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다시 도약하는 대한민국 함께 잘 사는 국민의 나라

img-news

콘텐츠 영역

한-호주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 공동성명(국·영문)

2021.12.13 청와대

Australia-ROK Comprehensive Strategic Partnership Joint Statement

1. On 13 December 2021, the Hon Scott Morrison MP, Prime Minister of Australia, welcomed His Excellency Moon Jae-in,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on a state visit to Australia.

Ⅰ. COMPREHENSIVE STRATEGIC PARTNERSHIP

2. Recalling both countries having stood shoulder-to-shoulder in the Korean War, the two leaders reflected on the shared history between Australia and the Republic of Korea (ROK) on the occasion of this year’s 60th anniversary of diplomatic relations. They recognised that the strong strategic, economic and people-to-people ties that have developed between Australia and the ROK are not only of mutual benefit, but contribute to our common vision of an open, inclusive, and prosperous Indo-Pacific region. Demonstrating their ambition to further deepen and fulfil the potential of this vibrant, modern relationship, the two leaders announced its elevation to a Comprehensive Strategic Partnership (CSP).
3. The CSP builds on already strong cooperation and trusted dialogue between the two governments across many mutual interests, flourishing economic ties, and affinity between our peoples. It is enlivened by our shared values of democracy and universal human rights, and our commitment to a regional and global order where international law, rules and norms guide cooperation on common challenges, drive economic prosperity, promote the peaceful resolution of disputes, and ensure the sovereignty and territorial integrity of states. It is these common principles that underpin Australia’s approach to the Indo-Pacific and the ROK’s New Southern Policy Plus. A program of enhanced bilateral cooperation under three pillars – strategic and security; economic, innovation and technology; and people-to-people exchange – will underpin the CSP.

