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힘내라 대한민국! 끝내자 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접종 공식누리집 바로가기 대한민국 대전환 한국판 뉴딜

img-news

콘텐츠 영역

[보도자료] 청년·여성 스타트업 간담회

2021.08.13 국무조정실

“스타트업,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의 새로운 주역!”
김부겸 국무총리, 청년·여성 스타트업 대표 간담회 주재,
경제계 현장 소통 행보 이어가
◈김 총리, “청년·여성 스타트업의 ‘도전과 열정’이 성과로 이어지고 있어”
  -지난해 예비 유니콘기업 320개로 2017년 대비 세배 가까이 늘어 -

◈김 총리, “팁스 사업의 성공스토리를 바탕으로 기술창업 국가 대한민국을 만들자”


□ 김부겸 국무총리는 8월 13일(금) 오전, 서울 팁스타운(서울시 강남구 역삼동)에서 입주기업을 방문·격려하고, 이어 스타트업을 이끄는 청년·여성 대표들과 간담회를 가졌습니다.

 ㅇ 이번 서울 팁스타운 방문은 지난 경제단체(6.3), 중소·중견기업(6.10) 및 벤처기업(6.28) 간담회에 이은 경제계 소통 행보의 일환으로,

 ㅇ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의 새로운 주역이 될 스타트업 기업인을 격려하고, 스타트업이 현장에서 겪고 있는 애로와 규제에 대하여 관련 부처와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습니다.
    * (참석) ▴참여기업 : 트립비토즈 대표(정지하), 맘편한세상 대표(정지예), 서울로보틱스 대표(이한빈), 뭐하농 대표(이지현), 셀렉트스타 대표(김세엽), 네모픽스 대표(한지희), 뷰노 대표(김현준), 블루포인트 파트너스 대표(이용관)
            ▴유관기관 : 한국엔젤투자협회장(고영하)
            ▴부처 : 중기부 차관(강성천), 교육부 차관(정종철),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김정배), 고용노동부 차관(박화진),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부위원장(최영진), 총리비서실장(오영식), 총리실 국무2차장(윤성욱), 과기정통부 네트워크정책실장(허성욱)


□ 김 총리는 팁스타운 입주기업 중 2곳을 방문하여 스타트업의 기술력을 체험하고, 경영활동을 격려하였습니다.

    * 스케치소프트(김용관 대표), 인핸드플러스(이휘원 대표)


□ 김 총리가 지난 8.3일 대전 팁스타운에 이어 서울 팁스타운을 방문하게 된 것은 팁스 타운에서 운영하는 창업지원 프로그램이 큰 성과를 내고 있기 때문입니다.

 ㅇ 팁스(TIPS*) 사업은 민간 팁스 운영사가 기술 창업기업에 우선 투자하면 정부가 후속으로 사업화 자금 등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입니다.

    * Tech Incubator Program for Startup

 ㅇ 팁스 사업은 2013년에 시작하여 ’21.6월말까지 1,300개사를 발굴하였으며, 그 중 781개사가 정부 지원금(7,025억원)의 7배에 달하는 약 4조 8천억원의 후속 민간투자를 유치하였습니다.

 ㅇ 아울러, 팁스 창업기업의 신규 채용이 11,443명으로 기업당 10여 명의 일자리도 만들어냈으며, 기업공개*(IPO) 및 M&A 등 자금 회수에 성공한 기업도 다수 나오고 있습니다.

    * 티앤알바이오팹(‘18년 코스닥), 지놈앤컴퍼니(’18.12월 코넥스 후 ‘20.12월 코스닥), 펨토바이오메드(’19년 코넥스), 이오플로우(‘20년 코스닥), 뷰노(’21년 코스닥)

 ㅇ 이러한 스타트업 기술창업의 약진에 힘입어 작년 우리나라 기술창업이 23만개에 달했으며, 예비 유니콘 기업도 2017년 115개에서, 작년 320개로 세배 가까이 늘어났습니다.


□ 김 총리는 여성·청년 스타트업 대표들과 함께한 간담회에서 "이번 올림픽에서 청년들이 승부를 떠나 도전에 몰입하는 열정 자체가 국민에게 큰 감동을 준 것처럼, 청년 스타트업들의 도전과 열정이 우리 경제를 변화시키고 있는 새로운 성장동력이다"라고 격려하며,

  ㅇ "여러분들의 꿈과, 현실적으로 부딪히는 걸림돌이 무엇인지에 대해 직접 듣고 싶어 이 자리를 찾았다"고 밝혔습니다.


□ 오늘 간담회에 참석한 스타트업들은 연구인력 지원, 지역 스타트업 인프라 확대 등을 위한 다양한 건의를 했습니다.


 ㅇ 참석한 부처에서는 스타트업의 제안들에 대하여 함께 토의하고, 아래의 제도개선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 ▲컴퓨터 관련 학부 및 첨단산업분야 대학원 석박사 정원 증원교육부 ▲혁신의료기기 보험 수가 적용을 위한 시범사업 추진 등 방안 마련(금년 4분기)복지부 ▲외국 우수인력 유치를 위한 창업비자(E-7) 취득요건 개선 검토법무부 ▲지역기반 로컬크리에이터 사업확대중기부 ▲지자체 수요를 바탕으로 농어촌 마을 통신이용 환경 개선(25년까지 1,635개 마을)과기부 ▲플랫폼스타트업들의 법·제도개선 소통의 장으로 G-스타플랫폼 구축운영(’21.9~)중기부▲개인투자조합 수탁의무 자산규모 상향(10→ 20억원, ’21.8월말 고시개정)중기부 등


□ 끝으로, 김 총리는 각 부처 참석자에게 "적극행정의 자세를 가지고 스타트업들의 애로를 지속적으로 경청하고,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해결방안을 강구해 달라"고 당부하면서,

ㅇ "팁스 사업의 성공스토리를 바탕으로 기술창업 국가 대한민국을 만들자"라고 격려했습니다.

"이 자료는 국무조정실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텍스트 데이터는 공공누리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이용이 가능합니다.
단, 사진, 이미지, 일러스트, 동영상 등의 일부 자료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저작권 전부를 갖고 있지 아니하므로, 자유롭게 이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해당 저작권자의 허락을 받으셔야 합니다.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담당자와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차!뉴스