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중기부, ‘챗GPT’ 개발한 샘 알트만 초청…스타트업 협력 방안 논의

이영 장관 “우리 스타트업 성장할 수 있도록 오픈AI와 지속 교류·협력”

2023.06.09 중소벤처기업부
인쇄 목록

생성형 인공지능(AI) 서비스 챗GPT의 개발사인 오픈AI의 대표 샘 알트만(Sam Altman)이 9일 방한해 국내 스타트업들과 협업 방안 등을 논의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날 알트만 대표를 한국으로 초청해 서울 영등포구 63스퀘어에서 국내 스타트업과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영 중기부 장관이 9일 서울 영등포구 63스퀘어에서 오픈AI 대표 및 주요임원진들과의 간담회에 참석, AI와 K-스타트업과 관련해 대담을 나누고 있다. 왼쪽부터 그렉 브로크만 오픈AI 공동창업자, 이영 중기부 장관, 샘 알트만 오픈AI 대표.(사진=중기부)
이영 중기부 장관이 9일 서울 영등포구 63스퀘어에서 오픈AI 대표 및 주요임원진들과의 간담회에 참석, AI와 K-스타트업과 관련해 대담을 나누고 있다. 왼쪽부터 그렉 브로크만 오픈AI 공동창업자, 이영 중기부 장관, 샘 알트만 오픈AI 대표.(사진=중기부)

오픈AI에서는 알트만 대표와 임원 7명이 참석했고 국내에서는 간담회 참여를 신청한 334개의 스타트업 중 협업 방안 검토, 추첨 등을 통해 선정된 100여개 사가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AI 관련 대담을 시작으로 스타트업 Q&A, 기자단 질문 등의 순서로 약 80분간 진행됐다.

우선 이영 중기부 장관과 알트만 대표는 방한 목적과 K-스타트업과의 협업 방안, 한국 사무소 설치 의향 등과 관련해 대담했다. 이 자리에서는 후배 창업자에 대한 조언도 나왔다.

이어 알트만 대표는 국내 스타트업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스타트업들은 오픈AI사의 서비스와 기업 및 개인정보 보호 정책, 챗GPT를 활용한 생산물의 저작권 관련 정책 등 인공지능(AI) 관련 기술적 내용과 향후 사업 방향 등을 물었다.

이영 중기부 장관은 “간담회는 우리가 AI와 오픈AI에 대해서 궁금해하는 것을 샘 알트만 대표로부터 직접 확인하고 협력을 모색하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간담회를 시작으로 인공지능 관련 우리 스타트업이 세계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오픈AI와 지속적으로 교류하고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정책관 미래산업전략팀(044-204-7685)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