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여가부 “여성폭력 피해자에게 맞춤형 지원 강화 노력”

2023.12.26 여성가족부
인쇄 목록

여성가족부는 “여가부 전체 증액 금액의 30.4%가 여성폭력 방지 및 피해자 지원 예산으로 증액되었다”면서 “여성폭력 피해자에게 맞춤형 지원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12월 22일 한겨레 <예산 1,556억 원 늘린 여가부, ‘여성폭력’ 관련 예산은 대폭 삭감>에 대한 여성가족부의 설명입니다

[기사 내용]

ㅇ 여성가족부 내년도 예산이 올해보다 9.9% 늘어난 1조 7,234억 원으로 확정되었고, 국회 심의 과정에서 82억 원가량 늘었지만, 여성 폭력 방지·지원 예산은 대폭 삭감된 채 통과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여가부 설명]

□ 여성가족부의 권익증진국 사업 예산은 올해 137,893백만 원에서 2024년 전년대비 28억 원이 감액된 135,079백만 원으로 확정되었으며, 국회 심의 과정에서 여가부 전체 증액 금액 81.6억 원의 30.4%인 24.8억 원이 여성폭력 방지 및 피해자 지원 예산으로 증액되었습니다.

ㅇ 이는 정부안 예산 132,597백만 원에서 국회 심의를 통해 교제폭력 피해자 맞춤형 지원 강화 9.8억 원, 가정폭력피해자 치료 회복 지원 7억, 성매매피해자 구조지원 사업 6억 원, 가정폭력상담소 운영 및 홍보 2억 원이 늘어난 예산입니다.

- 또한, 디지털 성범죄 특화 프로그램 운영 사업 5.95억 원은 예산이 삭감된 것이 아니라 사업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내역사업을 이관한 것입니다.

- 그 외에 여성정책국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예산으로 성희롱·성폭력 고충상담원 교육 9억 원, 장애 아동·청소년 특화교육 3억 원, 총 12억 원이 증액되었습니다.

□ 여성가족부는 해바라기센터, 여성긴급전화 1366센터 등 피해자 지원기관 확충, 스토킹 피해자 주거지원 확대, 가정폭력 피해자(이주여성 포함) 동반아동에 대한 자립지원금 신설, 5대 폭력 피해자 통합 지원 등 보다 촘촘한 피해 지원체계 강화를 위한 예산을 확대하였으며,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맞춤형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문의 : 여성가족부 권익증진국 권익정책과(02-2100-6383)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