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2020정부업무보고 탑 배너

img-news

콘텐츠 영역

[100세 시대, 치매 바로 알기] (16) 치매종합포털앱 ‘치매체크’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2019.07.03

100세 시대, 노인 10명 중 1명이 치매 환자일 정도로 치매는 심각한 질환이다. 국가는 전국 시, 군, 구 256개 보건소에 치매안심센터를 설치, 치매어르신과 가족들의 1:1 맞춤형 상담 및 검진과 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무슨 병이든 질병이 생기기 전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며,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개인과 가족들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정책브리핑에서는 치매 예방을 위해 ‘100세 시대, 치매 바로 알기’ 시리즈를 기획, 구체적인 정보를 순차적으로 소개한다. (편집자주)

치매 위험도 검사 앱 ‘치매체크’와 돌범서비스 앱 ‘동행’ 그리고 실종노인지원 앱 ‘집으로’가 통합된 ‘치매체크’를 아시나요?

치매체크앱은 6개 메뉴로, ‘치매위험체크’에는 스스로 간단한 검사를 통해 치매위험여부를 알 수 있으며, 스마트폰이 없거나 사용이 어려운 분들은 보호자가 검사를 해드릴 수도 있다.

치매위험체크 이외에도 자신의 뇌건강 수준을 확인하고, 생활습관 속 치매위험요인을 꾸준히 점검, 관리할 수 있는 ‘뇌건강트레이너’를 비롯해 치매환자를 돌보는 가족 및 전문인력의 부담을 덜어주는 스마트한 환자관리와 상담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돌봄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치매가족자조모임 및 치매시설 정보를 알 수 있는 ‘서비스박스’와 치매환자의 실종 예방을 위해 어르신의 위치정보와 실종자 찾기 지원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실종대응가이드’ 메뉴가 있다. 

이외에도 치매파트너가 되어 다양한 치매인식개선 캠페인에 참가하고, 치매환자와 가족들을 위한 희망메시지도 보낼 수 있는 ‘치매극복함께하기’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치매체크

<자료제공=중앙치매센터>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