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로나바이러스

img-news

콘텐츠 영역

질환별 미세먼지 대비 건강수칙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2019.03.22

미세먼지는 피부와 눈에 직접 닿아 물리적 자극을 유발하고, 크기가 작아 호흡기를 통해 인체 세포 내로 침투해 여러 장기에 염증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

특히 심뇌혈관질환, 호흡기질환, 천식 등의 위험요인을 가지고 있는 기저질환자는 장시간 미세먼지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하다. 이 기저질환자들의 미세먼지 대비 건강보호 수칙을 알아보면 다음과 같다.

미세먼지 건강 수칙

 <자료제공=질병관리본부>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