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다가오는 여름 휴가철…지역별 관광정보 궁금하다면?

황금돼지띠 새해, 안전 한국을 향한 힘찬 출발

정문호 소방청장 2019.01.30

정문호 소방청장
정문호 소방청장

기해년(己亥年) 새해가 밝았다. 올해를 황금돼지띠 해라고 하는 것은 돼지가 복을 의미하고 기(己)는 ‘자신’이라는 의미로 황색의 땅을 나타내기 때문이라고 한다. 그 의미의 기원을 떠나서 듣기만 해도 기분 좋은 해임에는 틀림없다.

우리나라 최대의 명절인 ‘설’이 이처럼 복된 해의 시작을 알리는 날이니 더욱 설렐 수밖에 없다. 새해 첫날이면 서로가 덕담을 주고받으며 스스로에게도 무언가를 약속하며 굳은 다짐을 한다. 

새해에 주고받는 덕담 중에 ‘토고납신(吐故納新)’이라는 말이 있다. 문자 그대로 묵은 것을 뱉어내고 새로운 것을 들여온다는 말이다. 좋지 않은 기운을 가진 묵은 숨을 내뱉고 신선한 숨을 들이 마시는 중국 도교의 호흡수행법 중 하나이면서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당찬 다짐을 할 때 흔히 사용하는 말이기도 하다. 그동안 소방도 새해를 맞아 무엇을 버리고 무엇을 새롭게 시작할 것인지에 대해 깊이 고민해 왔다.

행정안전부는 얼마 전 국민안전체감도가 2017년 상반기 이후 1년 반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라고 발표했다. 강력범죄, 대형화재, 사이버 위협, 환경오염 등 지난해 일어난 각종 사건과 재난의 영향이 반영되었다고 분석했다.

기해년 새해를 맞아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강력히 실천에 옮겨야 할 것 중에 가장 우선해야 할 것은 안전이라고 생각한다. 위험을 두고 행복을 논할 수 없기 때문이다. 시작이 절반이라는 말처럼 첫발을 잘 내디디면 그만큼 성공확률도 높아진다. 일신우일신(日新又日新)의 마음으로 늘 처음을 생각한다면 더더욱 좋을 것이다. 

화재안전과 관련해 소방도 금년에 새롭게 추진할 역점시책을 선정했다. 그 중의 하나가 온 국민과 사회가 참여하는 ‘화재 시 비상대피 먼저’ 범국민 캠페인의 전개이다. 소방은 이 정책이 큰 성공을 거둘 것이라고 확신하고 있다.

우리나라 국민의 안전의식이 아직 미흡하다는 지적도 있기는 하지만 사실 과거에 비하면 획기적으로 개선된 분야도 많다. 10여 년 넘게 다양한 어린이 안전대책을 추진한 결과 어린이들의 화재안전의식은 어른들이 본 받아도 될 정도로 좋아졌다. 화재로 인한 어린이 사망자가 거의 없을 정도로 불장난이 대폭 감소했다.

지난 1월 3일 천안 초등학교 공사장 화재 시 선생님의 지시에 따라 전교생이 차분히 대피해 단 한 명의 인명피해도 없어 칭찬을 받았던 것처럼 평소 소방훈련에도 적극적이다. 또한 어린이들의 놀이처럼 여겨지던 119장난전화도 이제는 찾아보기 힘들 정도이다.

지역소방서에서 운영하는 ‘안전체험실’에 어린이들이 찾아와 화재대피 요령, 소화기 사용법, 지진재난 대피 요령을 배우고 있다.
지역소방서에서 운영하는 ‘안전체험실’에 어린이들이 찾아와 화재대피 요령, 소화기 사용법, 지진재난 대피 요령을 배우고 있다.

소방차 출동로 비켜주기도 마찬가지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소방차에게 앞길을 비켜주는 장면을 ‘모세의 기적’이라고 표현할 정도로 뉴스거리가 되었지만 요즘에는 흔히 접할 수 있는 모습이 되었다.

소방청이 올해 역점추진과제로 화재 시에는 대피먼저 해야 한다는 홍보 정책을 선정한 것은 화재현장에서 대피를 머뭇거리다가 인명피해가 커진 사례가 적지 않기 때문이다. 재난이나 사고현장에서 안전을 확보하는 제1의 원칙은 위험한 장소로부터 벗어나는 것이다.

교통사고가 나거나 차량이 고장 났을 때는 갓길에 서있지 말고 도로 밖으로 나가서 신고를 해야 하는 이유와 같다. 갓길에 서 있다가 2차 사고를 당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이다.

화재가 발생했을 때에는 그 사실을 주변에 크게 알리면서 대피한 다음에 안전한 장소에서 119 신고를 하여야 한다. 화재 현장에 머물면서 상황을 확인하려고 하는 행동은 절대 금물이다. 대피우선의 원칙만 잘 지켜도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를 확실히 감소시킬 수 있다.

하지만 이 정책이 성공을 거두려면 국민과 사회 각계의 적극적인 동참이 있어야 한다. 첫 시동은 소방이 걸지만 국민들께서 힘을 보태주셔야 강력한 추진동력이 생길 수 있다. 기해년 황금돼지띠 해 모든 분야에서의 성공을 기원하면서 안전환경이 개선되고 인명피해가 감소하는 한 해가 되기를 소망한다. 국민안전도가 높아지는 새해의 출발, 안전한국을 약속하며 다짐을 알리는 기적소리가 힘차게 들린다.

정책브리핑의 기고, 칼럼의 저작권은 원작자에게 있습니다. 전재를 원할 경우 필자의 허락을 직접 받아야 하며, 무단 이용 시 저작권법 제136조
제136조(벌칙)
①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이를 병과할 수 있다. <개정 2011. 12. 2.>
1. 저작재산권, 그 밖에 이 법에 따라 보호되는 재산적 권리(제93조에 따른 권리는 제외한다)를 복제, 공연, 공중송신, 전시, 배포, 대여, 2차적저작물 작성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
2. 제129조의3제1항에 따른 법원의 명령을 정당한 이유 없이 위반한 자
②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거나 이를 병과할 수 있다. <개정 2009. 4. 22., 2011. 6. 30., 2011. 12. 2.>
1. 저작인격권 또는 실연자의 인격권을 침해하여 저작자 또는 실연자의 명예를 훼손한 자
2. 제53조제54조(제90조 및 제98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에 따른 등록을 거짓으로 한 자
3. 제93조에 따라 보호되는 데이터베이스제작자의 권리를 복제ㆍ배포ㆍ방송 또는 전송의 방법으로 침해한 자
3의2. 제103조의3제4항을 위반한 자
3의3. 업으로 또는 영리를 목적으로 제104조의2제1항 또는 제2항을 위반한 자
3의4. 업으로 또는 영리를 목적으로 제104조의3제1항을 위반한 자. 다만, 과실로 저작권 또는 이 법에 따라 보호되는 권리 침해를 유발 또는 은닉한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 자는 제외한다.
3의5. 제104조의4제1호 또는 제2호에 해당하는 행위를 한 자
3의6. 제104조의5를 위반한 자
3의7. 제104조의7을 위반한 자
4. 제124조제1항에 따른 침해행위로 보는 행위를 한 자
5. 삭제 <2011. 6. 30.>
6. 삭제 <2011. 6. 30.>
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혁신적 포용국가
2019 희망사다리

아래 뉴스를 좋아하실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