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예방 국민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이 필요합니다 방역대응 경제 지원 예방수칙 힘내라! 대한민국 사실은 이렇습니다 전문가 시각

img-news

콘텐츠 영역

지속되는 폭염, 수인성 식품매개 감염병 발생 주의!

보건복지부 2018.08.01
지속되는 폭염, 수인성ᐧ식품매개 감염병 발생 주의!
국내외 여행 후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에 대한 예방수칙 준수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올바른 손씻기, 안전한 물과 음식섭취 등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해외여행 후 입국 시 발열 및 설사 등의 증상시 검역관에게 신고, 귀가 후 증상 발현 시 ☎1339로 신고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연일 35도가 넘는 폭염이 지속되고, 휴가철 국내외 여행 등 여가 및 단체활동이 증가함에 따라, 물과 식품으로 인한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발생에 대한 주의를 당부하였다.
여름철은 비브리오패혈증, 캄필로박터, 살모넬라, 병원성대장균 등의 병원균 증식의 적합한 환경으로, 이러한 균에 오염된 음식을 섭취할 때 감염병 발생위험이 높아지게 된다.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감시결과, 캄필로박터균, 클로스트리듐 퍼프린젠스, 살모넬라균 감염증 환자 발생이 증가 추세이며, 2인 이상의 사례가 발생한 집단 건수도 작년 대비 증가하였다.
<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수칙 >
  1.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씻기
  2. 음식은 충분히 익혀 먹기
  3. 물은 끓여 마시기
  4. 채소·과일은 깨끗한 물에 씻어 껍질을 벗겨 먹기
  5. 설사 증상이 있는 경우에 조리하지 않기
  6.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 칼, 도마 조리 후 소독, 생선·고기·채소 등 도마 분리 사용 등
여름철 해수 온도가 상승에 따라 비브리오패혈증과 같은 비브리오증이 증가할 수 있으며, 간에 질환이 있거나 알콜중독,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은 해산물 섭취 및 취급에 주의하고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에는 바닷물 접촉을 피하도록 한다.
< 비브리오패혈증 고위험군 >
간 질환자, 알코올중독자,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 부신피질호르몬제나 항암제 복용 중인 자, 악성종양, 재생불량성 빈혈, 백혈병 환자, 장기이식환자, 면역결핍 환자
올해 들어 필리핀 등을 여행한 후 발생한 해외유입 세균성이질 및 장티푸스가 전년대비 약 270% 증가하여, 해외여행 시 1군감염병을 포함한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예방을 위한 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
특히 필리핀 등 동남아 지역은 친지, 가족 등과 함께 단체여행을 다녀오는 경우가 많아 집단발생사례로 이어질 수 있어, 개인위생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 2017-2018 제1군 감염병 발생현황 >
2017-2018 제1군 감염병 발생현황 - 구분, 콜레라, 장티푸스, 파라티푸스, 세균성이질, 장출혈성 대장균감염증, A형간염으로 구성
구분 콜레라 장티푸스 파라티푸스 세균성이질 장출혈성
대장균감염증
A형간염
국내 국외 국내 국외 국내 국외 국내 국외 국내 국외 국내 국외
2017.7 3 0 3 73 47 26 36 24 12 61 18 43 72 63 9 3,075 3,063 12
2018.7 2 0 2 193 88 105 33 30 3 154 40 114 88 77 11 1,622 1,619 3
※ 2018년 통계는 잠정통계임
< 해외여행객 대상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예방수칙 >
  1.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2. 음식 익혀먹기
  3. 포장된 물과 음료수 마시기
  4. 길거리 음식 먹기 않기
  5. 과일, 채소는 먹기 전 흐르는 깨끗한 물에 씻어 껍질 벗겨먹기
입국 시, 발열, 설사, 복통 등의 증상이 있을 경우 검역관에게 신고하여 검사를 받고, 결과 통보 시까지 다른 사람과의 접촉을 자제하도록하며
입국 후 발열, 설사, 복통과 같은 장관감염 증상이 발생하면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해외여행력을 알리고 진료를 받도록 하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로 신고하도록 한다.
질병관리본부는 지속된 폭염으로 설사,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 발생 우려로 자주 손을 씻는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고 물과 음식을 먹고 마실 때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붙임>
  1. 최근 3년간 국내 해양환경내 3종 병원성 비브리오균 분리율 현황
  2.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집단 발생 및 주요 장관감염증 감시 현황
  3.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 예방수칙.
  4. 동남아 등 해외여행에서의 물과 음식으로 인한 감염병예방안내.
  5.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

"이 자료는 보건복지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