Ⅱ. STRATEGIC AND SECURITY COOPERATION

4. The security of Australia and the ROK is tied to the stability, openness, and prosperity of the Indo-Pacific and a rules-based international order that protects the rights and sovereignty of states regardless of size or power. Our coordination toward these objectives has deepened since the establishment of the biennial 2+2 Foreign and Defence Ministers’ Meeting in 2013. Prime Minister Morrison and President Moon agreed to extend bilateral cooperation across security and defence, cyber and critical technologies, health, border protection, and development cooperation in the Indo-Pacific region.
5. Australia and the ROK have expanded our defence cooperation since 1953 to include joint bilateral and multilateral military exercises, and bilateral military education and training, and have worked together for the peace and stability of the Korean Peninsula. In recognition of this, leaders acknowledged that this Joint Statement reflects deepening defence and security cooperation between our armed forces, building upon the 2014 Vision Statement.
6. Leaders agreed to promote closer cooperation between our defence industries, particularly on strengthening regional defence materiel supply chains. To support greater engagement in this area, Australia and the ROK have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on Defence Industry and Defence Materiel Cooperation. This will allow the ROK’s Defense Acquisition Program Administration to work more closely with Australia’s Defence Capability, Acquisition and Sustainment Group to share information on procurement practices. Leaders also agreed to strengthen collaboration in the field of defence science and technology, including cooperation with other allies and partners. They noted that procuring and operating an increasing number of similar platforms will support improved coordination during joint and combined exercises, both bilaterally and multilaterally.
7. Australia and the ROK recognise pandemic response as a global health and economic challenge for the Indo-Pacific. Leaders welcomed the contributions the two countries have made through coordination on the transparent and equitable supply of COVID-19 vaccines to our region. They committed to pursue further coordination on COVID-19 responses, including by enhancing cooperation on vaccine access and delivery, while working together and with partners to build regional countries’ preparedness for future pandemics. Leaders welcomed the first Australia-ROK Tech-Bridge in September 2021, which supported collaborative research projects on applications of artificial intelligence to counter infectious disease, and noted the two governments’ support for closer cooperation between Australian and Korean industries on vaccine research and development, including through an inaugural roundtable and health officials’ workshop.
8. Australia and the ROK are natural partners for Southeast Asia and ASEAN and recognise the region’s stability and prosperity as indispensable to an open, inclusive and prosperous Indo-Pacific. The two leaders reaffirmed their support for ASEAN centrality, and the East Asia Summit as the region’s premier forum for leaders’ strategic discussions. They expressed their commitment to the principles outlined in the ASEAN Outlook on the Indo-Pacific (AOIP) and to expanding existing cooperation to support practical implementation of the AOIP. This will include coordination between relevant infrastructure programs led by Australia’s Department of Foreign Affairs and Trade and the Korean Overseas Infrastructure and Urban Development Corporation (KIND). The ROK and Australia will also co-host a forum focused on enhancing maritime connectivity in Southeast Asia, in support of ASEAN’s connectivity agenda. Leaders further announced they would explore a package of cyber and critical technology initiatives to support Southeast Asia’s digital revolution, and welcomed the signature of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on a Digital Cooperation Initiative in Southeast Asia.
9. Leaders underscored their shared vision of an open, secure, stable, accessible and peaceful cyberspace that drives economic prosperity, protects national security and promotes international stability. They welcomed the signing of the Memorandum of Understanding on Cyber and Critical Technology Cooperation by Foreign Ministers on 13 September 2021, as well as the inaugural Cyber and Critical Technology Policy Dialogue on 9 December 2021.
10. As major maritime trading nations, Australia and the ROK recognise that the stability of the Indo-Pacific depends on adherence to international law in the maritime domain, including in the South China Sea. Leaders underscored that disputes must be resolved peacefully and in accordance with international law, including the United Nations Convention on the Law of the Sea. They reaffirmed the importance of upholding freedom of navigation and overflight. They agreed to strengthen coordination to uphold these principles, which must not be undermined in the context of increasing risks of instability in the maritime domain.
11. Australia and the ROK will also work together to protect our maritime domains. To support these efforts, leaders agreed that Australia’s Department of Home Affairs and the Korea Coast Guard will enhance information sharing and practical cooperation on civil maritime security between our countries to promote a secure regional maritime domain.
12. Reaffirming their commitment to deepen partnerships with Pacific Island countries and support the region’s economic recovery and resilience, the leaders noted the need for stable, inclusive Pacific architecture to facilitate regional collaboration. The leaders reaffirmed their commitment to work with Pacific Island countries in areas such as health, infrastructure, disaster response and maritime capacity-building.
13. The two leaders reaffirmed their unwavering commitment to nuclear non-proliferation and disarmament, and agreed that Australia and the ROK would continue to coordinate closely through bilateral and multilateral cooperation on these areas. They underscored their mutual commitment to the complete denuclearisation and establishment of permanent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based on previous agreements including the 2018 Panmunjom Declaration, Pyongyang Joint Declaration, and Singapore Joint Statement. Leaders called for the full implementation of relevant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by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ncluding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DPRK). President Moon appreciated Prime Minister Morrison’s strong support for the ROK’s efforts for substantive progress toward permanent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Leaders also affirmed that diplomacy and dialogue are essential to achieve the complete denuclearisation and establishment of permanent peace on the Korean Peninsula.

