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휴면재산 찾기 서비스' 이용해본 적 있나요?

우리 기술로 개발한 수중건설로봇 상용화 나선다

해양수산부 2019.01.17
우리 기술로 개발한 수중건설로봇 상용화 나선다
- 해수부, 수중건설로봇 기술 민간에 보급 추진... 17일 기술이전 협약식 가져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원장 김웅서)은 1월 17일(목) 포항 수중로봇복합실증센터에서 해양수산부 연구개발 사업인 ‘수중건설로봇 연구개발(R&D)사업’의 성과보고회와 기술이전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에서는 그간의 수중건설로봇 연구개발 성과를 확인하고, 국책연구기관들이 국산 기술로 개발한 수중건설로봇 3종 기술을 민간기업에 이전하기 합의하였다.
 
우리 기술로 개발한 수중건설로봇이 향후 본격적으로 현장에 보급되면, 해외장비 수입 대체로 연간 100억 원 이상의 해외장비 임대비용을 절감하게 된다.
 
또한, 2030년에 세계 무인수중로봇시장 점유율 5%를 달성할 경우에는 해외시장 수출 등으로 연간 1,250억 원 이상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된다.
 
* 세계 무인수중로봇 시장은 2017년 17.7억 달러에서 2022년 24.9억 달러로 연평균 7.07% 성장할 것으로 전망, 우리나라는 2030년 5%의 세계시장 점유율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음(시장 조사기관 ‘Markets and Markets Analysis(2017년)’
 
최근 육지자원 고갈에 따른 해양 에너지원 발굴 필요 등으로 인해 해양개발에 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해저자원 발굴을 위한 해양플랜트 구축, 해양 에너지 개발을 위한 구조물 건설 등의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에 따라 500~2,500m 깊이의 바닷속에서 시설 매설, 해저 지면 고르기 수중작업을 장시간 수행할 수 있는 장비에 대한 수요도 급증하였다.
 
해양수산부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수중건설로봇사업단)은 수중건설로봇 제작 기술의 국산화를 위해 2013년부터 ‘해양개발용 수중건설로봇 개발사업*’을 추진해 왔다.
 
이를 통해 2016년에 수중건설로봇 URI-L과 URI-T의 시제품을 개발한 데 이어 2017년에는 URI-R 시제품을 개발하였으며, 2018년 9월 2일부터 10월 29일까지 동해 수심 500m 해역에서 수중건설로봇 3종의 실증실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하였다.
 
* 해양개발용 수중건설로봇 개발사업
 
- 2013~2018 / 814.8억 원(국비 513억 원, 지방비 170억 원, 민자 131.8억 원)
 
특히, 수중건설로봇의 로봇 팔, 암반파쇄 장치, 수중카메라, 자동화 항법 기술 등에 대해 해역 시험에 성공함으로써 우리나라의 우수한 기술력을 입증하였다.
 
경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L’은 최대 2,500m 수심에서 수중환경조사나 수중 구조물 시공 및 작업 지원, 유지 보수 등 경작업을 할 수 있는 로봇이다.
 
중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T’는 최대 2,500m 수심에서 해저 케이블을 매설하거나 중량이 큰 구조물을 설치할 수 있다.
 
가장 최근에 개발된 ‘URI-R’은 트랙기반 중작업용 로봇으로 최대 500m 수심의 단단한 지반에서 파이프라인을 매설하거나 암반 파쇄, 지반 고르기 등의 작업을 높은 정확도로 수행할 수 있다.
 
* URI-L: Underwater Robot It’s light work class ROV / URI-T: Underwater Robot It’s Trencher / URI-R: Underwater Robot It’s Rocker
 
아울러, 이날 행사에서 수중건설로봇 제작기술을 보유한 국책연구기관과 산업현장에서 로봇을 직접 활용할 민간기업 간 기술이전 협약을 체결함으로써, 국가 연구개발(R&D) 사업으로 개발한 기술이 안정적으로 사업화되는 성공적인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 기술이전 확약 내용 >
기술보유기관
수요기업
이전 기술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레드원테크놀러지㈜
경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L’ 관련 핵심기술
한국로봇융합연구원
㈜환경과학기술
해저 케이블 매설 등 중작업용 수중 건설로봇 ‘URI-T’ 활용 및 운영기술
한국해양과학기술원
㈜KOC
트랙기반 중작업용 수중건설로봇 ‘URI-R’ 활용 및 운영기술
구분
레드원테크놀러지㈜
㈜환경과학기술
㈜KOC
대표자
박경희
이윤균
정소현
유형
중소기업
중소기업
중소기업
설립연월일
2005년 6월 1일
1991년 11월 2일
2013년 12월 10일
주생산품목
수중로봇, 로봇플랫폼 등
해양예측, 해양GIS, 해양측정장비 등
해양플랜트, 선박임가공, 오일정제업
 
앞으로 한국해양과학기술원(수중건설로봇사업단)은 2019년부터 2022년까지 4년간 360억 원*을 투입하여 ‘수중건설로봇 실증 및 확산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속적인 실증시험을 실시하고 성능을 개선함으로써 빠른 시일 내에 해양플랜트, 해상 풍력발전소 등 해양분야 건설현장에 투입하여 상용화시기를 앞당길 계획이다.
 
* 국비165억 원, 지방비 30억 원, 민자 165억 원
 
김양수 해양수산부 차관은수중건설로봇 실증 및 확산사업을 통해 추가적인 실해역 시험과 해양공사 현장 적용 등이 이루어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며, “수중건설로봇이 하루 빨리 상용화되어 우리나라를 비롯한 해외 해양산업 현장 곳곳에서 더 많은 활약을 펼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 말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혁신적 포용국가

아래 뉴스를 좋아하실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