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윤석열 대통령, 설 연휴 첫날 환경공무관들과 떡국 조찬 관련 김수경 대변인 서면 브리핑

2024.02.09 대통령실
인쇄 목록

윤석열 대통령은 설 연휴 첫날인 오늘(2. 9, 금) 서울 동작구 한 식당에서 연휴에도 거리 청소와 폐기물 수거 등 사회에 꼭 필요한 일을 묵묵히 수행하고 있는 환경공무관들과 떡국으로 조찬을 함께 했습니다.

오늘 조찬은 우리 사회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숨은 영웅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대접하고 싶다는 대통령의 뜻에 따라 추진됐습니다.

식당에 도착한 대통령에게 환경공무관들은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라고 새해 인사를 건넸고 대통령은 한 명 한 명 악수와 함께 “반갑습니다”라고 화답했습니다.

대통령은 최근 득녀한 환경공무관과 내 집 마련에 성공한 환경공무관에게 축하를 보내며 조찬을 시작했습니다. 대통령은 ‘근무시간이 몇 시부터인지’, ‘새벽 시간 교통사고의 위험은 없는지’, ‘아침 식사는 제대로 하는지’ 등을 물으며 참석자들의 근무 여건을 세심히 살폈습니다.

대통령은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식사를 진행하며 참석자들과 개인사 또는 건의 사항 등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최근 득녀한 참석자는 신생아 특례대출의 혜택을 많이 받았다며 이런 제도가 확대된다면 아이를 더 낳고 싶다고 전했습니다. 또 최근 경기도로 이사한 참석자는 출퇴근 시간이 줄어들도록 교통 인프라가 좋아지길 바란다는 소망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대통령은 식사를 마치며 “설 연휴 첫날 아침에 여러분과 함께 자리하게 돼서 아주 기쁘다”며, “명절 없이 이른 아침부터 나와서 고생해 주신 여러분 덕분에 국민들이 편하게 살고 있다. 여러분께 고마운 마음을 표시하고 싶어서 이렇게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대통령은 이어서 “새해에 제일 중요한 것은 여러분의 안전”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대통령은 “여러분들이 사회를 위해서 이렇게 헌신하고 있는데, 안전사고 등으로 '헌신'이 '희생'이 돼서는 절대 안된다”며 오늘 자리를 함께한 한화진 환경부 장관, 박일하 동작구청장에게 환경공무관들의 안전을 더 강화하고 보장할 수 있도록 빈틈없이 챙겨 줄 것을 주문했습니다.

대통령은 이후 참석자들과 다 함께 기념사진을 찍었습니다. 참석자들은 “찾아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라며 대통령에게 다시 한번 감사를 표했고 대통령은 모두의 가정에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했습니다.

대통령은 현장을 떠나기 전 참석자들에게 “오늘은 여러분의 얼굴만 보러 온 것이 아니라 여러분의 얘기를 듣고 우리가 해야 될 것이 무엇인지 알기 위해 왔다”며 오늘 현장에서 나온 이야기들을 빠르게 검토해 반영하겠다는 의지를 재차 밝혔습니다. 대통령은 또 박일하 구청장에게 환경공무관들을 잘 부탁한다고 당부하기도 했습니다.

한편, 대통령은 오늘 아침 식사를 준비해 준 식당 관계자들에게도 “맛있게 먹었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라고 감사를 표했습니다. 대통령은 ‘동작구의 맛집 ○○곰탕. 돈쭐 나세요. 화이팅’이라고 문구를 남기고 식당의 발전을 기원했습니다.

오늘 조찬에는 동작구 소속 가로청소 환경공무관 9명을 비롯해 한화진 환경부 장관, 박일하 동작구청장이 자리를 함께했으며 대통령실에서는 성태윤 정책실장 및 장상윤 사회수석비서관이 참석했습니다.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