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미래세대 기후·환경교육은 필수" 환경부·교육계 실천 선언

2021.09.13 환경부

▷ 학교 기후·환경교육 실행력 확보를 위한 '2021 환경공동선언식' 개최

▷ 선언식 후 교육의제 토론 등으로 중장기적인 대안 모색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교육부(부총리겸 교육부장관 유은혜) 및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최교진)와 9월 13일 오후 교육시설공제회관(서울 영등포구 소재)에서 '2021환경공동선언식'을 개최하고, 기후·환경교육 실행력 확보를 위한 약속과 실천을 다짐했다.


이날 선언식에 한정애 환경부 장관, 유은혜 부총리겸 교육부 장관이 참석했으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전국 17개 시도교육감은 각 시도교육청에서 화상회의로 참여했다.


선언식은 지난해 열린 '기후위기 환경재난시대 학교환경교육을 위한 시도교육감 비상선언(2020.7.9.)' 이후 그간의 교육실천 내용을 살피고, 탄소중립 실현과 기후·환경교육 추진을 위해 환경부와 교육계의 지속적인 협력과 실천을 다짐하는 자리였다.


환경부는 이번 선언문에서 미래세대가 기후·환경교육을 필수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하고, 학교의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기후·환경교육교재 보급 등의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교육부는 △2020 개정 교육과정 총론과 각론에 교육의 생태적 전환을 위한 환경교육을 강화하고, △교육 전반에 걸쳐 기후변화 대응 교육을 선도적으로 추진하여 지속가능한 미래를 준비하고, △기후변화와 같은 불확실성에 대비할 것을 다짐했다.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는 △온실가스 줄이기 실천교육, △그린스마트 미래학교의 저탄소 제로에너지 지향, △학교 구성원의 미래학교 설계참여를 통한 지속가능한 교육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교육공동체와 관련된 기관에서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생태적 관점으로 배움과 삶을 연결하고 실천하는 문화를 조성할 예정이다. 


한편, 이번 선언식에 이어 학생, 환경부 및 교육계 관계자, 전문가들이 현장과 영상회의로 참여하는 환경교육의제 토론회가 펼쳐졌다.


'2021 환경공동선언, 그리고 미래세대에게 듣다'라는 주제로 열린 토론회는 먼저 영상으로 미래세대인 학생들이 학교환경교육에 바라는 점을 이야기하고, 환경부와 교육부 관계자들이 학교 내 기후·환경교육 지원을 위한 정책을 설명했다. 이후 토론 참여자들은 학교환경교육에 대한 중장기적인 대안을 모색했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최근 '유엔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IPCC)' 제54차 총회에서 지구온난화의 한계가 2040년으로 앞당겨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라며, "지난 8월 31일 국회 본회의에서 교육기본법에 기후변화 환경교육 조항*을 신설하는 개정안이 확정된 만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미래세대에 대한 기후·환경교육 의무화가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 제22조의2(기후변화 환경교육) 국가와 지자체는 모든 국민이 기후변화 등에 대응하기 위해 생태전환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필요한 시책을 수립 실시해야 함



붙임  2021 환경공동선언문.  끝.

"이 자료는 환경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