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보도자료)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119 신고, 3년 연속 증가

2021.08.10 소방청

소방청(청장 신열우)은 올해 상반기 119 신고가 2019년 같은 기간의 5175,251, 2020년 같은 기간의 5278,805건보다 증가한 5377,691건으로 코로나19로 사회·경제 활동이 축소된 상황에서도 3년 연속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3초마다 1번씩 하루 평균 29,711건의 신고가 이루어진 것으로, 출동(화재, 구조, 구급, 생활안전 등)과 관련된 신고가 39%(2127,215), 의료안내와 민원상담이 32%(1709,276), 무응답·오접속* 등이 29%(1541,200)로 집계됐다.

* 스마트폰의 긴급전화 버튼을 잘못 누른 사례 등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화재 5.4%(9,020), 구조 16.2%(34,515), 구급 7.1%(85,522), 생활안전 등 신고가 12.7%(45,757) 증가했다.

화재·구조·구급 신고의 경우 2020년 상반기에는 2019년 상반기 보다 5.9%(99,334) 감소했다가 올해 상반기에 8.1%(129,057) 다시 증가했는데, 코로나19 확산 초기 외부활동을 꺼리다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외부활동이 다시 늘어나는 경향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분석된다.

지역별로는 경기도가 1067,424건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이 926,997건으로 두 번째였으며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지역이 약 42.3%를 차지하여 인구 규모 대비 다소 적었다.

구조·구급 119신고는 도시 지역에서 높게 나타났고, 생활안전 민원 등 기타 신고는 충남, 전남 등 인구 밀집도가 낮은 지역에서 높게 나타났다.

소방청 엄준욱 119종합상황실장은지역·시간대·재난상황별 119 신고의 특성을 고려해 국민들이 위기상황에서 119를 필요로 할 때 원활하게 신고를 접수하고 소방력을 출동시키는데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자료는 소방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