다이나믹 듀오: 2~3일에 걸쳐 나눠서 녹음했다. 기본적으로 래퍼들이 그 당시 우리 회사로 와서 녹음했다. 당시 회사는 비좁았다. 수용인원이 4~5명 남짓이었기 때문에 한 명이 녹음을 하면 다른 한 명은 밖에서 기다리고 있거나, 화장실에서 담배를 피우고 있곤 했다.

2007년 ‘동전 한 닢’이 수록된 3집 앨범 <인라이튼드(ENLIGHTENED)>를 발표할 당시 다이나믹 듀오의 최자(왼쪽)와 개코.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07년 ‘동전 한 닢’이 수록된 3집 앨범 <인라이튼드(ENLIGHTENED)>를 발표할 당시 다이나믹 듀오의 최자(왼쪽)와 개코.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쯤에서 ‘동전 한 닢 Remix’가 나왔던 2007년 전후를 짚어볼 필요가 있다.

먼저 당시는 산업적으로는 언더그라운드 힙합 시장이 커지는 동시에 주류 가요계에서 몇몇 힙합 팀이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둔 후였다. 또 음악적으로는 확실한 자기 스타일을 갖춘 래퍼들이 꽤 많이 등장한 후이기도 했다.

그 때 우리는 그런 광경을 처음으로 보고 있었다. 다시 말해 한국힙합의 첫 ‘르네상스’였다는 뜻이다.

그렇기 때문에 그 때에는 지금과는 또 다른 기운이 한국힙합에 가득 차 있었다. 한국힙합 ‘씬’을 향한 ‘순정’ 같은 것이 있었다고 할까.

개개인의 욕망을 뒤덮을 정도까지는 아니더라도 이익이나 계산을 기꺼이 잠시 뒤로 치워둘 수 있는, 한국힙합 씬에 대한 어떤 ‘대의’나 ‘책임감’ 같은 것이 당시에는 있었던 것 같다.

다이나믹 듀오는 그 기운을 잡아채 ‘동전 한 닢 Remix’라는 깃발을 세운 뒤 래퍼들을 한자리에 불러 모았다. 그리고는 노래 안에서 아예 직접 이렇게 외쳤다.

개코의 가사였다.

“우리들에게 필요한 건 화합과 경쟁 / 힙합은 아직 조그만 국가”

그로부터 12여년이 흘렀다.

글의 서두에 이어 또 한 번 고백하자면, 나는 ‘동전 한 닢 Remix’ 같은 단체곡이 한국힙합에서 두 번 다시 나오지 못할 줄 알았다. 힙합은 이제 한국에서 ‘거대한 국가’가 되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놀랍(?)게도 최근 우리는 ‘동전 한 닢 Remix’와 비슷한 단체곡과 다시 한 번 마주할 수 있었다. 하나는 쇼미더머니 Top 20 래퍼가 참여한 ‘동전한닢 Pt.2 (Remix)’였고 다른 하나는 래퍼 51명이 참여한 ‘119 Remix’였다.

다이다닉 듀오는 2017년 Mnet의 힙합 경연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6’의 심사위원 출연을 계기로 해쉬 스완, 블랙나인, 넉살, 더블 케이 등 쇼미더머니 Top 20 래퍼와 함께 ‘동전한닢 Pt.2 (Remix)’를 발표했다. 사진은 도끼(맨 왼쪽), 박재범 등과 함께 한 쇼미더머니 6 제작발표회.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다이다닉 듀오는 2017년 Mnet의 힙합 경연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6’의 심사위원 출연을 계기로 해쉬 스완, 블랙나인, 넉살, 더블 케이 등 쇼미더머니 Top 20 래퍼와 함께 ‘동전한닢 Pt.2 (Remix)’를 발표했다. 사진은 도끼(맨 왼쪽), 박재범 등과 함께 한 쇼미더머니 6 제작발표회.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 곡도 아니고 두 곡이라니. 내 예상이 빗나갔음을 인정할 수밖에 없다.

하지만 기분이 좋은 건 왜일까. 쇼미더머니 시대가 저물어가며, 혹은 쇼미더머니가 만든 장 위에서 한국힙합의 ‘화합’이 다시 생겨난 이 광경.

오래 전 ‘동전 한 닢 Remix’가 쏘아올린 작은 공일 것이다. 

김봉현

◆ 김봉현 힙합 저널리스트/작가

대중음악, 특히 힙합에 관한 다양한 활동을 꾸준히 해오고 있다. 책을 쓰고 강의를 하고 영화제를 만들고 가끔 방송에 나간다. 시인 및 래퍼, 시와 랩을 잇는 프로젝트 ‘포에틱저스티스’로도 활동하고 있다. 랩은 하지 않는다. 주요 저서로 <한국 힙합, 열정의 발자취>, <한국힙합 에볼루션>, <힙합-우리 시대의 클래식>, <힙합-블랙은 어떻게 세계를 점령했는가>, <나를 찾아가는 힙합 수업> 등이 있고, 역서로는 <힙합의 시학>, <제이 지 스토리>, <더 에미넴 북>, <더 스트리트 북>, <더 랩: 힙합의 시대> 등이 있다. murdamuzik@naver.com

정책브리핑의 기고, 칼럼의 저작권은 원작자에게 있습니다. 전재를 원할 경우 필자의 허락을 직접 받아야 하며, 무단 이용 시 저작권법 제136조
제136조(벌칙)
①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이를 병과할 수 있다. <개정 2011. 12. 2.>
1. 저작재산권, 그 밖에 이 법에 따라 보호되는 재산적 권리(제93조에 따른 권리는 제외한다)를 복제, 공연, 공중송신, 전시, 배포, 대여, 2차적저작물 작성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
2. 제129조의3제1항에 따른 법원의 명령을 정당한 이유 없이 위반한 자
②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이를 병과할 수 있다. <개정 2009. 4. 22., 2011. 6. 30., 2011. 12. 2.>
1. 저작인격권 또는 실연자의 인격권을 침해하여 저작자 또는 실연자의 명예를 훼손한 자
2. 제53조제54조(제90조 및 제98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에 따른 등록을 거짓으로 한 자
3. 제93조에 따라 보호되는 데이터베이스제작자의 권리를 복제ㆍ배포ㆍ방송 또는 전송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
3의2. 제103조의3제4항을 위반한 자
3의3. 업으로 또는 영리를 목적으로 제104조의2제1항 또는 제2항을 위반한 자
3의4. 업으로 또는 영리를 목적으로 제104조의3제1항을 위반한 자. 다만, 과실로 저작권 또는 이 법에 따라 보호되는 권리 침해를 유발 또는 은닉한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 자는 제외한다.
3의5. 제104조의4제1호 또는 제2호에 해당하는 행위를 한 자
3의6. 제104조의5를 위반한 자
3의7. 제104조의7을 위반한 자
4. 제124조제1항에 따른 침해행위로 보는 행위를 한 자
5. 삭제 <2011. 6. 30.>
6. 삭제 <2011. 6. 30.>
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뉴스레터

아래 뉴스를 좋아하실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