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담배반출량, 담배소비량 대표 지표

2015.04.22 보건복지부
인쇄 목록

보건복지부는 담배소비량을 대표하는 지표는 담배반출량이라고 밝혔다.

복지부는 21일 한겨레신문의 <담배 소비 44% 줄었다…진짜일까?>, 22일 서울신문의 <담뱃값 80% 올라도 판매량 20%만 감소> 제하 기사들에 대해 이 같이 해명했다.

기사들은 편의점 담배판매량 감소폭이 감소하고 있어 정부가 발표한 담배반출량과 차이가 많아 담뱃값 인상에 따른 효과에 의문이 있다고 보도했다.  

또 담뱃값이 80% 올라도 일부 편의점의 담배판매량은 20%만 감소해 기대와 달리 담뱃값 인상에 따른 효과는 크지 않고 세금만 증가했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복지부는 담배 소비량을 대표하는 지표는 담배 제조회사 및 수입회사에서 국내에 담배를 유통시키기 위해 신고한 담배반출량을 공식적인 지표로 활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참고로 지난해 9월 금연종합대책 발표 시에도 담배반출량을 근거로 담뱃값 2000원 인상 시 담배소비량이 34% 감소할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복지부는 올해 1/4분기 담배 반출량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44.2% 감소했으며 금연을 결심한 흡연자도 전년대비 3배 이상 증가한 측면을 고려할 때 담뱃값 인상의 효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또 담배판매량 20% 감소는 편의점 2개 회사의 담배판매량으로 담배판매가 많은 대형마트, 동네 슈퍼 등 전국 14만 6000개에 달하는 담배소매점 전체에 대한 담배판매량으로 일반화해 판단하기는 어려운 측면이 있다고 덧붙였다.

복지부는 담뱃값 인상에 따른 금연 효과가 장기적으로 지속될 수 있도록 경고그림 부착 의무화, 실내 금연 구역 확대 등 강력한 비가격 정책의 조속한 이행과 함께 맞춤형 금연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문의: 보건복지부 건강증진과 044-202-2822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