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로나 19 수정본3

img-news

콘텐츠 영역

(해명자료) 원전 가동 늘려...한전 3분기엔 흑자(11.14, 조선일보 등)

(해명자료) 원전 가동 늘려...한전 3분기엔 흑자(11.14, 조선일보 등)

산업통상자원부 2018.11.14
1. 보도내용

 

□ 탈원전 정책으로 금년 상반기에 8,147억원의 영업손실을 기록한 한전이 3분기에는 흑자로 돌아섬

 

한전은 지난해 4분기부터 올 2분기까지 3분기 연속 영업손실을 기록

 

ㅇ 정부의 탈원전 정책으로 발전단가가 저렴한 원전 가동을 줄이는 대신 액화천연가스(LNG)와 석탄발전을 늘렸는데, 국제 연료가격이 가파르게 상승했기 때문

 

한전이 3분기 흑자로 돌아설 수 있었던 이유는 비용이 가장 싼 원전 이용률이 높아졌기 때문

 

2. 동 보도내용에 대한 산업통상자원부 입장

 

< 정부의 탈원전 정책으로 한전 상반기 적자 >

 

□ 정부의 ‘탈원전 정책’으로 올해 상반기에 8,147억원의 영업손실을 냈다는 것은 사실과 다름

 

한전의 상반기 적자는 유가 등 연료비 인상이 주된 원인이며,

 

* 국제연료가 (’17. 상반기’18. 상반기):(두바이) 5168$/bbl, (유연탄) 81104$/톤, (LNG) 12.413.5천원/GJ

 

격납건물 철판 부식, 콘크리트 공극 발견으로 안전점검이 필요했던 원전의 정비일수가 증가했기 때문임

 

* 격납건물 철판(CLP; Containment Liner Plate) 부식 발견 원전 총 9기, 콘크리트 공극, 철근 노출 등 발견 원전 총 11기

 

특히, 원전 안전점검은 국민들의 안전을 위한 조치이지 현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과는 전혀 무관함

 

< ‘18.3분기 흑자로 돌아선 것은 원전이용률이 높아졌기 때문 >

 

□ 한전의 3분기 흑자는 계절적으로 3분기 수익이 크게 개선된 것이 주된 원인임

 

통상 3분기는 여름이 포함되기 때문에 판매단가가 높고 판매량도 늘어나 다른 분기에 비해 약 2~3배 정도 영업이익이 커지게 됨

 

* 최근 5년간 분기별 평균 영업이익(조원): (1Q)1.8, (2Q)1.1, (3Q) 3.2, (4Q) 1.0

 

"이 자료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