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도심속으로 나온 과학, 2019 대한민국 과학축제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19.04.16
 
도심속으로 나온 과학, 2019 대한민국 과학축제 개최
- 최고 과학기술 성과 전시체험, 다양한 과학문화 프로그램 풍성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2019 대한민국 과학축제」(이하 과학축제)가 4월 19일(금) 저녁 7시 경복궁 전야제를 시작으로 20일(토)부터 23일(화)까지 4일간 서울마당, 청계천 일대, 세운상가, DDP 등 서울 도심에서 개최된다고 밝혔다.
 
ㅇ 과학축제는 ‘97년부터 지난해까지 22년 동안 개최되어 온 국내 최대 과학문화 행사로서, 매년 8월에 실내에서 개최되던 「대한민국 과학창의축전」을, 올해에는 4월 과학의 달에 도심형 과학문화축제로 새롭게 개편했다.
 
ㅇ 이번 과학축제의 표어는 ‘과학의 봄, 도심을 꽃피우다!’로, 국민들에게 우리나라의 최고 과학기술 성과를 소개하고, 일상생활 속에서 과학을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과학문화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있다.
 
과학축제의 전야제는 4월 19일(금) 저녁 7시 경복궁 흥례문 광장에서 약 1시간 동안 개최된다. 과학기술의 과거와 현재를 조명하고 과학이 만들 미래의 봄을 그리며 과학축제의 성대한 시작을 알릴 예정이며, 과학 커뮤니케이터의 흥겨운 과학소통 공연 등이 이어진다. 전야제는 일반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본 행사는 과학기술광장, 과학문화공원, 과학문화산업밸리, 과학체험마당 등 크게 4개의 존으로 구성하였다.
 
(과학기술광장) 서울마당을 중심으로 한 과학기술광장에는 누리호 75톤급 엔진 실물, 슈퍼컴 5호기 누리온 가상체험, 고효율 대면적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탑승형 로봇 FX-2 등 출연(연)과 4대 과학기술원의 과학기술 성과를 직접 확인하고 체험할 수 있다.
 
- 청계천 수로에는 달 탐사 50주년, 원소 주기율표 150주년 등 2019년 과학기술 이슈 상징 오브제과학기술유공자존, 천체사진전이 전시된다.
 
- 청계광장 주변에서는 팟캐스트 과장창(과학으로 장난치는게 창피해?) 공개방송, 소프트웨어 교육 체험등도 이루어진다.
 
(과학문화공원) 보신각 공원 주변의 과학문화공원에서는 과학커뮤니케이터들이 펼치는 사이언스 버스킹은 물론, 과학 강연, SF 영화제, 과학도서전, 과학융합 전시, 과학 연극 등이 진행된다.
 
- 마이크임팩트에서 진행되는 과학 강연정재승, 김상욱, 이명현 등 대중들에게 친숙한 과학자들을 비롯해, 출연(연) 소속 과학자들이 다양한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 서울극장에서는 SF 영화제가 열린다. 마션, 인터스텔라, 그래비티, 설국열차 등 유명 SF 영화를 무료로 즐길 수 있다. 또한 영풍문고 종각점에서는 4월 한달 간 우수과학도서 특별전이 진행된다.
 
- 인사아트센터에서는 과학융합 전시회 로봅틱스(Robot×Optics)가 개최되며, 대학로 민송아트홀에서는 과학연극 ‘리와인드’ 공연이 있다.
 
(과학문화산업밸리) 세운상가일대의 과학문화산업밸리에서는 우수과학문화상품을 만나고 과학교구 체험, 과학기술 창작 활동도 직접 경험할 수 있다.
 
- 세운홀에서는 과학 크리에이터와 세운상가 내 과학기술 장인의 강연이 진행되며 긱블(Geekble)의 콘텐츠 전시회도 개최된다.
 
(과학체험마당) DDP 디자인거리에서 열리는 과학체험마당에서는 국립중앙과학관 등 5대 국립과학관과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과학축제의 모든 프로그램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단, 과학 강연, 연극, SF 영화제 등 일부 프로그램은 사전 예약이 필요하다.
 
ㅇ 자세한 정보는과학의 달 홈페이지(www.2019science.kr) 및 과학축제 홈페이지(www.대한민국과학축제.kr)에서 확인 할 수 있으며, 과학축제 공식 앱은 구글 플레이와 앱스토어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은, “평소 어렵고 멀게만 느껴졌던 과학기술을 쉽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ㅇ “우리 과학기술인의우수한 연구성과과학을 문화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도심형 축제로 야심차게 새로 개최하는 만큼 방과 후, 퇴근 후 또는 주말 나들이로 많이 오셔서 과학축제를 즐기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 자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