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코라나19, 우리모두 서로를 믿고 격려하며 이겨냅시다!!! /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 선도국가로 도약하는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반드시 투기 근절 실수요자 확실히 보호 주택시장 안정대책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원안위, 방사선 투과검사 분야 안전성 향상을 위한 제도개선 추진

원자력안전위원회 2019.11.22
원안위, 방사선 투과검사 분야 안전성 향상을 위한 제도개선 추진
□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 이하 원안위)는 도심지역에서 작업이 잦은 도시가스와 지역난방 배관에 대한 방사선투과검사에 보다 안전한 방사선원 사용을 의무화할 계획입니다.
 ㅇ 기존 야외 투과검사작업에서 주로 사용되는 동위원소 이리듐(Ir-192)은 일반인과 작업자의 피폭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통상 80kg의 납 차폐체가 요구됩니다.
 ㅇ 그러나 현장에서는 차폐체의 과다한 무게로 인해 작업자들이 차폐물 설치를 기피하여 피폭위험에 노출되는 사례가 지속 적발되었습니다.
□ 이에 원안위는 일반인 통행이 많은 도심에서 작업이 주로 이루어지는 도시가스 및 지역난방 배관에 대한 방사선투과검사에 셀레늄(Se-75)을 사용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ㅇ 셀레늄을 사용하면 요구되는 차폐체의 두께는 줄어들면서도 방사선관리구역 확보가 용이하여 안전성은 향상됩니다.
   ※ (납 차폐체 두께) Ir-192 사용 시 30mm Se-75 사용 시 12mm (60% 감소)
□ 이번 제도개선은 내년 상반기까지 입법예고, 규제․법제심사 등을 완료하고 하반기 시행할 예정입니다.
 ㅇ 원안위는 앞으로도 방사선 안전규제를 합리화하기 위한 제도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이 자료는 원자력안전위원회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