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윤석열정부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내년 보통교부세, 성장정체지역·낙후지역 더 두텁게 지원

‘2024년도 보통교부세 개선방안’ 발표…다문화 수요 강화·청년 수요 신설

지방보조금 절감 노력에는 인센티브 확대…페널티 반영 비율도 2배 상향

2023.10.31 행정안전부
인쇄 목록

정부가 토지이용규제와 산업위기 등으로 성장이 정체된 지역이 조속히 지역경제를 정상화할 수 있도록 보통교부세 반영 대상을 10종에서 13종으로 확대했다. 

또한 산업위기와 연륙도서 등 재정이 어려운 기초단체에는 보다 더 재원을 보강하고, 외국인 수요 강화와 청년 수요를 신설해 지역의 인구변화 대응력을 강화하도록 했다. 

특히 자치단체가 재정누수를 차단하고 재정의 체질개선을 가속화하도록 지방보조금 절감 노력에 대한 인센티브와 페널티 반영 비율을 2배 상향하기로 했다. 

행정안전부는 31일 최병관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장 주재로 지방교부세위원회를 개최해 이같은 내용의 ‘2024년도 보통교부세 개선방안’을 발표했다. 

보통교부세는 국민이 전국 어디서나 표준적인 행정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지방세만으로 재원을 충당할 수 없는 재정 부족단체에 재원을 보전해주는 제도다. 

보통교부세 총액은 지방교부세법에 따라 내국세의 19.24% 중 97%로 정해져 있으며 2024년 정부 예산안 기준은 59조 9000억 원규모로, 세원 편중과 재정 불균형을 개선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행정안전부.
행정안전부.

이번 개선방안은 최근 불확실한 경제상황과 자치단체의 세입여건 회복이 어려운 상황에 대응할 수 있도록 재정이 열악한 지역에 더 두텁게 지원하는데 중점을 두었다.

◆ 지역경제 활력 제고 및 인구변화 대응력 강화

먼저 소득수준이 낮음에도 지리적 특성으로 사각지대에 놓였던 연륙도서를 낙후지역으로 지정해 해당 자치단체가 재도약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수온 상승의 영향으로 양식장이 폐사하는 등 누적된 어업 피해를 지원하기에 재정여력이 부족한 자치단체의 재정 소요도 뒷받침한다.

특히 다양한 이주 배경을 가진 구성원이 지역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다문화(외국인) 수요를 확대 반영한다. 

이와 함께 지역 청년이 일자리·주거·복지 등 삶 전반에 부담을 줄이고 자립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할 수 있도록 청년 수요도 신설했다.

인접 지역 간 공동·협력사업도 부정적 외부효과가 큰 장사, 폐기물·하수처리 시설 등 님비시설이 있는 자치단체에 더 많은 재원을 지원하도록 개선했다.

◆ 재난안전·기후위기 대응 및 건전재정 기조 확립

자치단체가 대형·장기화된 자연재난 대비와 생활밀착형 안전투자에 예산편성을 확대하고 교통약자에 대한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관련 지원 기간을 각각 3년 연장한다.

가축전염병 예방과 피해 복구 등에 자치단체가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관련 수요도 넓힌다. 

또한 감면총량 범위 내 조례감면액에 대한 페널티는 과감히 폐지해 조례감면을 지역경제 활성화의 주요한 정책 수단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마련한다. 

이밖에도 법령을 초과한 감면에 대해서는 페널티를 강화해 무분별한 선심성 감면은 방지하도록 했다. 

최병관 행안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대내외 어려운 경제여건 속에서 국민의 세금으로 교부되는 지방교부세를 자치단체가 꼭 필요한 곳에 효율적으로 투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행안부에서도 지방교부세가 지역경제 활력 제고 및 미래 구조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방향으로 배분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개선방안은 지방교부세법 시행규칙 개정안에 반영해 오는 12월 12일까지 입법예고 하며, 개정안이 시행되면 내년 보통교부세 산정 때 반영해 전국 자치단체에 적용할 예정이다.

문의 : 행정안전부 지방재정경제실 교부세과(044-205-3754)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
2024년 예산안 ‘알뜰 재정, 살뜰 민생’ 정책포커스 바로가기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