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 누리집 로고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2024 정부 업무보고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2024 정부 업무보고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콘텐츠 영역

소나무재선충병 발생위험, 한 달 단위로 미리 알려준다

산림청, 이달부터 발생 우려 지역 대상 매월 말 예보 실시

2024.02.21 산림청
인쇄 목록

앞으로 소나무재선충병 발생 위험 예보에 따라 선제적인 방제가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산림청은 이달부터 소나무재선충병 발생이 우려되는 지역을 대상으로 매월 말 소나무재선충병 발생위험 예보를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소나무재선충병 피해목 파쇄를 위해 고사목을 옮기고 있다. (사진=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피해목 파쇄를 위해 고사목을 옮기고 있다. (사진=산림청)

산림청과 한국임업진흥원(소나무재선충병 모니터링센터)는 과거부터 축적된 재선충병 피해 데이터를 분석해 위험인자를 도출하고 감염목 위치정보와 기온, 강수량 등 26종의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지리정보시스템(GIS) 기반의 재선충병 상시 예측체계를 마련했다.

지리정보시스템은 국토의 지리공간 정보를 수치지도로 제작해 재해·환경·시설물 관리 등 국가 행정서비스에 활용하는 정보체계다.

발생위험 예보는 재선충병 발생 가능성을 5단계(높음~낮음)로 나눠 행정동·리 단위로 매월 제공한다. 지방자치단체는 이를 활용해 재선충병 피해 확산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된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재선충병 발생 가능성이 높은 지역에서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한국임업진흥원과 함께 예보 정보의 정확도를 더욱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소나무재선충병 예측정보 수치 지도. (이미지=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예측정보 수치 지도. (이미지=산림청)

문의 : 산림청 산림병해충방제과(042-481-4068)

이전다음기사 영역

하단 배너 영역

지금 이 뉴스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