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정밀의료병원정보시스템 성과보고회

2021.12.22 보건복지부
클라우드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의료분야 디지털대전환 이끈다 !
- 국내 대학병원과 기업이 개발한 P-HIS 세계 최고 수준의 상호운용성 입증 -
- 과기정통부・복지부 P-HIS 사업성과 공유 및 정밀의료 빅데이터 구축·활용 비전 공유의 장 마련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임혜숙 장관, 이하 ‘과기정통부’)와 보건복지부(권덕철 장관, 이하 ‘복지부’)는 고려대의료원을 중심으로 14개 의료기관・정보통신(ICT)기업이 협력하여 개발한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P-HIS*)’ 성과보고회를 12월22일(수)에 개최하였다.

* Precision-Hospital Information System(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

<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P-HIS) 사업 개요>

o 기간/예산 : ’17년~’21년(5년) / 총 308.55억원(정부 199.83억원, 민간 108.72억원)

o 수행기관 : 고려대의료원 주관 14개 병원・기업・산학 컨소시엄

o 주요성과 : 국내 최초 3차병원(고려대병원(안암・구로・안산)) P-HIS 완전 전환, 1차 의료기관 90여 개 P-HIS 보급 등


o 본 사업은 사업 기획부터 사업관리, 보급·확산까지 과기정통부와 복지부가 협력하였으며, 국내 3차 병원 최초로 세계적 규모의 고려대병원(안암・구로・안산)의 기존 구축형 병원정보시스템을 클라우드 기반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으로 완전 전환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P-HIS는 고려대의료원 외에는 국내 약 90여 개의 1차 의료기관에도 보급되어 높은 보안성・신뢰성, 신속한 서비스 혁신을 제공하면서, 국내 여러 기업이 클라우드 기반의 다양한 병원정보시스템을 개발・출시하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 클라우드 병원정보시스템 현황 : 0개('17년) → 10개('21년, 7개 기업)

o 정부는 이를 계기로 내년부터 향후 4년간 1・2차 의료기관 중심으로 클라우드 기반 병원정보시스템의 보급・확산을 지원하여 의료진이 환자진료에 집중하고, 의료서비스 질을 높일 수 있는 혁신적인 의료서비스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다.

P-HIS는 외래진료, 입원진료, 원무 등 다양한 병원업무를 38개(1차 병원은 8개)의 표준모듈 단위로 개발하여 다양한 규모의 병원 수요에 신속하고, 경제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o 특히, 이기종 병원정보시스템 간 호환성 관련 국제표준인증* 획득, 임상용어・코드 표준화(89,004개)를 통해 향후 체계적인 의료빅데이터 구축 및 활용을 지원할 수 있게 되었다.

* IHE(Integrating the Healthcare Enterprise) Connectathon 2019 참가 및 인증획득
고려대의료원은 이와 같은 P-HIS 기반의 의료서비스 체계를 갖추고 세계 최대 의료IT학회인 북미의료정보경영학회(HIMSS)*의 병원의료시스템 디지털화 평가에서 세계 3위를 차지하며 우수성을 공인받았다.

* Healthcare Information and Management Systems Society

o 디지털화 평가는 상호운용성, 맞춤형 건강관리, 전향적 예측・분석, 거버넌스 및 인력 등 4가지 항목을 평가하며, P-HIS는 특히 상호운용성 항목에서 세계 최고 점수를 받아 향후 의료빅데이터 구축, 의료데이터 교류・활용 측면의 밝은 전망을 예고했다.

고려대의료원 이상헌 P-HIS 사업단장은 “향후 개인 맞춤형 정밀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의료빅데이터 구축·활용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o “전국 20여 개의 의료기관이 참여하는 ”정밀의료 빅데이터 병원협의체“를 시작으로 의료빅데이터 구축・활용 등을 통해 의료분야 디지털 대전환을 이끌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P-HIS 성과보고회에 참석한 과기정통부 박윤규 정보통신정책실장은 “의료분야 디지털 인프라로서 클라우드 기반 병원정보시스템이 국가 의료산업의 표준모델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o 보건복지부 이형훈 보건산업정책국장은 “이번 사업은 상급종합병원 최초로 병원정보시스템을 클라우드 방식으로 전환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라며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이 앞으로 정밀의료 구현, 보건의료 빅데이터 구축, 의료 마이데이터 활용 등 의료서비스 혁신에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붙임 1. 2021 정밀의료병원정보시스템 성과보고회 개요 1부.
2. HIMSS 디지털헬스케어지표 평가 결과 요약 1부. 끝.

“이 자료는 보건복지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