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라나19, 우리모두 서로를 믿고 격려하며 이겨냅시다!!! /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주택시장 안정대책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비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 27일까지 연장…추석이후 방역도 고삐
비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 27일까지 연장…추석이후 방역도 고삐
수도권 포함해 전국 2단계 유지…‘고위험시설’ 운영 중단 계속
정부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0일 종료 예정이던 비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오는 27일까지 1주일 더 연장하기로 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최근 1주일간 비수도권 확진자 수는 2040명대에서 등락을 거듭하며 직전 주와 비교해 전반적으로 확산세가 진정된 것으로 보이지만, 안심하기에는 아직 위험한 요소가 다수 존재해 거리두기를 연장한다고 밝혔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20일 정부서울청사 브리핑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정부는 20일 종료 예정이던 비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를 오는 27일까지 1주일 더 연장키로 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중대본은 우선 다수 시,도에서 산발적인 집단감염이 나타나고 있고, 감염경로를 조사 중인 사례의 비율과 방역망 내 관리 비율을 고려할 때 지역사회의 잠복 감염이 상존할 가능성이 큰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수도권의 환자 발생이 여전히 많고, 1주일 뒤에는 추석 연휴가 시작되어 대규모 인구 이동이 예상되는 점도 큰 위험요인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추석 특별 방역 기간(28일~10월 11일)까지 1주일밖에 남지 않은 점을 고려할 때, 1주간의 거리 두기 완화는 가져올 이득보다 거리 두기의 혼선과 유행 확산의 위험성만 더 높일 가능성이 크다고 강조했다. 정부가 비수도권에 대한 2단계 조치를 연장함에 따라 지금처럼 실내 50인 이상, 실외 100인 이상 모임은 금지된다. 유흥주점과 콜라텍 등 고위험시설 11종에 대한 운영 중단 조치 등도 그대로 유지된다. 한편 정부는 28일부터 다음 달 11일까지의 추석 특별방역기간을 향후 가을철 재유행 또는 1단계 생활방역체계 전환 등을 결정지을 중대한 분수령으로 보고, 이동 자제 권고와 방역관리 종합계획을 발표,시행하는 등 범정부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또한, 이 기간 동안 사회적 거리 두기 조치를 좀 더 강화할 예정으로, 관계부처와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해 이번 주 중 세부 내용을 발표할 계획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020.09.20

출처별 뉴스 검색

검색폼
검색 결과 내 기간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