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라나19, 우리모두 서로를 믿고 격려하며 이겨냅시다!!! /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주택시장 안정대책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9월 수출 7.7% 증가…코로나19 딛고 7개월 만에 반등
9월 수출 7.7% 증가…코로나19 딛고 7개월 만에 반등
480억5000만달러로 ‘총수출 400억달러+일평균 20억달러’ 동시 달성
수출이 7개월 만에 반등하며 올해 들어 최고치를 기록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9월 수출이 작년 동기 대비 7.7% 증가한 480억50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1일 밝혔다. 수출이 증가세를 보인 것은코로나19 이후 처음이며, 9월 수출 증가율 7.7%는 2018년 10월 이후 23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9월 일평균 수출액도 올해 들어 최고치인20억9000만달러로 집계돼 코로나19 이전 수준인 총수출 400억달러+일평균 수출액 20억달러를 동시에 달성했다. 부산항 신선대부두와 감만부두에 컨테이너가 쌓여 있다.(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수입도 코로나19 이후 첫 플러스를 기록한 가운데(+1.1%, 391억7000만달러), 수출의 상대적 호조로 무역수지는 88억 8000만달러로 5개월 연속 흑자를 낸 동시에 2년 만에 최고치를 달성했다. 15대 수출 품목 중 연간 최다인 10개가 플러스를 나타냈다. 우리 수출의 1~3위(지난해 기준 35% 비중) 품목인 반도체(+11.8%), 일반기계(+0.8%), 자동차(+23.2%)가 23개월 만에 모두 플러스를 기록했다. 반도체와 더불어 가전(+30.2%), 이차전지(+21.1%)는 올해 최고실적을 거뒀고 바이오헬스(+79.3%)와 컴퓨터(+66.8%)는 1년 이상 연속 플러스를 기록했다. 자동차와 차부품(+9.4%), 일반기계, 섬유(+11.4%), 철강(+1.8%) 등은 코로나19 이후 처음 증가세로 전환했다. 지역별로는 최대 시장인 중국으로의 수출이 8.2% 증가하는 등 미국(+23.2%), EU(+15.4%), 아세안(+4.3%) 등 4대 시장이 23개월 만에 모두 성장세를 나타냈다. 특히 아세안은 코로나19 이후 7개월 만에 플러스로 반등했다. 성윤모 산업부장관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9월 수출이 플러스가 된 것은 그 자체로도 큰 의미가 있지만, 세부 내용을 보아도 여러 면에서 우리 수출회복에 긍정적인 신호가 발견된다고 밝혔다. 성 장관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의 지속 확산, 화웨이 제재를 비롯한 미,중 갈등 등 리스크 요인이 상존하고 있어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하다며 조만간 수출 디지털 전환대책을 마련해 수출 전과정과 수출 지원 방식을 대대적으로 비대면,온라인 방식으로 전환할 계획이며, 코트라를 범부처 및 우리 기업들의 명실상부한 핵심 수출 플랫폼으로 혁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를 통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당면 위기를 극복함과 동시에 수출 저변을 확대해 기존 수출기업들은 새로운 시장과 새로운 품목을 발굴하고, 내수에 집중하던 기업들은 보다 쉽게 수출을 시작하고 실적을 쌓을 수 있는 기반을 만들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문의: 산업통상자원부 수출입과(044-203-4041)
산업통상자원부 2020.10.01

출처별 뉴스 검색

검색폼
검색 결과 내 기간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