Ⅲ. ECONOMIC, INNOVATION AND TECHNOLOGY COOPERATION

14. Trade and investment between Australia and the ROK have grown significantly since the Korea-Australia Free Trade Agreement (KAFTA) entered into force in 2014. Prime Minister Morrison and President Moon expressed their strong commitment to enhancing our existing strong economic ties.
15. Agriculture, fisheries and forestry are key pillars of economic activity in rural and regional communities in the ROK and Australia. Recognising the importance of agriculture to both countries and building on the first meeting of the ROK-Australia Committee on Agricultural Cooperation in 2021, Prime Minister Morrison and President Moon agreed the ROK and Australia would deepen ties on agriculture. The two governments agreed to collaborate in sustainable agriculture, biosecurity, food safety, agricultural innovation, resilient supply chains and mutual food security to deliver ongoing benefits to each country’s agricultural sector.
16. Prime Minister Morrison and President Moon reaffirmed their support for the Low and Zero Emissions Technology Partnership, announced on 31 October 2021, which will accelerate the development and commercialisation of technologies to reduce emissions and create new economic opportunities. Australia and the ROK will collaborate and provide funding to the Partnership to support tangible initiatives. Early priorities include supply of clean hydrogen (including hydrogen-based compounds), low emissions iron ore and steel, and carbon capture, use and storage.
17. Australia and ROK will also work together to advance clean hydrogen cooperation with a focus on trade, supply chain development, support for infrastructure, expanding use in the transport and power sector, institutional agreements, and enabling regulatory and skills reforms. Leaders affirmed their shared commitment to ambitious action to achieve the goals of the Paris Agreement, and to technology-led approaches that will reduce greenhouse gas emissions while also growing our economies and creating jobs. They welcomed the signature by the Minister for Trade, Industry and Energy of the ROK and the Minister for Industry, Energy and Emissions Reduction of Australia of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Regarding the Implementation Plan for Low and Zero Emissions Technologies and Collaboration to Advance a Clean Hydrogen Economy.
18. The ROK and Australia will increase cooperative efforts to ensure supply chain resilience for critical minerals and associated products. Leaders recognised that cooperation across these supply chains would provide increased certainty of supply to the renewable energy and advanced manufacturing sectors. They welcomed the signature by the Minister for Trade, Industry and Energy of the ROK and the Minister for Resources and Water of Australia of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on Critical Mineral Supply Chains and agreed that the ROK-Australia Critical Minerals Working Group would lead collaboration across several joint initiatives, including supply chain mapping, research and development, and trade and investment opportunities. Leaders also committed to driving greater links between the two countries’ private sectors, focused on connecting stakeholders at key points of the supply chain to bolster two-way trade and investment.
19. President Moon and Prime Minister Morrison agreed to enhance Australia-ROK cooperation on digital trade. Leaders acknowledged the robust contributions by both countries to discussions on digital trade issues in multilateral forums and agreed to expand bilateral links on this topic. They agreed to continue working with like-minded partners to establish a regional digital trade initiative. An Australia-ROK Dialogue on Digital Trade, to be held in early 2022, will discuss global trade rules that reduce barriers to digital trade and explore opportunities for practical collaboration on digital trade issues.
20. Australia and the ROK are close partners on earth observation and imagery captured from space. To complement the establishment of an annual Australia-ROK Space Policy Dialogue, Australia and the ROK have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on Space Cooperation for Peaceful Purposes to promote joint studies, research and activities between institutes and industries acting in the space sector. At the inaugural dialogue in 2022, Australian and Korean officials will explore bilateral space cooperation and support international efforts to develop norms of behaviour in space to contribute to shaping a safe, secure and sustainable space domain. The two governments will explore enhancing links between space science communities in Australia and the ROK through the 2022 Australia-ROK Tech-Bridge, which will focus on space cooperation.
21. Leaders acknowledged the importance of multilateral rules and institutions in promoting free and open international trade. They expressed their commitment to open, inclusive, sustainable and transparent market economy principles and the rules-based international trading system that should not be compromised by the misuse of economic policies and measures in ways that cause economic harm. They further undertook to promote closer alignment in approaches to multilateral institutions and forums including the WTO, APEC, G20 and the OECD. Both Australia and the ROK have demonstrated our commitment to rules-based regional economic integration through the Regional Comprehensive Economic Partnership Agreement. Australia welcomes the ROK’s interest in accession to the Comprehensive and Progressive Agreement for Trans-Pacific Partnership.

