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매헌 윤봉길 의사 순국 91주기 추념식, 19일 효창공원서 개최

매헌윤봉길의사기념사업회 주관…오전 11시부터 진행

2023.12.18 국가보훈부
인쇄 목록

일제에 폭탄을 투척해 우리 민족의 독립 의지를 세계만방에 알리고 순국한 매헌 윤봉길 의사 순국 91주기 추념식이 열린다.

국가보훈부는 오는 19일 오전 11시 서울 용산구 효창공원 윤봉길 의사 묘소에서 매헌윤봉길의사기념사업회 주관으로 추념식이 개최된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추념식에는 이희완 보훈부 차관, 명노승 매헌윤봉길의사기념사업회장을 비롯해 기념사업회 회원, 독립유공자 유족 등 2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지난해 12월 19일 용산구 효창공원에서 윤봉길 의사 순국 90주기 추념식이 매헌윤봉길의사기념사업회 주관으로 개최됐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지난해 12월 19일 용산구 효창공원에서 윤봉길 의사 순국 90주기 추념식이 매헌윤봉길의사기념사업회 주관으로 개최됐다. (사진=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1908년 충남 예산 출생의 윤봉길 의사는 1919년 3·1운동이 일어나자 일제의 식민교육을 배척해 학교를 자퇴하고 사설학당인 오치서숙에서 한학을 수학했다.

이후 1928년 부흥야학원을 세워 농민의 자녀를 교육했으며 이듬해 월진회를 조직해 농촌운동을 전개했으나 일제의 압박으로 1930년 중국으로 망명했다.

윤봉길 의사는 중국 상해에 도착해 대한민국임시정부 지도자인 백범 김구 선생을 만나 의열투쟁의 결의를 다지고 김구 선생이 이끄는 한인애국단에 가입했다.

1932년 4월 29일 일왕의 생일을 맞아 홍커우공원에서 열린 일본군의 전승 경축식에서 윤봉길 의사는 오전 11시 40분경 수통형 폭탄을 단상 위로 투척, 이 의거로 시라가와 대장과 카와바다 거류민단장이 사망했고 노무라 중장과 시게미쓰 주중공사 등이 중상을 입었다.

이 의거는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으며 중국의 지원과 대한민국임시정부가 독립운동의 구심체로 역할을 하게 되는 계기가 됐다.

윤봉길 의사는 의거 직후 현장에서 일경에게 체포돼 상해 일본 헌병대에서 고문과 취조를 받았으며, 그해 5월 상해 파견 일본 군법회의에서 사형을 선고받은 후 12월 19일 가나자와 육군형무소에서 25세의 나이로 총탄을 맞고 순국했다.

윤봉길 의사의 유해는 김구 선생의 요청에 따라 이봉창·백정기 의사의 유해와 함께 봉환돼 1946년 효창공원(삼의사 묘역)에 안장됐다.

정부는 의사의 공적을 기려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했다.

이 차관은 “우리 민족이 빼앗긴 나라를 되찾을 수 있었던 것은 윤봉길 의사님과 같은 선열들의 꺾이지 않는 독립정신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보훈부는 윤봉길 의사님을 비롯한 독립유공자분들의 숭고한 정신과 자랑스러운 애국의 역사를 미래의 주인공인 청년 학생들이 온전히 기억하고 계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문의: 국가보훈부 보훈문화정책관실 기념사업과(044-202-5531)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