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유인촌 장관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첫 방문은 밀양~통영

‘로컬로’ 캠페인 내년 12월 말까지…참가자에 소정의 기념품 증정

2023.12.21 문화체육관광부
인쇄 목록

“로컬 100 현장을 직접 찾아 문화로 지역에 가고, 머물고, 살고 싶게 만들겠습니다.”

유인촌 문화체육부장관이 21일 오전 서울역 3층 ‘로컬100’ 홍보관 앞에서 ‘로컬로’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다.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1일 서울 용산구 서울역에서 열린 ‘로컬로’ 캠페인 론칭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1일 서울 용산구 서울역에서 열린 ‘로컬로’ 캠페인 론칭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문체부는 지난 10월 지역의 문화 매력을 찾아내고 지역 문화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역 문화명소, 콘텐츠, 명인 등을 로컬 100으로 선정했다. 앞으로는 지역문화자원에 기반을 둔 ‘로컬100’을 국내외에 집중 홍보해 내외국인의 지역 방문 확대를 촉진할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문화체육관광부는 밀양시, 코레일관광개발, 지역문화진흥원과 ‘로컬100 기차여행-밀양편’을 출시하고, ‘로컬100’이 있는 지역을 방문하자는 캠페인 ‘로컬100 보러 로컬로 가요(이하 로컬로)’를 이날부터 내년 12월 말까지 진행한다.

‘로컬로’ 캠페인은 국내외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개인 또는 기관의 누리소통망(유튜브, 인스타그램, 카카오톡, 페이스북 등)에 ‘로컬100’ 지역 방문 인증 사진 또는 영상 등을 게시하고, ‘로컬100’, ‘로컬로’ 또는 ‘로컬100’ 방문 장소 이름 등을 핵심어로 표시(해시태그)하면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게시물과 함께 캠페인에 동참할 지인 2명을 지명하면, 추첨을 통해 참가자 100명에게 ‘로컬100’과 관련된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1일 서울 용산구 서울역에서 열린 ‘로컬로’ 캠페인 론칭행사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문화로 가고, 머물고, 살고 싶은 지역, 로컬로!’ 구호를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21일 서울 용산구 서울역에서 열린 ‘로컬로’ 캠페인 론칭행사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문화로 가고, 머물고, 살고 싶은 지역, 로컬로!’ 구호를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문화체육관광부)

유 장관은 ‘로컬로’ 첫 참가자로서 21일부터 22일, ‘로컬100’으로 선정된 ‘밀양아리랑대축제’와 ‘통영국제음악제’가 있는 밀양과 통영 현장을 직접 찾아간다.

첫날은 청년문화예술인, 내외국인 등 50여 명과 함께 ‘로컬100 기차여행-밀양편’에 따라 ‘밀양아리랑’을 특화콘텐츠로 한 지역문화를 직접 체험한다. 또한 지역주민과 내외국인 방문객을 만나 현장 의견을 듣고 향후 지역문화정책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이어 22일에는 ‘통영국제음악제’가 열리는 통영의 문화거점 ‘통영국제음악당’을 찾아간다. ‘통영국제음악제’는 수산업 소도시를 국제적인 클래식 음악도시로 이끈 통영의 대표 음악제다. 특히 통영국제음악당은 클래식 전용 홀을 보유하고 있어, 누구나 지방에서도 품격있는 클래식 음악을 즐길 수 있도록 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유 장관은 통영국제음악당 콘서트홀에서 청년문화예술인들을 만나 지역문화로 청년문화예술인의 성장을 지원할 방안 등도 논의한다. ‘2023 윤이상국제콩쿠르’ 우승자 정규빈 피아노 연주자, 용인대 국악과 이민진 학생, 전통예술 공연기획자이면서 문체부 엠지(MZ) 드리머스(2030자문단)로 활동하고 있는 문화예술컨설팅기획사 ‘류’ 박예원 대표 등이 간담회에 참여할 예정이다.

유 장관은 밀양과 통영을 잇따라 방문한 인증 영상과 사진을 문체부 공식 유튜브와 인스타그램에 게시하고 지인 2명에게 ‘로컬로’ 캠페인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  

유 장관은 “지역의 특화된 문화는 지역주민이 지역을 사랑하게 하는 힘이자, 내외국인들이 지역을 방문하게 하는 매력자산”이라며 “밀양, 통영을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로컬100’ 현장을 직접 찾아, 문화로 지역에 가고, 머물고,  살고 싶게 만들겠다”고 밝혔다.       

문의 :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예술정책관실 지역문화정책과(044-203-2307)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