Ⅳ. ENHANCING PEOPLE-TO-PEOPLE LINKS

22. Prime Minister Morrison and President Moon noted that the affinity, mutual respect and connections between the peoples of Australia and the Republic of Korea have promoted mutual understanding of each country’s history, cultural heritage and modern outlook, and underpin the Comprehensive Strategic Partnership. Prime Minister Morrison noted that the community of Australians of Korean descent is a proud element of Australia’s multicultural society. The two leaders agreed that greater cooperation across arts exchange, research collaboration, education, tourism and entertainment, would further deepen people-to-people links and strengthen the CSP for generations to come, and welcomed the conclusion of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on Socio-Cultural Cooperation to guide common efforts to this end.
23. Leaders acknowledged the Korea Foundation’s (KF) and the Australia-Korea Foundation’s (AKF) critical role in promoting bilateral partnerships and other collaborations in business, education, academia, arts, culture, and society. Leaders welcome the foundations’ agenda of collaborative work supporting the implementation of the Memorandum of Understanding on Socio-Cultural Cooperation, including through bilateral endeavours in arts and culture, education and research, next generation technology, health, sport and gender equality.
24. Noting shared democratic values, Prime Minister Morrison and President Moon agreed to deepen cooperation on human rights, in particular gender equality. Leaders agreed the strength of our democracies is underpinned by women’s full, equal and meaningful participation and leadership. Australia and the ROK recommitted to the Women, Peace and Security agenda established by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 1325. Leaders agreed to work together to end violence against women and girls, including cyber-exploitation, through bilateral and multilateral mechanisms. They welcomed the recent joint position statement against image-based abuse and agreed Australia and the ROK should pursue cooperation in this area while joining voices in condemning the violence and harassment of all people online, including women and girls.

V. IMPLEMENTATION

25. Australia and the ROK committed to hold annual leaders’ meetings to provide oversight of the CSP and to further deepen economic and strategic cooperation.
26. Foreign and Defence Ministers will continue to meet biennially in a 2+2 format to progress initiatives under the strategic and security pillar of the CSP. Foreign Ministers will meet bilaterally in the years between 2+2s to pursue broader CSP initiatives. Relevant ministries will drive implementation of the economic pillar of the CSP, including through annual meetings between Trade Ministers.
27. Ministerial meetings will continue to be underpinned by robust bilateral architecture at senior officials’ level, including an annual Strategic Dialogue, Defence Policy Talks, an annual Joint Economic Committee, Joint Committee for Energy and Mineral Resources Consultations and Cooperation, a dialogue on bilateral coordination on and support for ASEAN and Southeast Asia, and high-level consultations on development cooperation.




1. 2021년 12월 13일,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는 문재인 대한민국 대통령의 호주 국빈 방문을 환영하였다.

Ⅰ.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

2. 양 정상은 양국이 한국전쟁에서 어깨를 나란히 하였음을 상기하면서, 외교관계 수립 60주년을 맞아 대한민국과 호주가 함께한 역사를 되돌아보았다. 양 정상은 대한민국과 호주 간 굳건한 전략적, 경제적, 인적 관계의 발전이 상호 이익이 될 뿐 아니라, 개방적이고 포용적이며 번영하는 인도-태평양 지역이라는 공동의 비전에도 기여한다는 점을 확인하였다. 양국간 활기차고 현대적인 관계 심화 및 잠재력의 실현을 위한 의지를 표명하면서, 양 정상은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CSP)로의 관계 격상을 발표하였다.

3.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는 다양한 상호 이익, 번영하는 경제관계 및 국민 간 유대 등을 바탕으로 양국 간 이미 견고한 협력과 신뢰성 있는 대화를 기반으로 한다. 이는 양국 공통의 민주주의와 보편적 인권이라는 가치와 국제법, 규칙 및 규범이 공동의 도전들에 대한 협력을 이끌고, 경제적 번영을 추동하며, 분쟁의 평화적 해결을 촉진하고, 국가들의 주권과 영토 보전을 보장하는 지역 및 글로벌 질서에 대한 양국의 공약에 의해 구현된다. 호주의 인도-태평양에 대한 정책 및 대한민국의 신남방정책 플러스의 기저에는 이러한 공동의 원칙들이 자리잡고 있다. 전략 및 안보; 경제, 혁신 및 기술; 인적 교류라는 3대 기둥에 따른 양자 협력 강화 프로그램은 양국 간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의 근간이 될 것이다.

Ⅱ. 전략 및 안보 협력

4. 호주와 대한민국의 안보는 인도-태평양의 안정, 개방성, 번영, 그리고 규모와 국력에 관계없이 국가들의 권리와 주권을 보호하는 규범 기반 국제 질서와 연계되어 있다. 이러한 목표 달성을 위한 양국간 공조는 격년마다 개최되는 외교·국방(2+2) 장관회의가 2013년 출범한 이래 심화되어 왔다. 모리슨 총리와 문재인 대통령은 양자 협력을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안보와 국방, 사이버 및 핵심 기술, 보건, 국경 보호 및 개발 협력으로 확대하는데 합의하였다.

