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예방 국민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이 필요합니다 방역대응 경제 지원 예방수칙 힘내라! 대한민국 사실은 이렇습니다 전문가 시각

img-news

콘텐츠 영역

2019년 10월 소비자물가동향

이두원 물가동향과장 2019.11.01
안녕하십니까? 통계청 물가동향과장입니다.

지금부터 2019년 10월 소비자물가동향에 대해 설명드리겠습니다.

보도자료 2페이지입니다.

2019년 10월 소비자물가지수는 105.46으로 전월대비 0.2% 상승, 전년동월대비 0.0%로 전월 -0.4%보다 0.4%p 상승했습니다.

전월비는 전기·수도·가스는 변동 없으며 농축수산물, 공업제품, 서비스 상승으로 전체는 0.2% 상승하였습니다. 전년동월비는 서비스, 전기·수도·가스는 상승하였으나 농축수산물, 공업제품 하락으로 변동 없었습니다.

다음으로 전년동월대비 기준으로 주요 상승 및 하락요인을 설명드리겠습니다.

6페이지 품목성질별 등락률 및 기여도 표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농축수산물과 공업제품은 하락하였고, 전기·수도·가스와 서비스는 상승하였습니다.

세부적으로 농축수산물의 경우 농산물은 하락, 축산물과 수산물은 상승으로 3.8% 하락하였으나 하락폭은 지난 9월 전년동월비 -8.2%에서 크게 축소되었습니다.

농축수산물은 작년에 비해 농산물 가격 약세가 이어지고 있으나 최근 태풍 및 가을장마로 배추, 상추 등 작황이 악화되면서 하락세가 둔화되었기 때문입니다.

축산물의 경우 돼지열병으로 인한 수요 감소로 돼지고기 가격은 전월, 전년대비 모두 하락하였으나 쇠고기, 달걀 등 가격 상승으로 1.3% 상승했습니다.

공업제품은 가공식품은 2.2% 상승하였으나 휘발유, 경유 등 석유류 가격은 7.8% 하락한 영향으로 전체 0.3% 하락하였습니다.

석유류 가격은 유류세 인하 조치 종료 후 가격 반영으로 전월대비 0.9% 상승하였으나, 국제유가 하락의 영향으로 전년동월대비는 하락하였습니다.

전기·수도·가스의 경우 지난달과 마찬가지로 1.5% 상승하였습니다.

서비스는 집세 0.2%, 공공서비스가 1.0% 하락하였음에도 개인서비스가 1.7% 상승한 영향으로 전체 0.7% 상승하였습니다.

공공서비스의 경우 지난 9월 고등학교 3학년 무상교육 실시의 영향으로 1.2% 하락하였으나 경기지역 시내버스 요금 인상으로 하락폭이 0.2%p 축소되었습니다. 개인서비스는 외식 외 서비스 오름폭 확대로 상승세가 확대되었습니다.

2페이지, 농산물 및 석유류 제외지수는 전월대비 0.2%, 전년동월대비 0.8% 각각 상승했습니다.

식료품 및 에너지 제외지수는 전월대비 0.2%, 전년동월대비 0.6% 각각 상승했습니다.

다음, 3페이지 생활물가지수입니다.

생활물가지수는 전월대비 0.4% 상승, 전년동월대비 0.3% 하락했습니다. 식품은 전월대비 0.5%, 전년동월대비 0.4% 각각 상승했으며 식품 이외는 전월대비 0.3% 상승, 전년동월대비 0.7% 하락했습니다.

신선식품지수는 전월대비 0.1%, 전년동월대비 7.8% 각각 하락하였습니다. 특히, 최근 태풍 등의 영향으로 신선채소는 전월대비로는 3.1% 상승했으나, 작년과 비교한 전년동월대비는 크게 상승했던 기저효과의 영향으로 1.6% 하락하였습니다.

다음은 4페이지, 소비자물가지수 부문별 동향입니다.

먼저, 지출목적별 동향입니다.

전월대비 교통, 가정용품·가사서비스, 식료품·비주류음료, 주택·수도·전기·연료, 오락·문화, 음식·숙박, 의류·신발, 교육, 주류·담배, 기타 상품·서비스는 상승, 보건은 변동 없으며 통신은 하락하였습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음식·숙박, 주택·수도·전기·연료, 가정용품·가사서비스, 기타 상품·서비스, 보건, 주류·담배, 의류·신발은 상승, 오락·문화, 교육, 통신, 식료품·비주류음료, 교통은 하락하였습니다.

다음은 6페이지 품목성질별 동향입니다.

전년동월비를 품목성질별 가중치를 감안하여 계산된 기여도 측면에서 보면, 서비스가 0.7% 상승하여 기여도 0.38%p로 물가상승 요인으로 작용하였으며 서비스 중에서도 개인서비스가 1.7% 상승하여 0.53%p 기여하였습니다.

그다음으로 전기·수도·가스가 1.5% 상승하여 0.06%p 상승에 기여하였고, 반면 농축수산물은 3.8% 하락하여 전체 물가를 하락하는 데 0.31%p 기여했습니다.

다음은 10월 주요 등락품목입니다.

앞서 설명드린 바와 같이 태풍의 영향으로 배추 23.0%, 무 37.0%, 오이 19.1% 등 전월대비 상승하였나, 사과나 배는 출하량 증가로 하락하였습니다.

자세한 사항은 표를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상으로 2019년 10월 소비자물가동향 발표를 모두 마치겠습니다. 관련하여 질문 있으시면 해 주시기 바랍니다.

일단 총평은 전월대비로는 0.2% 상승으로 연속 3개월 전월대비 상승했으며, 다만 전년동월대비는 0.0%로 보합입니다. 전동비가 지난달 -0.4%에서 0.0%로 보합을 보인 이유는 지난해 연중 가장 높았던 10월 석유류 가격의 기저효과가 지속되는 가운데 그동안 가격 하락의 주요 요인이었던 농산물의 하락세가 완화되었기 때문이라 생각됩니다.

질문 없으십니까? 질문 없으시면 이상 브리핑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

<끝>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