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정부부처

감동과 위로를 주는 ‘사유의 방’

사진출처 : 국민소통실 촬영일 : 2021.12.08 촬영장소 : 서울특별시 > 용산구 국립중앙박물관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한편, 국립중앙박물관은 9일 ‘사유의 방’ 개관을 기념하는 특별공연 ‘박물관 속 작은 음악회, 사유동락(思惟同樂)’을 개최한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살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 국보 금동미륵보살반가사유상 두 점이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에 설치된 ‘사유의 방’에 전시돼 있다. 국보 두 점은 검붉은 벽으로 둘러싸인 적막한 방에서 신비로운 미소로 관람객을 맞는다. 사진은 8일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상설전시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