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라나19, 우리모두 서로를 믿고 격려하며 이겨냅시다!!! /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주택시장 안정대책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스마트 글러브, 홈(home) 재활의 길을 열다

국무조정실 2020.08.19
재생버튼을 누르시면 동영상이 재생됩니다.

미국의 한 뇌졸중 환자가 신기한 글러브를 끼고 게임을 하며 재활치료를 합니다.
스마트 글러브, 병원에 가지 않고 재활치료를 할 수 있는 한국의 홈케어 의료기기입니다.

세계 최대 가전박람회 CES에서 ‘혁신상’ 수상의 쾌거를 이뤘고, 40개 국에 진출했습니다.
대통령도 주목했던 제품이지만, 정작 한국 환자들은 글러브를 낄 수 없었습니다.

“집에 있는 환자들에게도 (비대면으로) 의료진의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솔루션으로 기획을 했습니다. 그런데 한국에서는 여러 가지 규제적인 측면에서 어려운 부분이 있었고요.”

‘재활난민’이라는 말까지 생겨난 우리의 현실.
치료의 지속이 무엇보다 중요한 것이 재활치료지만, 한국의 제도 안에선 재활을 끊임없이 이어가는게 어려운 숙제가 됐습니다.

대한상의, 산업부, 복지부가 제도혁신방안을 찾아 나섰습니다.
전문가들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글러브는 안전한지? 재활환자에게 도움이 될지?

4천여 장의 서류가 오갔고, 서울-세종 간 약 2만 킬로미터의 지난한 여정이 이어졌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정부는 소아마비, 뇌졸중 환자 2천 명부터 실증 테스트를 허가했습니다.

문제점보다 미래의 가능성을 봅니다.
샌드박스, 더 많은 혁신이 이루어지길 기대해 봅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