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라나19, 우리모두 서로를 믿고 격려하며 이겨냅시다!!! /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주택시장 안정대책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정부부처

사진으로 보는 ‘숨은 관광지’ 29선(제주)

사진출처 : 문화체육관광부 촬영일 : 2020.07.13 촬영장소 : 제주특별자치도 > 거문오름
<p>화산섬 제주의 대표 아이콘 ‘오름’
에서 1년에 열흘만 열리는 비밀의 원시림을 만나다. 제주특별자치도 ‘거문오름 비개방탐방로(용암길)’<br>
 <br>
 7월 1일부터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을 위로하고 어려움에 처한 국내 관광업의 내수를 활성화하기 위한 ‘2020 특별 여행주간’이 시작됐다. 이번 여행주간의 화두는 ‘안전’이다.<br>
 <br>
 이에 문화체육관광부는 특정 관광지에 사람이 몰리는 것을 막고 소규모 ‘안전 ’ 여행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그동안 한국관광공사가 발굴해 온 ‘숨은 관광지’를 모아 소개한다. 3밀(밀폐·밀접 ·밀집)을 피할 수 있는 국내의 ‘숨어있던 관광지’를 사진으로 만나보자.<br>
 <br>
 * 위 사진에 대한 저작권은 한국관광공사에 있으므로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br>
<br> 사용 문의 : 한국관광공사 숨은관광지 담당자(033-738-3419)</p>
<p style=
<p>화산섬 제주의 대표 아이콘 ‘오름’
에서 1년에 열흘만 열리는 비밀의 원시림을 만나다. 제주특별자치도 ‘거문오름 비개방탐방로(용암길)’<br>
 <br>
 7월 1일부터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을 위로하고 어려움에 처한 국내 관광업의 내수를 활성화하기 위한 ‘2020 특별 여행주간’이 시작됐다. 이번 여행주간의 화두는 ‘안전’이다.<br>
 <br>
 이에 문화체육관광부는 특정 관광지에 사람이 몰리는 것을 막고 소규모 ‘안전 ’ 여행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그동안 한국관광공사가 발굴해 온 ‘숨은 관광지’를 모아 소개한다. 3밀(밀폐·밀접 ·밀집)을 피할 수 있는 국내의 ‘숨어있던 관광지’를 사진으로 만나보자.<br>
 <br>
 * 위 사진에 대한 저작권은 한국관광공사에 있으므로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br>
<br> 사용 문의 : 한국관광공사 숨은관광지 담당자(033-738-3419)</p>
<p style=
  • 화산섬 제주의 대표 아이콘 ‘오름’ 에서 1년에 열흘만 열리는 비밀의 원시림을 만나다. 제주특별자치도 ‘거문오름 비개방탐방로(용암길)’

    7월 1일부터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을 위로하고 어려움에 처한 국내 관광업의 내수를 활성화하기 위한 ‘2020 특별 여행주간’이 시작됐다. 이번 여행주간의 화두는 ‘안전’이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는 특정 관광지에 사람이 몰리는 것을 막고 소규모 ‘안전 ’ 여행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그동안 한국관광공사가 발굴해 온 ‘숨은 관광지’를 모아 소개한다. 3밀(밀폐·밀접 ·밀집)을 피할 수 있는 국내의 ‘숨어있던 관광지’를 사진으로 만나보자.

    * 위 사진에 대한 저작권은 한국관광공사에 있으므로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사용 문의 : 한국관광공사 숨은관광지 담당자(033-738-3419)

    (사진 = 한국관광공사)

  • 화산섬 제주의 대표 아이콘 ‘오름’ 에서 1년에 열흘만 열리는 비밀의 원시림을 만나다. 제주특별자치도 ‘거문오름 비개방탐방로(용암길)’

    7월 1일부터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을 위로하고 어려움에 처한 국내 관광업의 내수를 활성화하기 위한 ‘2020 특별 여행주간’이 시작됐다. 이번 여행주간의 화두는 ‘안전’이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는 특정 관광지에 사람이 몰리는 것을 막고 소규모 ‘안전 ’ 여행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그동안 한국관광공사가 발굴해 온 ‘숨은 관광지’를 모아 소개한다. 3밀(밀폐·밀접 ·밀집)을 피할 수 있는 국내의 ‘숨어있던 관광지’를 사진으로 만나보자.

    * 위 사진에 대한 저작권은 한국관광공사에 있으므로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사용 문의 : 한국관광공사 숨은관광지 담당자(033-738-3419)

    (사진 = 한국관광공사)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