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img-news

콘텐츠 영역

부르즈 칼리파, 타이페이101, 마리나베이 샌즈 호텔··· 이 건물들의 공통점은?

2022.09.08 국토교통부
재생버튼을 누르시면 동영상이 재생됩니다.


대만의 타이페이 101, 마카오 타워, 88층 초고층 쌍둥이 빌딩 페트로나스 트윈타워까지 한 번쯤은 들어봤을 이 랜드마크의 공통점은?

바로 우리나라 건설사가 지은 건물이라는 사실!

◆ K-기술로 만든 건물
- 부르즈 칼리파
· 시공 당시 3일마다 한 층씩 올리는 초고속 건설로 화제
· 초당 2미터의 속도로 세계에서 가장 빠른 건설 호이스트를 사용
· 세계에서 가장 큰 콘크리트 펌프를 사용
· 콘크리트가 건조수축을 할 때, 크랙이 일어나지 않게 하기 위하여, 기온이 낮은 밤에만 타설 진행
· 필요한 경우에는 물 대신 얼음을 사용
· 디자인과 설계 두 가지를 모두 고려한 내풍설계

- 마리나베이 샌즈 호텔!
· 콘크리트 벽 안쪽으로 케이블을 당겨 구조물을 지탱하는 ‘포스트 텐션 공법’
· 23층까지의 2개의 서로 마주 보는 건물의 고강도 콘크리트 벽체 내부에 수천 개의 케이블을 설치, 팽팽하게 잡아당기는 방법

◆ K-기술로 만든 교량
- 터키의 ‘보스포러스 제3대교’
· 사장-현수교’를 복합적으로 사용하는 방식이 탄생
· 보스포러스 제3대교를 지탱하기 위해 주탑과 주탑을 연결하는 케이블은 직경 5.4mm의 초고강도 와이어 127개를 강선 묶음 처리한 케이블을 사용하여 약 9만 t의 하중을 지탱
· 콘크리트 거푸집을 자동으로 올리면서 동시에 철근 작업을 하는 슬립폼 공법으로 38개월의 초단시간 공정시간

◆ 해외 건설 진출의 중요성?
- 70년대, 중동 건설 추진으로 오일쇼크 극복
- 2008년, 금융위기 당시, 플랜트 수주로 역대 최대 수주를 달성하여 더 많은 외화벌이에 기여
- 해외 건설은 외화 획득은 물론, 일자리 창출, 전후방 연관 산업 활성화 등 우리나라 경제 활력 회복에 효과적, 경상수지 개선 기여

◆ GICC

- 각 나라들과 해외 주요 발주처 인사들이 한데 모여 우리 기업과 네트워킹의 자리
- 2013년부터 현재 9차례 개최, 그간 고위급 발주처 등 50명 내외가 방한하여 우리 기업과 교류
- 국토교통부 전략 발표
· 해외 인프라 수주 활성화를 통해 경제 성장 동력 제고를 위한 전략을 마련 예정
· 민간의 주도적인 역할을 강화
· 선제적으로 사업을 발굴과 기획하여 공공에서 전 후방으로 지원을 확대할 예정
· 체코·폴란드 등 주요 원전 발주국에 고위급 외교단을 파견하여 수주를 지원 예정
· 중동의 주요 에너지·친환경 사업 발주처와 금융 지원 규모 또한 대폭 확대할 계획

오랜 역사를 가지고 있는 우리의 자랑스러운 건설 기술!
앞으로 해외 건설 강국으로써 저력을 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