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해외 재생의료 산업계의 시각에서 본 재생의료 환자 접근성」 화상 토론회 개최(9.17)

2021.09.17 보건복지부

「해외 재생의료 산업계의 시각에서 본 재생의료 환자 접근성」 화상 토론회 개최(9.17)
- 일본·캐나다 전문가와 함께 국외 재생의료 산업 동향과 산업계의 시각에서 본 재생의료 환자 접근성 현황 및 제고 방안 논의 -

□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와 재생의료진흥재단(이사장 박소라)는 오는 9월 17일(금) 오후 2시에 「제2차 희귀난치질환의 재생의료 접근성 제고를 위한 화상 토론회(webinar, 이하 ‘웨비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 이번 웨비나는 국내 희귀·난치질환자의 재생의료 접근성 제고 방안을 논의하는 사회적 논의기구인 ‘희귀난치질환 재생의료 접근성 제고 민관협의포럼(이하 ‘민관협의포럼’)’의 일환으로, 해외 주요국 전문가를 초빙하여 선진 사례를 파악하고자 마련되었다.

 ○ 지난 8월 30일(월) 미국·호주 사례를 살펴본 제1차 웨비나에 이어 개최되는 이번 제2차 웨비나는 일본과 캐나다의 전문가를 초빙하여 진행한다.

   * 참고 : [보도참고자료] “미국·호주 사례로 본 재생의료 환자 접근성 화상 토론회 개최” (’21.8.30(월))

□ 이번 웨비나에서는 ‘산업계에서 바라본 재생의료 산업 동향 및 환자접근성’을 주제로, ▴글로벌 재생의료 성장 속 캐나다 재생의료상용화센터의 역할 및 ▴일본 재생의료 제도 및 산업 최신 동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된다.

 ○ 첫 번째 발제자는 캐나다 재생의료상용화센터(CCRM)* 마이클 메이(Michael H. May) 회장으로, 북미 재생의료 동향 및 재생의료 산업계와 병원 간 협력 연구·치료 사례 등에 대하여 발표한다.

   * CCRM : Center for Commercialization of Regenerative Medicine (캐나다 정부 지원으로 설립된 재생의료촉진기관)

 ○ 두 번째 발제자는 일본 재생의료혁신포럼(FIRM)* 국제협력위원장인 마사유키 노무라(Masayuki Nomura) 박사로, 일본의 재생의료제도 및 산업 동향, 산업화 촉진과 재생의료 환자접근성 제고를 위한 일본 산업계의 노력 사례를 소개한다.

   * FIRM : The Forum for Innovative Regenerative Medicine (일본 재생의료 관련 기업 및 전문가들로 구성)

 ○ 이어지는 토론 시간(세션)에서는 첨단재생의료산업협의회 최병현 사무총장(인하대학교 교수)의 주재로 민관협의포럼 구성원 및 참여자 간 질의응답과 국내 시사점에 대한 논의가 이어질 예정이다.

□ 보건복지부 정윤순 첨단의료지원관은 “줄기세포치료, 유전자치료, 조직공학치료 등 첨단재생의료는 희귀난치질환에 대한 새로운 치료 기회를 제공하는 근본적 치료법으로 주목받고 있으나 국내 환자의 재생의료 치료 기회는 다소 부족하다는 지적이 있다.”라고 설명했다.

 ○ “민관협의포럼을 중심으로 올해 10월까지 해외 재생의료 전문가를 초청하는 웨비나를 매월 개최하고, 웨비나에서 제시된 주요국 제도의 시사점과 의견을 바탕으로 국내 재생의료 수준을 해외 주요국 수준으로 높여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 이번 웨비나는 줌(ZOOM)*을 통해 중계될 예정으로 누구나 실시간으로 참여하여 댓글을 통해 발표주제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고 질문할 수 있다.

   * https://zoom.us/j/96383026931?pwd=VW9jNlBidVl5V2xIbUIzZkdEQ3g0dz09

   * 웨비나 종료 후 재생의료진흥재단 유튜브 등 게재 예정


< 붙임 > 1. 제2차 희귀난치질환 재생의료 접근성 제고 웨비나 개요2. 희귀난치질환 재생의료 접근성 제고 민관협의포럼 위원 명단

"이 자료는 보건복지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