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예방 국민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이 필요합니다 방역대응 경제 지원 예방수칙 힘내라! 대한민국 사실은 이렇습니다 전문가 시각

img-news

콘텐츠 영역

[100세 시대, 치매 바로 알기] (6) 세대별 치매 예방 수칙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2019.05.02

100세 시대, 노인 10명 중 1명이 치매 환자일 정도로 치매는 심각한 질환이다. 국가는 전국 시, 군, 구 256개 보건소에 치매안심센터를 설치, 치매어르신과 가족들의 1:1 맞춤형 상담 및 검진과 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무슨 병이든 질병이 생기기 전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며, 사랑하는 가족을 위해 개인과 가족들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 정책브리핑에서는 치매 예방을 위해 ‘100세 시대, 치매 바로 알기’ 시리즈를 기획, 구체적인 정보를 순차적으로 소개한다. (편집자주)

치매의 종류는 다양하지만 특히 뇌혈관 질환이 누적되어 나타나는 혈관성 치매는 꾸준히 노력하면 예방할 수 있다.

뇌 혈관이 좁아지지 않고 건강한 혈관을 관리하기 위해서는 비만, 고혈압, 당뇨병, 고지혈증, 심장병 질환이 생기지 않도록 보다 젊었을 때부터 건강관리에 신경을 써야 한다.

설렁설렁 걷는 것보다는 등에 땀이 날 정도로 빠른 걷기 등의 유산소 운동을 하고, 몸을 유연하게 하는 스트레칭과 함께 틈틈이 근육 운동도 병행해야 한다.

치매운동

평소에 기름진 음식은 피하고, 녹황색 채소와 유제품, 등푸른 생선과 견과류, 해조류를 즐겨 먹도록 한다. 술은 적당히 마시고, 금연하는 것이 혈관 건강에 좋다. 

우울증이 오지 않도록 긍정적인 생각을 많이 하고, 뇌를 자극하기 위해 책을 많이 읽고 대화를 많이 나누는 것이 치매 예방에 도움이 된다.

치매를 예방하기 위해 세대별 예방 수칙에는 어떠한 것이 있는지 자세히 알아본다.

세대별 치매 예방 수칙

<자료제공=중앙치매센터>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