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라나19, 우리모두 서로를 믿고 격려하며 이겨냅시다!!! /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주택시장 안정대책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정부부처

서울 앨버트 테일러 가옥(딜쿠샤) 복원공사 현장점검

사진출처 : 문화재청 촬영일 : 2020.09.15 촬영장소 : 서울특별시 > 종로구
  •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에 있는 등록문화재 제687호 서울 앨버트 테일러 가옥(딜쿠샤) 복원공사 현장을 방문, 가옥 내부의 복원 현황을 살펴 보았다. 딜쿠샤는 AP통신사 특파원으로 일하면서 3.1운동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독립 운동가들을 도왔던 앨버트 테일러가 1923년에 지어서 1942년 일제에 의해 추방당할 때까지 가족과 함께 살던 가옥으로 오는 11월 원형복원공사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에 있는 등록문화재 제687호 서울 앨버트 테일러 가옥(딜쿠샤) 복원공사 현장을 방문, 가옥 내부의 복원 현황을 살펴 보았다. 딜쿠샤는 AP통신사 특파원으로 일하면서 3.1운동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독립 운동가들을 도왔던 앨버트 테일러가 1923년에 지어서 1942년 일제에 의해 추방당할 때까지 가족과 함께 살던 가옥으로 오는 11월 원형복원공사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에 있는 등록문화재 제687호 서울 앨버트 테일러 가옥(딜쿠샤) 복원공사 현장을 방문, 가옥 내부의 복원 현황을 살펴 보았다. 딜쿠샤는 AP통신사 특파원으로 일하면서 3.1운동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독립 운동가들을 도왔던 앨버트 테일러가 1923년에 지어서 1942년 일제에 의해 추방당할 때까지 가족과 함께 살던 가옥으로 오는 11월 원형복원공사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에 있는 등록문화재 제687호 서울 앨버트 테일러 가옥(딜쿠샤) 복원공사 현장을 방문, 가옥 내부의 복원 현황을 살펴 보았다. 딜쿠샤는 AP통신사 특파원으로 일하면서 3.1운동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독립 운동가들을 도왔던 앨버트 테일러가 1923년에 지어서 1942년 일제에 의해 추방당할 때까지 가족과 함께 살던 가옥으로 오는 11월 원형복원공사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에 있는 등록문화재 제687호 서울 앨버트 테일러 가옥(딜쿠샤) 복원공사 현장을 방문, 가옥 내부의 복원 현황을 살펴 보았다. 딜쿠샤는 AP통신사 특파원으로 일하면서 3.1운동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독립 운동가들을 도왔던 앨버트 테일러가 1923년에 지어서 1942년 일제에 의해 추방당할 때까지 가족과 함께 살던 가옥으로 오는 11월 원형복원공사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 정재숙 문화재청장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에 있는 등록문화재 제687호 서울 앨버트 테일러 가옥(딜쿠샤) 복원공사 현장을 방문, 가옥 내부의 복원 현황을 살펴 보았다. 딜쿠샤는 AP통신사 특파원으로 일하면서 3.1운동을 세계에 알리고 한국의 독립 운동가들을 도왔던 앨버트 테일러가 1923년에 지어서 1942년 일제에 의해 추방당할 때까지 가족과 함께 살던 가옥으로 오는 11월 원형복원공사가 마무리될 예정이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