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청원 답변]‘심신미약 감경 반대’ 관련

성인병 예방에 좋은 11월 수산물 2가지

미세먼지 수치가 나쁜 날이 지속되고, 날씨가 조금씩 추워지면 우리 몸은 면역력이 조금씩 떨어지기 쉽다. 면역력을 키우기 위해서는 제철 음식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되는데 특히 먹거리가 풍성한 가을에는 제철 생선을 챙겨먹는 것이 좋다.

해양수산부가 11월의 어색백세 수산물로 삼치와 해만가리비를 선정했는데 우리 몸에 어떤 점이 좋은지 자세히 알아보자.

삼치구이(사진 출처=온라인 수협쇼핑).
삼치구이(사진제공=온라인 수협쇼핑).

삼치

삼치는 경골어류 농어목 고등어과에 속하며, 몸길이가 1m까지 자라는 대형어종이다. 머리와 입이 뾰족하고 이빨은 창 모양으로 굽어져 날카로우며, 배는 홀쭉하고 꼬리지느러미의 끝이 깊이 갈라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삼치는 가격이 저렴한데다 고등어, 꽁치와 같이 고단백 식품으로, 건강에 좋은 불포화지방산을 다량 함유하고 있어 동맥경화, 심장병 등 성인병 예방에 효과가 있다.

또한 계절에 따라 지방의 농도 변화가 심하며 지방이 많이 축적되는 겨울과 봄철에 가장 맛이 뛰어나다. 이 시기에는 지방에 특유의 단맛을 내는 글리세리드가 많이 함유되어 농어목 고등어과 어류 가운데 유일하게 비린내가 거의 나지 않는다.

다른 어종에 비해 살이 매우 연해 숙련된 사람이 아니면 회 뜨기가 어려워 살짝 얼려서 회를 뜬 다음 와사비(고추냉이) 간장에 주로 찍어 먹는다. 흔히 삼치를 껍질째 생선회를 뜨는 이유는 껍질과 육질 사이에 향이 나는데다 껍질째로 씹어야 특유의 쫄깃쫄깃한 맛이 나기 때문이다. 그러나 육질이 연하고 지방질이 많아 부드러운 대신 기존 생선에 비해 부패속도가 빨라 저장방법에 유의해야 한다.

삼치는 기름기가 많이 함유되어 고소하면서 부드러운 감칠맛을 내포하고 있다. 특히 생선회도 일품이지만 구이로 조리할 때 다른 고기와는 달리 영양가가 증가하는 것이 특징이다.

삼치는 보통 구이를 많이 해서 먹는데 파 기름을 낸 후 구워주면 비린내를 잡아준다. 구이 조리법이 번거롭다면 조림이나 찜을 해서 먹어도 좋다.

삼치를 고를 때는 살이 부드럽게 느껴지는 것은 피하고 배와 몸 전체가 단단하고 탄력 있는 것을 선택하고, 몸에 광택이 있고 통통하게 살이 오른 것을 사도록 한다.

해만가리비 요리(사진 출처=온라인 수협쇼핑).
해만가리비의 다양한 요리법(사진제공=온라인 수협쇼핑).

해만가리비

미국의 대서양 연안에서 처음 생산된 해만가리비는 고수온에 강하고 성장이 빨라 생산된 해에 상품 출하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어 2000년대 들어 국내에서도 양식이 이루어지고 있다.

해만가리비의 패각(껍데기)은 원형으로 좌, 우각이 비슷하게 부풀어 있으나 약한 편이다. 굵고 낮은 방사륵이 18~19줄 나타나며, 표면은 색체 변이가 있는데 적갈색 바탕에 흰색 무늬가 있는 것과 백색 바탕에 적갈색 방사륵을 띠는 것이 있다. 우각이 좌각보다 백색 바탕이 강하고 내면은 백색이며 방사륵에 따라 홈이 패여 있다.
 
해만가리비는 다른 조개류에 비해 단백질 함량이 높으며, 유황 아미노산인 타우린을 다량 함유하고 있어 콜레스테롤을 저하시키고 혈압을 정상으로 유지시켜 고지혈증에 효과가 있다.

특히 아연함량이 달걀의 2배나 되는 양이 들어 있다. 아연은 남성 정자의 중요 성분이며, 성기능 향상효과가 있는 성분이다. 또한 글리코겐, 글리신 및 호박산이라고 하는 맛 성분이 많이 들어있어 단맛과 더불어 감칠맛을 지니고 있다.

날로 먹으면 그 질감이 부드러우면서도 맛이 좋다. 크기가 작다 보니 조리 시간도 별로 걸리지 않고 시원한 국물요리 뿐만 아니라 구이 등 다양한 요리에 이용될 수 있다.

이달의 수산물로 선정된 삼치, 해만가리비는 11월 한 달 동안 수산물 전문 쇼핑몰인 인터넷수산시장(www.fishsale.co.kr), 온라인 수협쇼핑(www.shshopping.co.kr)에서 시중가격보다 10~2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자료제공=해양수산부>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한눈으로 보는 정책 포용국가

아래 뉴스를 좋아하실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