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치과를 찾게 되는 10가지 이유 ④ 치아경조직의 기타 질환

2021.07.26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의학과 관련된 단어는 항상 어렵습니다, 흔히 말하는 치아는 여러 가지 구조로 나뉩니다. 오늘 얘기할 ‘치아경조직’도 그 중 하나인데요. 경조직, 쉽게 말하면 딱딱한 조직을 말하며 ‘치아경조직’이란 치아의 딱딱한 부분으로 치아의 가장 바깥쪽에 위치하고 있는 ‘법랑질’, ‘백악질’, ‘상아질’ 등을 말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치아 경조직의 손상은 일생 동안 지속적으로 진행되는 생리적인 과정 중 하나라고 볼 수 있는데요. 그런데 어떠한 영향으로 손상의 정도가 심하거나 손상되는 속도가 빠를 경우에는 치아의 기능에도 문제가 생길 수도 있으며, 웃을 때 예쁘게 보이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치과 외래 다빈도 질병 순위

2020년 한 해 동안 치과 외래 진료가 많았던 질병을 소개해드리고 있습니다. 네 번째 질병은 치아 표면조직이 손상되는 ‘치아경조직의 기타 질환’입니다.

치아 경조직의 기타질환 통계 그래프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2020년 치아경조직의 기타 질환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 중 50대가 24.6%로 가장 많았으며 60대가 22%로 그다음으로 많았습니다. 또한 치아경조직의 기타 질환은 주로 40대 이후의 중년에서 발생했으며 20세 미만의 환자는 적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2016년과 비교했을 때 다른 연령대의 환자 수는 비슷했지만 60대 이후 연령층의 경우, 2016년 환자 수 약 50만 명에서 2020년에 약 68만 명으로 37%가량 증가했습니다. 환자의 성별 간 차이는 크지 않았으며 1인당 진료비는 7만 5560원으로 나타났습니다.

충치가 없어도 이가 시리거나 치아에 통증이 느껴질 수 있는데, 바로 비우식성 경조직 결손 때문입니다. 교모증, 마모증, 굴곡파절, 침식증 등이 비우식성 경조직 결손에 해당되는데요. 오늘은 그중에서도 흔히 발생하는 치아의 교모와 마모, 그리고 침식에 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마찰로 인해 발생하는 치아의 교모

음식물을 먹거나, 자는 동안 이를 가는 행위 등 일상에서 치아끼리 부딪히는 경우는 흔한데요. 이러한 치아의 접촉에 의해 치아의 표면이 닳는 것을 치아의 교모라고 합니다. 치아 교모는 나이가 들면서 더욱 현저해져 대부분의 사람에게 나타나게 되는데, 가장 전형적으로 치아의 표면이 평평해져 정상적인 치아보다 매끄러운 모습을 보입니다.

치아의 교모는 나이, 식습관 및 생활습관 등의 영향을 받는데요. 따라서 거칠고 정제되지 않은 식품이나 이갈이와 같이 치아에 마찰을 일으키는 것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또한 치아의 발육장애로 인해 치아 표면의 강도가 낮거나 마모 및 침식과 함께 동반되면 치아의 교모는 더욱 심해질 수 있습니다.

양치질 하고 있는 여자.
양치질 하고 있는 여자.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잘못된 칫솔질이 원인! 치아 마모

이물질과 치아의 기계적인 접촉에 의해 발생하는 치아 경조직의 상실을 마모증이라고 합니다. 가장 흔한 원인으로는 칫솔질이 있는데, 양치질을 할 때 칫솔로 세게 이를 닦는 습관이 치아의 마모에 영향을 미칩니다. 또한 습관적으로 이쑤시개, 연필 등을 깨무는 행위도 마모를 더욱 가속화시키는데요. 특히 이쑤시개를 잘못 사용하면 치경부의 백악질이나 상아질의 결손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치아의 마모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칫솔질을 부드럽게 해줄 필요가 있는데요. 칫솔에 관련된 유용한 팁은 아래의 링크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산’에 의해 진행되는 침식증

치아의 표면을 덮고 있는 법랑질은 산성에 매우 취약하여 치아와 산의 접촉은 치아 경조직의 손상을 가져오는데요. 화학물질에 의해 치아의 표면구조가 소실되는 것을 치아의 침식이라고 합니다. 흔히 마시는 탄산음료, 주스 등 당분이 많이 들어간 음료 등이 가장 흔한 원인 중 하나이며 위식도역류 및 음식섭취 중에도 치아와 산이 빈번하게 접촉할 수 있습니다. 또한 근로환경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데요. 배터리나 도금 공장 등 강산을 이용하는 근로자는 호흡할 때 공기 중의 산이 입속으로 들어와 침식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침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산의 접촉을 줄여야 하는데요. 산성 음료수를 마실 때 빨대를 이용하거나 불소를 첨가하여 마시는 방법이 있으며 우유나 제산제를 통해 산을 중화시키는 방법도 있습니다. 만약 산성 음식물을 섭취했다면, 일정 시간이 지난 후 양치질을 하거나 물로 헹구어 낸 다음에 양치질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경조직의 손상은 음식물 섭취 및 생활습관과 연관이 크며 교모, 마모, 침식 등이 서로 영향을 미쳐 손상을 더욱 가속화시킬 수도 있는데요. 따라서 평소에 올바른 칫솔질 및 음식물 섭취 관리를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자료제공=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