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환경부 “온실가스 배출허용총량 내 배출권 할당·거래·감축활동 진행 중”

2023.10.23 환경부
인쇄 목록

환경부는 “온실가스 배출허용총량 내에서 배출권 할당 및 거래와 감축활동이 진행되고 있다”면서 “향후 차기 할당계획을 고도화하여 기업의 감축노력을 촉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10월 20일 한국일보 <‘공짜 온실가스 배출권’ 되팔아 7년간 8500억 챙긴 기업들>에 대한 환경부의 설명입니다

[기사 내용]

○ 정부가 기업에 배출권을 대부분 무상으로 할당하고, 기업들이 이를 판매하여 약 8,500억원의 수익을 얻음

[환경부 설명]

○ 2015년부터 운영된 배출권거래제는 계획기간별 배출허용총량 내에서 배출권을 무상 또는 유상으로 할당한 후 감축활동과 기업간 매매를 통해 목표를 달성하는 것임

○ 현재는 제3차 계획기간(‘21∼’25)으로 국가감축목표에 맞게 총량을 설정하고 유상할당 비중을 확대*하는 등 감축 유인을 강화하였으나,

- 코로나19 등에 따른 생산활동 감소, 홍수 등 재해로 인한 가동정지 등의 사유로 기업들이 남은 배출권을 판매하였음

* 유상할당 (1기) 0% → (2기) 3% → (3기) 10%

○ 정부는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를 달성하고 기업의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더욱 촉진하기 위해 배출권거래제를 개선해 나가고 있음

- 기업의 감축 유인을 높이기 위해 배출허용총량 설정을 강화하고, 배출권 유상할당과 배출효율기준 할당을 단계적으로 확대할 계획임

- 구체적인 사항은 폭넓은 이해관계자 의견수렴을 거쳐「제4차 배출권거래제 기본계획」에 반영할 예정임

문의 : 환경부 기후변화정책관 기후경제과(044-201-6590)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