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img-news

콘텐츠 영역

구강청결제, 잘못 사용하면 오히려 독!

2019.03.04

여러분은 평소 어떻게 치아 관리를 하시나요? 요즘에는 칫솔질 외에 치실, 치아미백 제품 등을 사용하는 분들이 많은데요. 특히 구취 관리를 위해 구강청결제를 사용하는 경우를 많이 볼 수 있습니다. 

구강청결제는 구취 제거뿐만 아니라 칫솔질만으로 부족하다고 느낄 때, 양치할 시간이 없을 때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구강청결제야말로 성분까지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는 사실, 알고 계시나요? 구강청결제의 올바른 사용법과 주의해야 할 점들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구강청결제.

구강청결제, 반드시 사용해야 하나요?

구강청결제는 입속의 불순물이나 냄새를 제거하는 액체를 말합니다. 일반적으로 충치를 예방하고 치태 생성을 억제하는 기능이 있으며, 종류에 따라서 입 속의 상처나 궤양, 잇몸이나 인후의 염증을 완화하는 효과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구강청결제는 반드시 사용해야 할까요? 보통 치과에서는 구강청결제를 양치질의 보조적인 수단으로 추천하고 있습니다. 양치 효과를 높이거나 급할 때 양치질과 비슷한 역할을 해주기 때문인데요. 

그렇다고 구강청결제가 양치질을 완전히 대신할 수는 없습니다. 구강청결제는 세균 소독이 목적이며, 치아 사이에 낀 음식물 찌꺼기나 플라크는 제거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구강청결제, 잘못 사용하면 오히려 독!

구강청결제에는 우리가 아는 것보다 복잡하고 많은 성분이 들어있습니다. 각종 항균 성분과 충치 예방을 위한 불소 성분 등이 그것입니다. 논란이 되고 있는 성분들도 많습니다. ‘헹구고 바로 뱉는데 괜찮지 않을까요?’라고 생각하는 분들이 많기 때문에 올바른 지식을 공유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구강청결제는 구취 제거 및 충치 예방 제품과 미백, 플라크 제거, 치주염 예방 등 기능성 제품으로 구분됩니다. 기능에 따라 함유된 성분이 다르고 그에 따라 올바른 사용법이 필요합니다. 

일반 구강청결제는 한 번 사용할 때 20~30ml 용량을 40~50초 정도 가글하면 충분합니다. 미백 구강청결제는 미백 성분이 에나멜에 부착되어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60초 정도가 좋습니다. 또한 기능성 구강청결제는 가글 후 물로 헹구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일부 구강청결제의 주성분인 세틸피리디늄염화물수화물(CPC)은 치약의 계면활성제와 만나면 치아가 변색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구강청결제 성분을 확인해보고 세틸피리디늄염화물수화물이 들어있다면 양치 후 바로 사용하는 것은 피하도록 하세요.

올바른 사용법으로 건강하게 치아 관리하세요!

구강청결제는 잘못 쓰면 독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주의사항을 잘 확인해야 합니다. 우선 삼킬 우려가 있는 어린이나 임산부는 쓰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구강 내 상처가 있으면 피부에 자극을 줄 수 있으므로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알레르기 병력이 있거나 의사 선생님으로부터 사용 중지를 권고 받은 경우에도 사용하지 않도록 합니다.

구강청결제는 칫솔질처럼 매일, 하루 여러 번 할 필요는 없습니다. 필요에 따라 유연하게 사용하면 되며, 기능성 구강청결제만 하루 1회 미만으로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치아는 한 번 잘못되면 재생되지 않거나 재생이 매우 어렵기 때문에 평소 잘 관리해야 합니다. 혹시 지금 쓰고 있는 구강청결제가 있다면 성분과 기능을 확인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구강청결제, 올바른 사용법으로 건강하게 치아 관리하세요!

<자료="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