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2020정부업무보고 탑 배너

img-news

콘텐츠 영역

만들고, 소통하며, 즐기는 다채로운 게임 행사 열려

문화체육관광부 2017.12.14
 
보도자료제목
만들고, 소통하며, 즐기는 다채로운 게임 행사 열려
- 12. 15.~17. 한국국제게임콘퍼런스, 인디게임 경진대회, 게임문화포럼, 게임잼 개최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직무대행 강만석, 이하 진흥원)과 함께 오는 1215()부터 17()까지 사흘 동안 서울 성수동 에스팩토리와 홍릉 콘텐츠인재캠퍼스에서 다양하고 의미 있는 게임 관련 행사들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게임 개발자와 게임 이용자가 함께 어울리는 행사로 기획었다. 특히 게임을 만들고 즐기면서, 게임의 문화적 가치도 함께 짚어보자는 취지에서 전문 게임 개발자 콘퍼런스인 한국국제게임콘퍼런스’(Korea Games Conference 2017), 아마추어 게임 개발자들을 위한 글로벌 인디게임 제작 경진대회’, 청소년과 학부모가 함께 참여하는 2회 게임문화포럼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개최한다. 또한, 인디게임 개발자와 일반인, 학생들이 자유롭게 팀을 구성해 무박 3일 동안 게임을 만드는 대한민국 게임잼 홍릉에 있는 콘텐츠인재캠퍼스에서 동시에 진행된다.
 
  이번 행사들은 게임을 만드는 사람과 이용하는 사람들이 서로 소통하고 공감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나라 대표 게임 개발자 콘퍼런스 한국국제게임콘퍼런스 2017’ 개최
 
  ‘한국국제게임콘퍼런스 2017’커넥트로 펼치는 게임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1215()16() 이틀 동안 열린다. 한국게임개발자협회(회장 윤준희)가 주관하는 한국국제게임콘퍼런스는 올해로 17년째를 맞이하는 우리나라 대표 게임 개발자 콘퍼런스로서, 국내외 게임 전문가들의 강연을 진행하고, 개발자들이 서로의 경험을 나누는 자리이다. 개발자들은 콘퍼런스를 통해 새로운 아이디어를 얻고, 개발 의욕을 고취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1215() 첫째 날에는 인디게임 개발자들을 위한 기획 강연과 가상현실(Virtual Reality)포럼, 기능성게임포럼이 진행된다. 특히, 가상현실포럼에서는 드림 노 모어 프로덕션(Dream No More Productions)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제프 올름(Jeff Olm)이 가상현실 기술 구현방법에 대해 강연하며, 스틸 미디어(Steel Media)사의 사이먼 오브리 드레이크(Simon Aubrey Drake)가 가상현실산업의 이슈와 동향을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인기 유튜브 창작자로 알려진 악어(본명 진동민)가 마인크래프트를 주제로 참관객과 소통하고, 이스포츠 전문가로 알려진 아이덴티티 엔터테인먼트 소병균 부사장이 이스포츠의 흥행 요소와 엔터테인먼트화에 대해 강연한다. 둘째 날인 1216()에는 게임 미싱(MISSING)’의 기획·개발자이자 아동 인권 운동가인 레나 케즈리왈(Leena Kejriwal)이 기능성게임 관련 이슈들을 다룰 예정이다.
 
글로벌 인디게임 제작경진 대회선정작 쇼케이스와 시상식 개최
 
  인디게임 창작 활동을 촉진하고, 아마추어 개발자들을 등용하기 위한 글로벌 인디게임 제작 경진대회선정작 쇼케이스와 시상식은 1216()에 열린다.
 
  한국게임개발자협회(회장 윤준희)가 주관하는 이번 경진대회는 지난 11월 중고등부, 대학부, 일반부로 나눠 작품 공모를 진행하였으며, 260편의 작품이 접수되어 6.6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접수된 작품을 대상으로 학계, 업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7인의 심사위원회에서 독창성과 창의성에 가장 큰 비중을 두어 심사를 진행했으며, 부문별로 대상, 금상 등 총 39편의 작품을 우수작으로 선정했다. 우수작품의 개발자에게는 최대 500만 원(일반부 제작 부문 대상), 4,03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경진대회의 일부 입상작에 한해 해외 유명 게임전시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48시간 즉흥 게임 창작대회, ‘대한민국 게임잼개최
 
  인디게임 생태계를 확대하기 위한 게임 개발 축제 대한민국 게임잼(Game Jam)’1215()부터 17()까지 무박 3일간 홍릉 콘텐츠인재캠퍼스에서 열린다. 올해 2회째를 맞이한 대한민국 게임잼은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주관하며 게임 개발과 디자인, 기획 등 다양한 재능을 가진 인디게임 개발자와 일반인, 학생이 팀을 이뤄 주어진 주제에 맞춰 게임을 개발하는 행사이다. 이 행사는 음악인들이 모여 즉흥적으로 음악을 창작하는 (JAM)’처럼 아마추어 개발자들이 자유롭게 게임을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2회 대한민국 게임잼의 주제는 현장에서 공개될 예정이며, 기발한 아이디어와 우수한 협동심을 선보인 개발팀에게는 소정의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대한민국 게임잼은 아마추어와 인디게임 개발자들의 창작 활동을 촉진하고, 이들이 우수한 개발자로 성장해 나갈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우리나라 게임 콘텐츠의 다양성을 확보하고, 게임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한 인력 기반을 구축해 나가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청소년의 미래와 게임주제로 제2회 게임문화포럼 개최
 
  1216() 오후,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열리는 제2회 게임문화포럼은 한국게임학회(회장 이재홍) 주관으로 청소년의 미래와 게임이라는 주제 아래, 전문가 강연과 상담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첫 번째 강연을 맡은 강원대 김상균 교수는 게임에 몰입했던 경험이 공부에 도움이 된 사례를 들어 게임의 긍정적 기능을 설명한다. 두 번째 발표를 맡은 윤준희 게임개발자협회장은 게임산업 분야의 다양한 직업군을 소개함으로써, 청소년들의 향후 진로에 대한 새로운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 게임방송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다중채널네트워크(MCN) 창작자 보겸은 게임으로 한국 최고의 크리에이터가 되기까지라는 주제로 강연을 한다.
 
  특히, 이번 포럼에서는 전문가 강연과 별개로 자녀가 학부모와 함께 진로 상담과 과몰입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코너도 마련된다. 우리나라 게임업계를 대표하는 기획자, 피디들과 게임 분야의 진로를 상담할 수 있는 부스와 자녀의 게임 과몰입 문제에 대해 정신건강의학과 교수, 아동교육상담학과 교수 등과 상담할 수 있는 부스도 운영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청소년들과 부모가 함께 손을 잡고 이번 행사에 참여해 게임 개발자들과 직접 만나 서로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게임의 산업적 가치를 높이는 정책뿐만 아니라, 여가문화로서 게임의 문화적 가치를 증진해 나가는 정책도 같이 펴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붙임 1. 한국국제게임콘퍼런스 2017 행사 개요
       2. 글로벌 인디게임 제작 경진대회 개요
       3. 2회 게임문화포럼 개요
       4. 2017 대한민국 게임잼 개요
 
 
 
 
 
 
 
 
문의안내
OPEN 공공누리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게임콘텐츠산업과 사무관 석진영(044-203-2442),
사무관 이은영(044-203-2448) 또는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산업진흥단 김일 단장(061-900-6310)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이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