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질병청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 주의깊게 모니터링 중”

2023.12.05 질병관리청
인쇄 목록

질병관리청은 “올해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 환자 발생 추이를 주의깊게 모니터링하고 있다”면서 “전문가 의견수렴 등을 거쳐 진료안내서 등 추가적인 보완책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12월 4일 대한아동병원협회 성명 인용 보도 <마이코플라스마 손 놓으면, 소아진료 대란 온다>에 대한 질병관리청의 설명입니다

[질병청 설명]

○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은 그간 국내에서 3~4년 주기로 유행이 발생한 감염병으로 마지막 유행은 ’19년에 보고되어 올해 환자 발생 추이를 주의깊게 모니터링하고 있다.

- 최근 환자가 증가하고 있으나, ’19년 동기간에 비하면 낮은 수준이다.

* 입원환자 ’23년 47주 270명, ’19년 47주 544명        

○ 질병관리청은 매주 전국 200병상 이상 병원급 의료기관(218개)에서 입원환자 감시를 통한 국내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 표본감시 결과를 의료계와 식약처 등 관계기관과 공유하여 진료와 항생제 등 수급에 대비하고 있고,

- 시도 보건과장 회의를 개최(’23.11.10)하여 지자체의 적극적인 대응을 요청하고 현장의 준비상황을 점검하였다.

- 아울러 보도참고자료 및 카드뉴스를 통하여 예방수칙 등을 적극 안내하고 있다.  

※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감염증 유행 증가관련 보도참고자료를 배포(’23.11.17)

○ 현재 표본감시기관에 참여 중인 200병상 이상 병원급 의료기관에는 대부분(218개 중 210개) 소아청소년과가 포함되어 있어 소아에서의 발생 상황을 모니터링할 수 있으나, 의료계 현장과 학계 의견수렴 등을 통하여 참여기관 확대여부를 검토·추진할 계획이다.

* 47주(’23.11.19-11.25) 표본감시기관 마이코플라스마 폐렴균 입원환자 중 1-6세 37.0%, 7-12세 46.7%   

○ 한편, 국내에서 개최(’23.12.4~12.6)되고 있는 한일중 감염병예방관리 공동심포지움에서 중국 내 마이코플라스마폐렴균 유행상황 관련 정보공유를 하는 등 인근 국가의 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  전문가 의견수렴 등을 거쳐 진료안내서 등 추가적인 보완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붙임] 마이코플라스마폐렴균 감염증 관련 발생 현황

문의 : 질병관리청 감염병정책국 감염병관리과(043-719-7141)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