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한국형 아마존’ 육성…화물 빅데이터 구축
‘한국형 아마존’ 육성…화물 빅데이터 구축
첨단 기술 활용해 전국 화물통행 실태조사…민간에 적극 공유
정부가 물류,유통 빅데이터 구축에 나선다. 4차 산업혁명 시대가 찾아온 이후 모든 업종이 빅데이터를 활용해 더욱 고도화되고 편리한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고 있다. 많은 국민이 활용하는 전자상거래 분야도 날로 증가하는 택배 업무를 효율화하면서 보다 신속하고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빅데이터를 적극 활용하려는 상황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국토부는 15일부터 6월 30일까지 약 2달간 전국 화물통행 실태조사를 실시해 화물 품목, 물동량 등 기반 빅데이터를 데이터베이스로 구축할 계획이다. 전국 화물통행 실태조사는 국가 물류정책의 효과적 수립과 시행, 사후평가를 지원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1998년부터 5년마다 정기적으로 시행돼 온 국가교통조사의 한 종류다. 전국화물통행실태조사 활용 결과 예시. (제공=국토교통부) 이번 조사는 물류사업체 및 창고업 현황조사, 화물자동차 통행실태조사, 위험물질 현황조사 및 물류거점의 진출입 통행량 조사 등 총 5가지 항목으로 구성돼 있으며 약 2만여 사업체와 5만 대가 넘는 화물차가 조사 대상이다. 이를 통해 화물 품목별 물동량 및 통행흐름, 화물 자동차 통행패턴, 물류창고와 위험물질 취급 사업체의 현황, 주요 물류거점 특성 등 물류,화물분야의 핵심정보를 구축하게 된다. 특히 신뢰성 높은 빅데이터를 구축하고자 화물차 통행량 등의 데이터를 활용해 조사표본을 적절히 선정했다. 스마트폰, 위치정보기술 등을 활용해 실시간으로 조사결과도 검증할 계획이다. 이번 조사 결과 수집된 방대한 화물 빅데이터는 보완 및 전수화 작업을 거쳐 국가 및 지자체의 각종 교통, 물류 투자계획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우리나라 민간 기업도 세계적 물류기업인 아마존과 같은 효율적 물류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기업이 활용하기 쉬운 교통지도 기반으로 주요 물류, 화물의 물동량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조사 자료를 바탕으로 효율적 교통물류 정책을 수립하고 새로운 민간 서비스 창출을 지원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조사에전국 화물 사업체 관계자 및 화물차 운전자분들의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문의: 국토교통부 교통정책조정과 044-201-3784
국토교통부 2017.05.26

출처별 정책뉴스 검색

검색폼
검색 결과 내 기간검색 열기
검색 결과 내 기간검색
시작날짜 달력 팝업 이미지 부터
끝날짜 달력 팝업 이미지 까지
검색 초기화

검색결과

검색결과 총 584

Newsletter

뉴스레터 구독을 원하시면 이메일을 입력해주세요

정책퀴즈

[204회] 일반 음식점의 위생관리 수준을 평가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 표시법은?
hint 바로가기 응모하기 이전 회차 당첨자 보기
열기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