5. 호주와 대한민국은 1953년 이래 양자 및 다자 합동 군사 연습, 양자 군사 교육 및 훈련을 포함하여 방위 협력을 확대시켜 왔으며,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협력해왔다. 이러한 인식 하에, 정상들은 금번 공동 성명이 2014년 비전 성명을 기반으로 심화되어온 양국군간 방위 및 안보분야 협력을 반영하고 있음을 확인하였다.

6. 정상들은 특히 지역내 방산 공급망 강화와 관련하여, 양국 방위산업 간 보다 긴밀한 협력을 촉진하는데 동의하였다. 이 지역에 대한 관여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호주와 대한민국은 방위산업 및 방산 협력 양해각서에 서명하였다. 이를 통해 대한민국 방위사업청은 호주의 획득관리단과 획득 관행 관련 정보 공유를 위해 더 긴밀히 협력할 수 있을 것이다. 정상들은 또한 여타 동맹 및 우방들과의 협력을 포함하여 국방 과학 및 기술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양 정상은 유사한 플랫폼을 더 많이 획득, 운영함으로써 양자 및 다자 간 합동 및 연합 연습에서의 공조를 개선하는 데 뒷받침이 될 것이라는 점에 주목하였다.

7. 호주 및 대한민국은 팬데믹 대응을 글로벌 보건과 인도-태평양에 대한 경제적 도전과제로 인식한다. 정상들은 양국이 역내에 투명하고 공평한 코로나19 백신 공급을 위해 조율하며 기여해 온 것을 환영하였다. 양 정상은 미래의 전염병 대유행에 대한 역내 국가들의 대응력 구축을 위해 양국 간 그리고 우방들과 함께 협력하면서, 백신 접근 및 운송 협력 증진을 포함하여 코로나19 대응 조율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정상들은 인공지능의 전염병 대응 활용에 관한 공동 연구 프로젝트를 지원한 2021년 9월 제1차 한-호주 테크브릿지 개최를 환영하고, 양국 정부가 제1차 라운드테이블 및 보건 관계자 워크숍을 포함하여 호주와 한국 기업들 간의 백신 연구 및 개발에 대한 보다 긴밀한 협력을 지원하고 있음을 주목하였다.

8. 호주와 대한민국은 동남아시아 및 ASEAN의 자연적 동반자이며 동 지역의 안정 및 번영이 개방되고 포용적이며 번영하는 인도-태평양에 필수 불가결함을 인식한다. 양 정상은 아세안 중심성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하고 정상 간 전략적 토론을 위한 역내 주요 포럼으로서 동아시아 정상회의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하였다. 양 정상은 인도-태평양에 대한 아세안의 관점(AOIP)에 나타난 원칙들과 AOIP의 실질적 이행을 지원하기 위한 기존 협력의 확대 의지를 표명하였다. 여기에는 호주 외교통상부와 대한민국 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가 주도하는 유관 인프라 프로그램 간 조율이 포함될 것이다. 대한민국과 호주는 또한 ASEAN의 연계성 의제를 지원하기 위해 동남아시아 해양 연계성 강화를 위한 포럼을 공동 주최할 예정이다. 정상들은 또한 동남아시아의 디지털 혁명을 뒷받침하기 위한 사이버 및 핵심 기술 이니셔티브 패키지를 검토해 나갈 것이라고 발표하였으며, 동남아 디지털 협력 이니셔티브 양해각서 서명을 환영하였다.

9. 정상들은, 경제 번영을 추진하고 국가안보를 수호하며, 국제안정을 증진시키기 위해, 개방되고 안전하며 안정적이고 접근 가능한 평화로운 사이버 공간에 대한 공동의 비전을 강조하였다. 양 정상은 2021년 9월 13일 외교장관 간 사이버 및 핵심 기술 협력 양해각서 서명 및 2021년 12월 9일 제1차 사이버 및 핵심 기술 정책 대화 개최를 환영하였다.

