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여성에게 잘 나타나는 질병 ④ 자궁경부암

2021.11.08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사람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질병으로 매번 손꼽히는 질병이 있습니다. 바로 우리나라 사망원인 1위 질병인 ‘암’인데요. 그런데 그 무서운 암에도 사실 예방이 가능한 암이 있습니다. 현재는 위암, 대장암, 간암, 자궁경부암 등이 예방 가능한 암으로 분류되어 있는데요. 그중에서도 오늘은 여성암 중 하나인 자궁경부암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자궁경부암 통계 수치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매년 5만 명이 넘는 환자가 자궁경부암으로 병원을 찾고 있는데요. 2020년 자궁경부암 환자 중 40대 환자가 1만 6461명으로, 약 25.7%를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다음으로는 50대 환자와 30대 환자가 각각 20% 이상으로 많은 환자수를 기록했습니다. 또한 2016년과 비교했을 때, 20~30대 환자의 증가율이 높게 나타났는데요. 20대의 경우 2016년 환자 수 2606명에서 2020년 3836명으로 약 47%, 30대의 경우 2016년 1만 1966명에서 2020년 1만 3970명으로 약 16.7% 증가했습니다.

자궁경부암의 위험을 높이는 요인과 증상

자궁은 크게 몸 부분과, 목 부분으로 나뉘는데요. 몸 부분(체부)은 자궁의 약 75%를 차지하고 있으며 목 부분(경부)은 질로 연결되는 부위입니다. 이중 자궁의 목 부분인 자궁경부에 발생하는 암을 ‘자궁경부암’이라고 합니다.

자궁경부암의 가장 강력한 요인은 성 감염 바이러스인 ‘인유두종 바이러스’로 알려져 있는데요. 인유두종 바이러스는 성접촉을 통해 전파될 수 있기 때문에 성관계 경험이 이른 여성, 여러 남성과 성관계를 가진 여성일수록 암 발생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밖에 흡연, 분만 횟수, 본인과 배우자의 위생 상태 등도 자궁경부암의 위험 요인으로 작용합니다.

일반적으로 자궁경부암은 오랜 기간에 걸쳐 서서히 발생하며 초기에는 아무런 증상이 없는데요. 암이 진행되면서 나타나는 첫 증상은 주로 출혈이 나타납니다. 출혈의 양이 많지 않은 경우가 많으며 암이 상당히 진행된 경우에는 출혈이 없을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성관계 후 출혈이 나타나거나 악취가 나는 분비물이 발생한다면 일단 검진을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아랫배와 다리의 통증이 나타날 수도 있지만, 통증의 경우 말기에 나타나기 때문에 통증으로 조기에 발견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복부의 통증으로 아파하고 있는 모습. <사진=클립아트코리아>
복부의 통증으로 아파하고 있는 모습.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자궁경부암, 이렇게 예방하세요!

자궁경부암은 0기에서 4기로 나뉘고 0기암을 상피내암이라고 하며 1기에서 4기암을 ‘침윤성 자궁경부암’이라고 합니다. 이러한 자궁경부암은 하루아침에 발생하지 않고, 정상세포가 변형되면서 완전한 암세포로 전환되어 침윤성 자궁경부암으로 진행되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립니다. 따라서 정기적인 검진을 통해 주기적으로 확인한다면 조기에 발견 및 완치할 수 있습니다.

현재 보건복지부에서는 2년에 한 번 자궁경부암 검진을 받도록 권고하고 있습니다. 기존에는 30세 이상 여성을 대상으로 했지만, 2016년부터 20세 이상 여성으로 대상이 확대되었으며 생년 끝자리에 따라 2년마다 무료로 자궁경부암 검진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자궁경부암을 예방하는 또 다른 방법으로는 자궁경부암 백신이 있는데요. 인유두종 바이러스에 대한 방어효과가 70% 정도이며 특히 자궁경부암을 가장 잘 일으키는 16 및 18형 인유두종 바이러스에 대한 효과는 거의 100%에 가깝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자궁경부암 백신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성관계를 하기 이전에 맞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2016년부터 자궁경부암 백신은 필수 예방 접종으로 변경되었으며 만 12세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접종 2회를 무료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남성도 자궁경부암 백신을 맞는 것이 좋은데요. 성 접촉을 통해 여성에게 전파가 될 수 있으며, 남성의 감염이 줄면 여성의 감염 예방에도 도움이 되기 때문입니다. 자궁경부암 백신은 자궁경부암 외에 항문암, 성기암 등에도 효과가 있는데요. 따라서 현재 접종지침에는 남성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자궁경부암은 예방할 수 있는 암인 만큼 자궁경부암 검진이나 자궁경부암 백신 등을 지원하는 정책도 시행중에 있습니다. 자궁경부암 백신과 자궁경부암 검진 이 두 가지 꼭 기억하셔서 자궁경부암 걱정없이 건강한 생활 이어가시길 바랍니다.

<자료=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