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바이오의약품 국가전략기술 선정, 글로벌 선진국 도약 위한 결정

2023.06.02 기획재정부
인쇄 목록

기획재정부는 “바이오의약품의 국가전략기술 선정은 글로벌 선도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밝혔습니다.

6월 1일 한겨레(인터넷판) <윤 “세금은 나중에”…역대급 세수 위기에도 바이오대기업 감세>, <세수 펑크 큰데, ‘바이오의약품 투자도 감세 확대’ 선심>에 대한 기획재정부의 설명입니다

[보도 내용]

□ 2023.6.1. 한겨레(인터넷판)은 「윤 “세금은 나중에”...역대급 세수 위기에도 바이오대기업 감세」 기사와 「세수 펑크 큰데, ‘바이오의약품 투자도 감세 확대’ 선심」사설에서,

ㅇ “바이오시밀러(특허가 만료된 바이오 의약품 복제약)에 주력하는 대기업들이 최대 수혜자가 되는 셈”, “최악 세수펑크 현실화에도 재정 ‘뒷전’”, “이런 감세 조처가 가뜩이나 최악인 세수 여건을 더 악화시킨다”, “정부가 정기 세제 개편 시기도 아닌 때에 시행령을 슬쩍 고쳐 모법의 취지에 맞지 않는 기업 감세를 추가하겠다니 이해하기 어렵다.”고 보도하였습니다.

[기획재정부 입장]

□ 바이오시밀러 주력 대기업이 최대 수혜자라는 내용은 과장된 것입니다.

① 바이오의약품 분야는 산업의 성장가능성, 글로벌 시장 선점 필요성, 국민의 생명·안전과 밀접한 의약품에 대한 공급 안정성 등을 종합 고려하여 국가전략기술 분야로 선정되었습니다.

② 기사에서 예를 든 바이오시밀러 등 관련 세부 기술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진 바 없습니다. 향후 관계부처 건의를 제출받아 전문가 평가 등의 절차를 거쳐 구체적인 세부 기술과 시설이 선정될 예정입니다.

③ 바이오의약 기업 333개 가운데 종사자수 300명 미만 기업이 80.5% (268개)를 차지*하는 등 중소(최대35%)·중견기업(최대25%)은 더 높은 수준의 투자세액공제 혜택을 누릴 수 있습니다. 특히 투자세액공제 적용 등을 통해 바이오클러스터가 성공적으로 조성되면 대기업뿐만 아니라 입주 스타트업·중소·중견기업 등 모든 참여 주체 간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 한국바이오산업정보서비스(한국바이오협회, 2021)

□ 국가전략기술 추가 지정에 따른 세수효과는 내년에 발생합니다.

① 바이오의약품 분야의 올해 투자분에 대한 세액공제는 내년도 법인세 신고 시 이루어지므로 올해 세수 상황과 무관합니다.

② 투자세액공제제도는 ‘실제 투자를 해야만 세액공제를 받는 제도’로 가장 확실한 투자 활성화 방안입니다. 정부의 바이오의약품 산업에 대한 지원은 관련 업체의 매출·고용 증가로 이어져 중장기적으로 법인·소득세 등 세수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 시행령으로도 국가전략기술 분야 지정이 가능합니다.

① 지난 3월말 개정된 「조세특례제한법」은 6개 국가전략기술 분야(반도체, 이차전지, 백신, 디스플레이, 수소, 미래형이동수단)를 법률에서 명시하면서도 급박한 상황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법률이 아닌 시행령에서도 국가전략기술 분야를 정할 수 있도록 규정하였습니다.

② 바이오 산업을 ‘제2의 반도체’로 육성하고, 바이오 글로벌 선도국으로 도약하기 위해 폭넓은 지원이 조속히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조세특례제한법 시행령」을 개정하기로 결정한 것입니다.

문의: 기획재정부 세제실 조세특례제도과(044-215-4130)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