10. 주요 해상 무역 국가로서, 호주와 대한민국은 인도-태평양의 안정이 남중국해를 포함한 해양 영역에서의 국제법 준수에 달려있다는 점을 인식한다. 정상들은 분쟁이 유엔해양법협약을 포함한 국제법에 따라 평화적으로 해결되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였다. 양 정상은 항행 및 상공 비행 자유 유지의 중요성을 재확인하였다. 해양 영역에서 불안정성으로 인한 위험이 점증하는 상황에서 양 정상은 이러한 공유하는 원칙들이 훼손되지 않고 견지될 수 있도록 공조를 강화하기로 하였다.

11. 호주와 대한민국은 또한 해양영역 보호를 위해 협력할 것이다. 이러한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양 정상은 호주 내무부와 대한민국 해양경찰청 간 양국간 민간 해상안전에 관한 정보 공유 및 실무협력을 강화하여 역내 해양영역의 안전을 촉진해 나가자는데 동의하였다.

12. 태평양 도서국들과의 파트너십 심화 및 역내 경제 회복과 회복력 지원 의지를 재확인하면서, 정상들은 지역 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안정적이고 포용적인 태평양 지역 협력체계의 필요성에 주목하였다. 정상들은 보건, 기반시설, 재난대응 및 해양 역량강화 등의 분야에서 태평양 도서국들과 협력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하였다.

13. 양 정상은 핵 비확산 및 군축에 대한 그들의 확고한 의지를 재확인하고, 호주와 대한민국이 이들 분야에서 양자 및 다자 협력을 통해 긴밀한 협력을 지속하기로 하였다. 양 정상은 2018년 판문점 선언, 평양 공동선언 및 싱가포르 공동성명 등 기존의 합의를 바탕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구축에 대한 상호 의지를 강조하였다. 정상들은 북한을 포함한 국제 사회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관련 결의들을 완전히 이행할 것을 촉구하였다. 문재인 대통령은 모리슨 총리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를 실질적으로 진전시키기 위한 대한민국의 노력을 강력히 지지하고 있음을 평가하였다. 정상들은 또한 외교와 대화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구축에 있어 필수적임을 확인하였다.

Ⅲ. 경제, 혁신 및 기술 협력

14. 2014년 한-호주 자유무역협정(KAFTA) 발효 이래 호주와 대한민국 간 교역과 투자는 크게 증대되었다. 모리슨 총리와 문재인 대통령은 기존의 굳건한 경제적 유대를 강화해 나간다는 데 대한 의지를 표명하였다.

15. 농업, 어업 및 임업은 대한민국과 호주의 농촌 및 지역 사회경제의 핵심 축이다. 모리슨 총리와 문재인 대통령은 양국에 있어 농업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2021년 한-호주 농업 협력 위원회 제1차 회의를 토대로 농업 관련 협력을 심화하기로 하였다. 양 정부는 각 국의 농업 분야에 지속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 가능한 농업, 바이오 안보, 식량 안전, 농업 혁신, 회복력 있는 공급망 및 상호 식량 안보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하였다.


16. 모리슨 총리와 문재인 대통령은 2021년 10월 31일 발표된 탄소중립 기술 파트너십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하였으며, 동 파트너십은 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새로운 경제적 기회를 창출하기 위한 기술 개발 및 상용화를 가속화할 것이다. 호주와 대한민국은 가시적인 이니셔티브들을 지원하기 위해 협력하고 동 파트너십에 자금을 지원할 것이다. 초기 우선순위에는 청정 수소 공급(수소 기반 화합물 포함), 저배출 철광석 및 철강, 탄소 포집, 사용 및 저장이 포함된다.

17. 호주와 대한민국은 또한 교역, 공급망 개발, 인프라 지원, 운송 및 전력 분야 내 활용 확대, 제도적 합의, 규제 및 기술 개혁에 중점을 두고 청정 수소 협력 증진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다. 정상들은 파리 협정의 목표 달성을 위한 야심찬 행동과, 온실 가스 배출을 줄이는 한편 경제 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기술 주도적 접근법에 대한 공동의 의지를 확인하였다. 양 정상은 대한민국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호주 산업에너지배출감소부 장관 간 청정 수소 경제 증진을 위한 탄소중립 기술 및 협력 이행 양해각서 서명을 환영하였다.

