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2023 정부 업무보고

콘텐츠 영역

겨울철 독감 유행 본격화…“어린이·어르신 접종 서둘러야”

학생 연령층 중심으로 환자 증가…“통상 1월이 유행 정점”

2022.12.19 질병관리청
인쇄 목록

질병관리청은 12월부터 본격적으로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동절기 기간 동안 인플루엔자 백신접종 및 주의를 당부했다.

19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특히 7~18세 초·중·고 학생 연령층에서 높은 발생이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 전체 인플루엔자 예방접종률은 17일 0시 기준으로 76.1%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절기 같은 기간 접종률보다 어르신은 1.9%p 높고, 어린이는 2.9%p 낮은 상황이다.

이에 질병청은 접종대상자의 적극적인 예방접종 참여 및 개인위생수칙 준수 당부와 함께 호흡기 증상 있을 시 즉시 의료기관 방문 및 치료를 권고했다.

인플루엔자 의사환자(ILI, Influenza-like illness)는 38℃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과 더불어 기침 또는 인후통을 보이는 경우에 해당한다.

서울 시내의 한 이비인후과 입구에 독감 관련 안내문이 붙어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서울 시내의 한 이비인후과 입구에 독감 관련 안내문이 붙어있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올해 인플루엔자 의사환자 발생은 37주(9월 4일~9월 10일) 이후 지속적으로 유행기준인 4.9명을 초과해 발생하는 등 코로나19 유행 이전 시기와 유사한 유행 양상을 보이고 있다.

또 50주(12월 4일~12월 10일)에는 모든 연령대에서 인플루엔자 의사환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13~18세 및 7~12세 학생 연령층에서는 42주부터 지속 증가해 50주에 각각 119.7명 및 58.9명으로 가장 높은 발생 수준을 보였다.

한편 호흡기병원체 감시결과 인플루엔자 검출은 2022~2023절기 36주부터 50주 동안 총 173건으로 A형 172건과 B형 1건으로 확인됐다.

A형의 경우 모두 A(H3N2) 하위 유형에 해당하고, 당해연도 백신주와 동일한 계통(3C.2a1b.2a.2)으로 유효한 중화능을 보였고 항바이러스제에 내성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B형은 검체 내 매우 적은 바이러스 양으로 특성분석이 불가 했으나, 이 역시 4가백신에 포함된 B(Yamagata)형으로 확인됐다.

이에 질병청은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지난 9월 21일부터 어르신과 어린이, 임신부를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사업을 시행 중이다.

특히 위탁의료기관에서 실시 중인 어르신 인플루엔자 접종이 오는 31일에 종료될 예정이므로 65세 이상 어르신들은 반드시 올해 안에 접종할 것을 당부했다.

다만 내년 1월 1일부터는 위탁의료기관이 아닌 보건소에서 접종이 가능하므로 이 경우 가까운 보건소에 접종 가능여부를 문의 후 방문해 접종을 받을 수 있다.

2022-2023절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현황. (자세한 내용은 본문에 설명 있음)
2022-2023절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현황

질병관리청은 “최근 인플루엔자 유행이 급격히 확산되고 있고, 통상 1월에 유행이 정점에 이른다는 것을 감안할 때 합병증 및 사망 위험이 높은 어르신은 연내에 예방접종을 완료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어린이는 인플루엔자 발생률이 높고 집단 생활을 통해 빠르게 확산돼 가족 내 추가적인 전파를 일으킬 위험이 높다”면서 “생후 6개월~만 13세 어린이도 빠른 시일내에 예방접종을 완료해 달라”고 당부했다.

문의 : 질병관리청 감염병정책국 감염병관리과(043-719-7143), 감염병진단분석국 신종병원체분석과(043-719-8149), 의료안전예방국 예방접종관리과(043-719-8371)

이전다음기사 영역

히단 배너 영역

Daum에서도 정책브리핑 뉴스를 만나보세요! 모바일 MY뉴스 구독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