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산업부 “철강통상 현안 관련 우리 업계 이익 보호 위해 적극 대응 중”

2024.02.19 산업통상자원부
인쇄 목록

산업통상자원부는 “철강통상 현안 관련 우리 업계의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적극 대응중”이라고 밝혔습니다.

2월 16일 내일신문<철강에서 보는 한국 통상외교의 난맥>에 대한 산업통상자원부의 설명입니다

[기사 내용]

2.16.(금) 내일신문 「철강에서 보는 한국 통상외교의 난맥」 기사는 미-EU간 GSA 논의에서 한국이 소외되고 있으며, 멕시코의 관세부과 조치, EU의 CBAM 등으로 인해 우리 철강산업이 사면초가 상황에 놓여있다고 보도하였습니다. 

[산업부 입장]

미-EU간‘지속가능한 글로벌 철강 및 알루미늄 협정(GSSA)’논의가 아직 진행중이고, 제3국 초청 관련 공식적인 발표가 없는 현 단계에서 한국이 동 논의에 소외되어 있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닙니다. GSSA는 향후 우리 철강산업과 교역에 큰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는 이슈로서 미국·EU 및 일본·영국 등 유사입장국과 긴밀히 협의해 왔으며, 앞으로도 우리 국익에 부합하는 방향으로 지속 대응해나가겠습니다. 

멕시코 정부의 철강 등 수입관세인상 조치 발표(’23.8.16)) 직후, 산업부는 적극적으로 대응*해왔으며, 우리 철강 제품의 대멕시코 수출은 조치 이후 약 10% 가량 증가**하였습니다. 우리 정부는 멕시코의 관세감면 프로그램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업계 설명회(2.28,화상)를 개최하는 등 지속 지원해갈 예정입니다. 

* 철강업계 간담회 개최(8.22), 멕시코 정부 양자 면담(9.14), 서한 발송(8.29) 등을 통해 급작스러운 관세 인상으로 인한 양국 철강 교역 차질 우려 전달 및 피해 최소화 노력 요청

** 對멕시코 철강 수출액(MTI 2단위 기준, 61) : (`22.8~`23.1) 11억불 → (`23.8~`24.1) 12.1억불 

아울러, 정부는 EU의 탄소국경조정제도(CBAM)에는 ‘21.7월 법 초안 발표 이래 정부의견서 제출, 고위급 면담 등을 통해 우리 입장을 지속 개진하고 있으며, 유사입장국과의 공조를 통한 대응도 병행하고 있습니다.

문의 : 산업통상자원부 다자통상법무관 통상법무기획과(044-203-5943), 통상협력국 중남미신시장협력과(044-203-5634), 신통상전략지원관 기후에너지통상과(044-203-4895)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