18. 대한민국과 호주는 핵심 광물 및 관련 제품에 대한 공급망 회복력을 보장하기 위한 협력을 강화할 것이다. 정상들은 이러한 공급망 분야에서의 협력이 재생 에너지 및 첨단 제조 분야에 대한 공급의 확실성을 제고 할 것이라는데 인식을 같이하였다. 정상들은 대한민국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호주 자원 및 수자원 장관 간 핵심광물 공급망 협력 양해각서 서명을 환영하고, 한-호주 핵심 광물 실무 그룹이 공급망 구축, 연구 및 개발, 교역 및 투자 기회를 포함한 여러 공동 이니셔티브에서의 협력을 주도할 것이라는데 동의하였다. 정상들은 또한 양방향 교역 및 투자 강화를 위해 공급망의 핵심 지점에서 이해 관계자들을 연결하는 데 중점을 두고, 양국 민간 분야 간 연계를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19. 문재인 대통령과 모리슨 총리는 디지털 교역 관련 한-호주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합의하였다. 정상들은 다자간 포럼에서 디지털 교역 문제에 대한 논의에 양국이 적극 기여해왔음을 인식하고 동 분야에 대한 양자 협력을 확대키로 하였다. 양 정상은 역내 디지털 교역 이니셔티브 수립을 위해 유사입장국들과 협력을 지속하기로 하였다. 2022년 초 개최 예정인 한-호주 디지털 교역 대화는 디지털 교역에 대한 장벽을 낮추는 글로벌 무역 규범에 대해 논의하고 디지털 교역 이슈에 대한 실질적 협력 기회를 모색할 것이다.

20. 호주와 대한민국은 지구 관측 및 우주로부터의 영상 촬영 관련 긴밀한 동반자이다. 한-호주 연례 우주 정책 대화 설립을 보완하기 위해, 호주와 대한민국은 우주 분야에서 활동하는 연구소 및 산업 간 공동 조사, 연구 및 활동을 촉진하는 평화적 목적을 위한 우주 협력 양해각서에 서명하였다. 2022년 제1차 대화에서, 호주와 대한민국 관계자들은 양자간 우주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안전하고 견고하며 지속 가능한 우주 영역을 형성하는 데 기여하기 위한 우주에서의 행동 규범을 마련하려는 국제적 노력을 지원할 것이다. 양 정부는 우주 협력에 중점을 둔 2022년 한-호주 테크브릿지를 통해 호주와 대한민국의 우주 과학 공동체 간 연결 강화를 모색할 것이다.

21. 정상들은 자유롭고 개방된 국제 무역을 촉진하는 데 있어 다자 규범과 제도의 중요성을 인정하였다. 양 정상은 경제적 피해를 초래하는 방식으로 경제정책 및 조치를 오용함으로써 훼손되어서는 안 되는, 개방적이고 포용적이며 지속가능하고 투명한 시장 경제 원칙들과 규칙 기반 국제 무역시스템에 대한 의지를 표명하였다. 양 정상은 또한 WTO, APEC, G20 및 OECD를 포함한 다자 기구 및 포럼에서 더욱 긴밀히 조율해 나가기로 하였다. 호주와 대한민국은 역내 포괄적 경제 동반자 협정을 통한 규범 기반 역내 경제 통합에 대한 양국의 약속을 표명하였다. 호주는 대한민국의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 경제 동반자 협정(CPTPP) 가입에 대한 관심을 환영한다.

Ⅳ. 인적 교류 증진

22. 모리슨 총리와 문재인 대통령은 호주 및 대한민국 국민 간 친밀감, 상호 존중 및 유대가 각국의 역사, 문화 유산과 현재에 대한 상호 이해를 증진시켜왔으며,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의 기반이 되고 있음에 주목했다. 모리슨 총리는 한국계 호주인 공동체가 호주 다문화 사회의 자랑스러운 구성원이라고 강조했다. 양 정상은 예술 교류, 연구 협력, 교육, 관광 및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함으로써 다음 세대에서도 인적 교류를 심화하고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를 강화시킬 것이라는 데 동의하고, 이를 위한 공동의 노력을 이끌기 위한 사회문화 협력 양해각서의 체결을 환영하였다.

