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유독 여성에게 잘 나타나는 질병 ① 갑상선암

2021.10.05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여성이 특히 주의해야 할 질병에 대해 소개해드리고자 하는데요. 첫 번째 질병은 여성에게 많이 나타나는 여성암 중 빠르게 환자 수가 증가하고 있는 ‘갑상선암’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여성에게 잘 나타나는 갑상선암 통계 그래프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갑상선암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 수는 매년 증가하고 있는데요. 2020년에는 전체 환자 중 80.9%가 여성환자로 나타났습니다. 여성의 경우 갑상선암은 30대부터 환자 수가 급격히 증가하기 시작하며 50~59세의 환자가 가장 많았습니다. 2016년과 비교했을 때 여성에서 환자 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연령대는 60대로, 약 1만 8000명이 증가했습니다.

갑상선암이란?

갑상선은 목 전면에 튀어나온 부분으로, 나비 모양의 기관입니다. 여기서 갑상선호르몬이 분비되며 인체 대사과정을 촉진하여 다른 기관의 기능을 적절히 유지시키는 역할을 하는데요. 이곳에 어떠한 이유로 암이 생기는 것을 갑상선암이라고 합니다.

갑상선암의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때문에 여성에게 더 잘 나타나는 이유도 분명하진 않습니다. 하지만 갑상선암의 위험을 높이는 요인에는 방사선 노출, 유전, 과거 갑상선 질환 병력 등이 있다고 보고되고 있는데요. 이중 방사선 노출이 가장 큰 위험요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다음의 경우 갑상선암을 의심!

갑상선암의 경우 예후가 좋은 ‘착한 암’으로도 알려져 있는데요. 갑상선암의 경우 병기와 종류에 따라 다르지만, 초기에 발견될 경우 완치율이 상당히 높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암처럼 갑상선암도 초기에는 증상이 거의 없어 눈치를 채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따라서 다른 곳으로 암이 전이되기 전에 발견하여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다음과 같은 증상이 있을 경우에 갑상선암을 의심해 보아야 합니다.

· 갑상선 연골이 있는 부위에 단단한 혹이 만져질 때
· 혹이 4cm 이상일 때 혹은 혹의 성장 속도가 빠를 때
· 호흡 곤란, 성대 마비 등의 증상이 있을 때
· 음식물을 삼키기 어려울 때

갑상선암이 의심된다면 병원에 방문하여 병력청취 및 신체검진, 미세침흡인세포검사, 혈액검사, 갑상선초음파 등을 통해 갑상선 암을 진단해볼 필요가 있습니다.

갑상선암 치료와 관리

갑상선암은 주변장기에 전이를 일으키긴 하지만, 보통의 경우 진행과정이 느리며 초기의 경우에는 진단 후 몇 개월 뒤에 치료를 시작해도 대부분의 경우 문제가 되지 않을 정도입니다. 따라서 환자의 일정과 몸 상태에 따라 어느 정도 치료 일정을 조정할 수 있는 거의 유일한 암이기도 합니다.

갑상선암 치료의 시작은 수술입니다. 초기의 암인 유두암의 크기가 1.0cm 이하인 경우를 제외하고 갑상선에 생긴 유두암뿐만 아니라 전체를 다 들어내는 경우도 많은데요. 그 이유는 갑상선 내의 여러 군데에서 유두암이 발견되는 경우가 흔하며 재발여부를 파악하는 데에도 편리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갑상선 전체를 다 들어내야 방사성요오드 치료가 가능한데요. 방사성요오드 치료는 재발 빈도가 낮으며 재발여부를 알아내기도 쉽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치료 후에는 기능 항진을 유지하기 위해 갑상선호르몬제를 평생 투여해야 합니다. 갑상선에서 분비되는 갑상선호르몬이 생성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갑상선암 환자의 경우 방사성요오드 치료기간 동안에는 요오드 섭취에 제한이 있기는 하지만 이 기간 외에는 특별히 주의해야 하는 음식이 따로 있지는 않은데요. 치료기간 외에 일상생활 혹은 직장생활을 하는 데에도 아무런 지장이 없습니다. 하지만 모든 암이 그러하듯 재발의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갑상선암 치료 후에는 정기적으로 병원을 방문하여 재발 여부를 검사해야 합니다.

<자료제공=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