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예방 국민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이 필요합니다 방역대응 경제 지원 예방수칙 힘내라! 대한민국 사실은 이렇습니다 전문가 시각

img-news

콘텐츠 영역

정부부처

마스터즈 대회 선수들, 더위를 피하는 방법

사진출처 : 광주세계수영대회 조직위원회 촬영일 : 2019.08.13 촬영장소 : 광주광역시 > 남부대 시립 국제경기장
  • 33도를 넘나드는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광주 세계 마스터스 수영대회에 참가한 각국 선수단은 무더위를 피하기 위한 각양각색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경영과 다이빙이 벌어지고 있는 남부대 시립 국제수영장에서는 상의를 탈의하거나 수영복을 입고 활보하는 선수들을 흔하게 볼 수 있다. 이외에도 선수들은 부채와 타월, 모자, 손 선풍기 등 저마다 다양한 도구를 이용해 더위를 피하고 있다.
  • 33도를 넘나드는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광주 세계 마스터스 수영대회에 참가한 각국 선수단은 무더위를 피하기 위한 각양각색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경영과 다이빙이 벌어지고 있는 남부대 시립 국제수영장에서는 상의를 탈의하거나 수영복을 입고 활보하는 선수들을 흔하게 볼 수 있다. 이외에도 선수들은 부채와 타월, 모자, 손 선풍기 등 저마다 다양한 도구를 이용해 더위를 피하고 있다.
  • 33도를 넘나드는 불볕더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는 가운데 광주 세계 마스터스 수영대회에 참가한 각국 선수단은 무더위를 피하기 위한 각양각색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경영과 다이빙이 벌어지고 있는 남부대 시립 국제수영장에서는 상의를 탈의하거나 수영복을 입고 활보하는 선수들을 흔하게 볼 수 있다. 이외에도 선수들은 부채와 타월, 모자, 손 선풍기 등 저마다 다양한 도구를 이용해 더위를 피하고 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