23. 정상들은 기업, 교육, 학술, 예술, 문화 및 사회 분야에서 양자 파트너십과 기타 협력을 증진하는 데에 한국국제교류재단(KF)과 호한 재단(AKF)이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음을 인정하였다. 정상들은 예술과 문화, 교육과 연구, 차세대 기술, 보건, 스포츠 및 양성평등 분야에서 양자간 노력을 포함하여 사회 문화 협력 양해각서의 이행을 지원하는 재단들의 협업 계획을 환영하였다.

24. 양국이 공유하는 민주주의 가치에 주목하며, 모리슨 총리와 문재인 대통령은 인권, 특히 양성평등에 관한 협력을 심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정상들은 우리 민주주의의 힘이 여성의 완전하고 평등하며 의미 있는 참여와 리더십에 의해 뒷받침된다는 데 동의하였다. 호주와 대한민국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1325호에 의해 확립된 여성, 평화, 안보 의제에 대한 공약을 재확인하였다. 정상들은 양자 및 다자 메커니즘을 통해 사이버 착취를 포함하여 여성과 소녀들에 대한 폭력을 종식시키기 위해 협력하기로 하였다. 양 정상은 이미지 기반 학대에 반대하는 최근 공동 입장 성명을 환영하고 호주와 대한민국이 여성과 소녀를 포함한 온라인 상 모든 사람들의 폭력과 학대를 규탄하는 목소리에 동참하는 한편 이 분야에서 협력을 추진해야 한다는 데 동의하였다.

Ⅴ. 이행

25. 호주와 대한민국은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를 점검하고 경제 및 전략적 협력을 더욱 심화하기 위해 연례적으로 정상 회의를 개최키로 하였다.

26. 외교 및 국방 장관은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의 전략 및 안보 분야에서 이니셔티브를 진전시키기 위해 2+2 형식으로 2년마다 회담할 것이다. 외교장관들은 보다 광범위한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 이니셔티브를 추진하기 위하여 2+2 회기간 해에도 양자 간 회담할 것이다. 관련 부처들은 통상 장관 간 연례 회의 등을 통해 포괄적 전략 동반자 관계의 경제 분야 이행을 추진할 것이다.

27. 장관급 회의는 연례 전략 대화, 국방 정책 대화, 연례 경제 공동 위원회, 에너지 및 광물 자원 협의 및 협력 공동 위원회, ASEAN 및 동남아시아 지원 및 양자 공조를 위한 대화, 고위급 개발 협력 협의 등 고위 관리 회의에 의해 뒷받침 될 것이다.

*비공식 번역에 기초함

정책브리핑의 브리핑룸 자료는 「공공누리 제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의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다만, 사진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기사 이용 시에는 출처를 반드시 표기해야 하며, 위반 시
저작권법 제37조
제37조(출처의 명시)
① 이 관에 따라 저작물을 이용하는 자는 그 출처를 명시하여야 한다. 다만, 제26조, 제29조부터 제32조까지,
제34조제35조의2의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개정 2011. 12. 2.>
② 출처의 명시는 저작물의 이용 상황에 따라 합리적이라고 인정되는 방법으로 하여야 하며, 저작자의 실명
또는 이명이 표시된 저작물인 경우에는 그 실명 또는 이명을 명시하여야 한다.
제138조
제138조(벌칙)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개정 2011. 12. 2.>
1. 제35조제4항을 위반한 자
2. 제37조(제87조 및 제94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를 위반하여 출처를 명시하지 아니한 자
3. 제58조제3항(제63조의2,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을 위반하여 저작재산권자의 표지를 하지 아니한 자
4. 제58조의2제2항(제63조의2,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을 위반하여 저작자에게 알리지 아니한 자
5. 제105조제1항에 따른 신고를 하지 아니하고 저작권대리중개업을 하거나, 제109조제2항에 따른 영업의 폐쇄명령을 받고 계속 그 영업을 한 자 [제목개정 2011. 12. 2.]
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